•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291-5300 / 5,4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안현수, "토리노올림픽 다관왕이 목표"

    ... 운영에서 미숙한 점을드러냈지만 김기훈 남자대표팀 코치로부터 비법을 전수받은 뒤 눈에 띄게 향상돼왔다. 그는 "빙상 스타였던 김기훈 코치가 선수시절 때 했던 기술을 많이 가르쳐줘 도움이 됐다"면서 "만일 김동성 선배가 다시 빙판으로 ... 중요하다"며 "이 두가지 기술이 아직 부족해 올해 연습을 통해 명실공히 최강의 자리에 오르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빙상연맹 관계자는 "안현수는 아직 자라고 있는 단계이므로 앞으로 발전 가능성은 무한하다"며 "좀 더 체격이 좋아지면 단거리인 ...

    연합뉴스 | 2004.03.23 00:00

  • 한국, 쇼트트랙 최강 재확인

    ... 최은경은 1,000m, 1,500m, 3,000m계주, 개인종합 우승으로 4관왕이 됐다. 이처럼 올해의 쇼트트랙 `대박'은 남녀 대표팀 사령탑인 김기훈.김소희 코치 체제의 효율적인 지도와 성공적인 세대교체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빙상연맹 관계자는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이 끝난 뒤 중국 등 다른 나라는 기존의 스타들을 끌고간 반면 우리는 과감히 세대교체를 단행했다"며 "이게 바로 한국이 최정상을 유지하는 가장 큰 이유"라고 말했다. 한국 남자대표팀은 솔트레이크시티 동계올림픽 ...

    연합뉴스 | 2004.03.22 00:00

  • 세계쇼트트랙 팀선수권 13일 개막

    ... 점에서 매우 중요한 의미가 있다. 남녀 대표팀 사령탑인 김기훈과 김소희 코치는 이번 팀 선수권에서 좋은 성적을올린 선수들을 추려 세계쇼트트랙 선수권에 데리고 갈 방침이라 대표팀내에서의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빙상연맹 관계자는 "팀 선수권은 세계선수권의 전초전 성격으로 보면 된다"면서"한 시즌을 결산하는 대회이니만큼 쇼트트랙 최강국의 위용을 지켜낼 것으로 믿는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심재훈기자 president21@yna.co.kr

    연합뉴스 | 2004.03.12 00:00

  • 스피드스케이팅 빅스타 한국 온다

    한국에 세계적인 빙속 스타들이 대거 몰려온다. 29일 대한빙상연맹에 따르면 오는 12일 서울에서 개막하는 2004 세계종목별 스피드스케이팅선수권대회 예비 엔트리를 집계한 결과 제레미 워더스푼과 시미즈 히로야스 등 톱랭커들이 대부분 ... 관계자는 "종목별세계선수권을 한국에 유치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면서 "세계적인 스타들을 한번에 볼 수 있는 자리라 빙상 팬들에게 뜻깊은 자리가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심재훈기자 president21@yna.co....

    연합뉴스 | 2004.02.29 00:00

  • 최재봉.이규혁, 동계체전 출전 확정

    ... 관계자는 "최재봉과 이규혁이 지난해 말부터 부상으로 컨디션이 썩 좋지는않았지만 현재 회복 단계에 접어들어 팬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규혁 등은 당초 7,8차 월드컵 일정으로 동계 체전 출장이 힘들었지만 대한빙상연맹이 최근 선수들의 부상을 이유로 월드컵 참가를 포기하는 바람에 동계체전에나설 수 있게 됐다. 이에 따라 대표선수들의 대거 불참으로 맥빠진 경기가 예상됐던 스피드스케이팅은 김동성이 출격하는 쇼트트랙과 더불어 올해 동계체전에서 가장 높은 ...

    연합뉴스 | 2004.02.13 00:00

  • [이코노미 투데이] 네이쳐스 선샤인 코리아(주) ‥ 다국적 네트워크

    ... 집'과 결연을 맺고, 매월 임직원의 급여와 회원들 수입의 1%를 후원금으로 기부하고 있으며, 사랑의 먹거리 사업인 '푸드뱅크 사업', 녹원회에서 주최하는 불우 아동 돕기 자선 행사를 후원하고 있다. 특히 한국 스포츠 발전을 위해 대한빙상연맹과 공식후원계약을 맺고 쇼트트랙 대표팀을 후원하는 등 기업이익의 사회환원을 위해 노력했다. 김 대표는 "네이쳐스 선샤인 제품의 품질과 건전한 네트워크 마케팅 사업을 통한 국민 건강에 기여하고 윤택한 삶의 기회를 제공하여 존경받는 ...

    한국경제 | 2004.02.11 00:00

  • 이동훈, 4대륙피겨선수권 돌풍 예감

    ... 의식하지만 않는다면 좋은 결과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당초 고난도 연기를 접으려했던 오 코치는 이동훈의 강력한 요청에 따라 마음을바꿔 그동안 갈고 닦았던 쿼드러플 묘기를 국제무대에서 선보인뒤 평가를 받을 생각이다. 빙상연맹 관계자는 "동훈이는 국내 1인자에 만족하지 않고 끊임없이 노력하는모습을 보여 대성할 가능성이 보인다"며 "최근 몇 개월 동안 기량이 급성장해 이번대회에서 돌풍을 기대해도 좋다"고 말했다. 오는 17일 캐나다로 출국하는 이동훈은 ...

    연합뉴스 | 2004.01.14 00:00

  • 쇼트트랙, 토리노올림픽 메달사냥 `이상무'

    ... 500m에서 과거 김동성을 연상시키는 폭발적인 스타트로 우승을 차지해 국가대표 에이스 안현수(신목고)의 아성에 조만간 도전장을 낼 것으로 보인다. 또한 순발력이 뛰어난 권기덕은 이번 대회에서 매서운 코너워크로 경쟁선수들을단숨에 제쳐 빙상연맹 관계자들을 흥분시켰다. 여자주니어팀은 500m를 놓쳐 아쉬움이 남지만 `2인자' 정은주가 급성장한 기량을 바탕으로 1,500m와 수퍼파이널 1,500m 우승이라는 뜻밖의 소득을 안겨줬다 . 에이스 강윤미는 비록 최다관왕 등극에 실패했지만 ...

    연합뉴스 | 2004.01.12 00:00

  • 세계주니어쇼트트랙선수권 9일 개막

    ... 정은주(서현중), 이소희(목일중)도 실력이 엇비슷해 중국과 일본 선수들을 제치고 메달밭을 일굴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는 사상 처음으로 계주 2,000m가 시범경기로 진행돼 꿈나무들의 계주 실력을 가늠해보게 된다. 대한빙상연맹 관계자는 "주니어팀 또한 성인대표팀에 못지 않은 세계 최강의 실력을 갖추고 있다"면서 "적어도 500m를 제외한 전종목을 석권하는데 무리가 없을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심재훈기자 president21@yna.c...

    연합뉴스 | 2004.01.08 00:00

  • 중국 쇼트트랙스타 양양A 복귀 임박

    세계여자쇼트트랙을 주름잡았던 양양A(중국.28)가곧 빙판에 복귀한다. 대한빙상연맹 고위관계자는 "최근 중국팀의 동향을 파악한 결과 양양A가 복귀를위한 절차를 밟고 있는 것으로 파악돼 바짝 긴장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이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해 세계선수권을 끝으로 은퇴한 것으로 알려졌던 양양A가 최근 대표팀 훈련에 다시 합류해 컨디션을 조절하고 있어 올해 말부터 세계 무대에 다시 얼굴을 내밀 전망이라는 것. 양양A는 2002년 솔트레이크시티 ...

    연합뉴스 | 2004.01.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