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67621-267630 / 300,1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포항강판,올해이익 사상 최대전망

      포항강판은 올 사업년도에 액면가 기준으로 30%수준의 현금배당을 계획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포항강판은 내수경기 호조와 이에따른 가격상승으로 올 매출이 4천20억원,경상이익이 380억원으로 전망된다고 덧붙였다. 특히 올해 이익규모는 사상 최대가 될 전망이다. [한경닷컴 뉴스팀]

      한국경제 | 2002.12.26 00:00 | hjhjh

    • 국보디자인 ,리모델링 인테리어부문 사상 최대 실적

      국보디자인은 26일 김포공항 제2청사의 리모델링(스카이시티몰)을 92억4천만원에 계약을 체결,올 리모델링 인테리어부문에서 사상 최대의 수주실적을 기록했다. 국보디자인의 올 리모델링 부문의 총 계약액은 170억4천5백만원으로 이는 전기 리모델링부문 매출대비 295.5% 증가한 수치이다. 이에따라 총매출액의 8%대에 머물던 리모델링 부문의 매출비중이 25%로 늘어날것으로 예상된다. [한경닷컴 뉴스팀]

      한국경제 | 2002.12.26 00:00 | hjhjh

    • 올해 사상최대 수출지원 .. 수출입銀, 14조9천억

      수출입은행은 올해 계획한 14조원의 수출지원 목표를 달성한데 이어 연말까지 9천억원을 추가 지원, 창사 이래 최대의 수출지원 실적을 올리게 됐다고 26일 밝혔다. 수출입은행은 내년 업무계획 규모를 올해보다 14.2% 늘어난 총 16조원(대출 10조원,보증 6조원)으로 정했다. 조재길 기자 road@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12.26 00:00

    • 인-파서 폭탄터져 수십명 사상

      인도 동북부 아삼주(州)주도(州都) 가우하티에 10분 간격으로 로켓 포탄이 떨어져 2명이 숨지고 20여명이다쳤다고 현지 경찰이 25일 발표했다. 경찰은 첫번째 로켓 포탄이 가우하티의 철도 종사자 숙소에 떨어져 성인 여자 1명과 어린이 1명이 숨졌다고 밝혔다. 두번째 로켓 포탄은 10분 후 가우하티 시내의번화가인 암바리 시장에 주차해 놓은 차량 위에 떨어져 차에 타고 있던 승객을 포함해 17명이 부상했으며 이중 2명은 중태라고 경찰은 전했다....

      연합뉴스 | 2002.12.26 00:00

    • [제12회 다산금융상] 금상-부산은행 : 당기순익 1500억

      부산은행은 올해 1천5백억원의 당기순이익을 달성할 것으로 보고 있다. 지난 67년 창사 이후 최대실적이다. 사상 최대치였던 작년실적(5백23억원)보다도 세 배 가량 많다. 지난 3.4분기까지 1천2백77억원의 누적 순이익을 기록했다. 부산은행이 이같은 실적을 올릴 수 있었던 것은 지난 2000년 심훈 행장이 취임한 후 부산광역시 금고업무 유치와 함께 철저한 지역밀착 경영을 펼쳐 왔기 때문이다. 지난 9월말 현재 자기자본이익률(ROE)과...

      한국경제 | 2002.12.26 00:00

    • 새롬기술 프리챌 인수 배경과 의미

      ... 23.43%를 보유하고 있다. 새롬기술의 박원태 부사장은 "프리챌의 현재 사업모델을 그대로 유지할 것"이라고 밝혀 일단 새롬기술이 인터넷 포털사업에 본격적으로 진출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최근 다음, NHN 등 선두권 포털업체가 사상최대의 실적을 올리는 등 호조를 보이고 있는 가운데 업계 4~5위 정도로 평가받던 프리챌의 인지도와 이미 형성돼 있는 커뮤니티를 잘 활용한다면 충분히 '장사'를 할 수 있다는 판단을 했다는 것. 또 프리챌이 회원간 커뮤니케이션을 기반으로 ...

      연합뉴스 | 2002.12.26 00:00

    • [취재여록] 다시 보낸 '우동 한 그릇'

      ... '초심(初心)'을 잃지 말자는 것을 말하려고 했을 것이다. 윤 부회장이 직원들에게 '우동 한 그릇'을 보낸 것은 이번이 두번째다. 외환위기로 구조조정의 삭풍이 회사를 뒤덮고 있던 1997년 말에도 '우동 한 그릇'을 보냈다. 그러면서 사상 최고의 실적을 낸 해의 연말에 이 글을 다시 보내겠다고 스스로 다짐했다고 한다. 윤 부회장은 어려울 때마다 눈시울을 적시며 이 글을 읽곤 했다고 한다. 그리고 올해 매출 40조원대, 순익 7조5천억원이라는 경이적인 기록 달성과 함께 ...

      한국경제 | 2002.12.26 00:00

    • [한.일 新경협시대] '나쇼날 파나소닉 코리아'..2003년 도약의 원년

      ... 정기적으로 펼치고 있다. 세계 최대 가전 종합메이커인 일본 마쓰시타는 지난 1918년 창업 이후 현재 전세계 45개국에 2백28개의 현지 공장 및 판매 법인을 갖고 있는 글로벌 기업이다. 특히 창업주인 마쓰시타 코노스케는 일본 기업 역사상 최고의 경영자로 선정될 정도로 존경을 받고 있는 "경영의 신화"로 꼽히는 인물이다. 마쓰시타의 또 다른 강점은 연구 개발력으로 승부를 걸고 있다는 점이다. 연간 80조원의 매출중 5조원 이상을 연구개발비에 투자,품질 높은 신제품으로 ...

      한국경제 | 2002.12.26 00:00

    • "노동계 내년 공세 나설듯" .. 노동부 전망

      ... 내년에는 조직확대 등을 통해 더욱 강경하게 나설 것으로 전망된다. 여기에 민주화학섬유연맹, 사무금융노련도 내년에 산별노조로 전환, 집단교섭을 벌일 전망이어서 산업현장은 자칫 엄청난 분규의 소용돌이에 휩싸일수도 있다. 올해초 사상 초유의 국가기간산업 연대파업을 벌였던 철도 전력 가스노조 등도 임·단협과 연계해 징계 및 사법처리 최소화나 매각 반대 등을 요구, 노.정갈등이 우려된다. 노동부 관계자는 "노동계가 새정부 출범에 따른 입지강화를 위해 공세적 투쟁에 ...

      한국경제 | 2002.12.26 00:00

    • "노동계, 공세적 투쟁 나설듯"

      ... 공기업 민영화를 놓고 노정갈등이 지속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현재 국회에 계류중인 주5일 근무제 도입을 위한 근로기준법 개정안의 입법 추진 여부가 상반기 노사관계의 최대변수가 될 것으로 노동부는 분석했다. 또한 올해초 사상초유의 국가기간산업 연대파업을 벌였던 철도.전력.가스 노조 등도 임단협과 연계해 징계 및 사법처리 최소화나 매각 반대 등을 요구, 노정갈등이 우려된다. 이밖에 금속노조의 산별노조 조직 확대와 민주노총 산하 화학섬유연맹, 사무금융연맹, ...

      연합뉴스 | 2002.12.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