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한국경제] 뉴스 509901-509910 / 645,8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피제이전자 작년 순익 33억원..203% 증가

      코스닥등록기업인 피제이전자는 14일 지난해 당기순이익이 투자유가증권 처분이익 발생으로 전년대비 203.8% 증가한 33억5천2백만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또 경상이익은 44억7천6백만원으로 전년보다 300.8% 향상됐다고 회사측은 밝혔다. 그러나 매출액은 지난 99년 11월 기업인적분할로 인해 자동차부품사업부문을 신설법인인 (주)브라이텍스풍정에 이관해 전년에 비해 83% 줄어든 118억4천4백만원으로 집계됐다.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01.03.14 00:00

    • [안산 테크노파크] (인터뷰) "국가기술 첨단化 심장부 육성"..박성규

      ... 것이기 때문이라고 보고 있다. 과학기술정책연구원(STEPI)이 다른 개발도상국의 과학기술정책전문가를 초청하는 연수과정에서도 안산 테크노파크는 단골방문지로 선정되고 있다는 사실이 이런 자신감을 뒷받침하고 있다. 박이사장은 테크노파크는 창업보육센터는 아니라고 강조했다. 인큐베이팅을 마치고 걸음마단계에 들어선 기업이 사업화에 성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포스트 인큐베이팅을 겨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안상욱기자 sangwook@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3.14 00:00

    • [기업공시] 호성케멕스 ; 옵토매직

      호성케멕스=생물학기술 연구개발업체인 바이오레인에 1억원을 출자해 50%의 지분을 취득키로 결의. 옵토매직=통신회선임대 사업체인 레벨3커뮤니케이션스에 32억원을 출자해 15%의 지분을 취득키로 결의.

      한국경제 | 2001.03.14 00:00

    • [우리회사 CFO] 이세훈 <후후 부사장>..자본금은 차입금

      "주주가 납입한 자본금은 경영자가 장기간 빌린 돈으로 생각해야 합니다" 입체영상 토탈솔루션업체인 후후(대표 이용범)의 이세훈(42)부사장은 "주주에게 최소한의 은행금리를 돌려줘야 한다는 마음으로 사업을 해야한다"며 "투자유치한 자금을 자기 돈처럼 쓰면 경영자와 주주 모두에게 손해"라고 말했다. 주주의 소중한 자산이기 때문에 장기적으로 유동성 위기에 빠지지 않게 관리하는 것도 CFO의 중요한 역할이라고 그는 강조했다. 이 부사장은 "주주도 단기 ...

      한국경제 | 2001.03.14 00:00

    • 현대전자, 올 3조5천억 자금조달..박종섭 사장 회견

      ... 없다고 밝혔다. 현대전자 박종섭 사장은 금융시장 등에서 자사의 유동성 위기설 및 정부 지원에 대한 비판적 견해가 나오고 있는 것과 관련,13일 기자회견을 갖고 이같이 말했다. 박 사장은 구체적으로 △LCD(액정표시장치)와 통신사업 부문을 팔아 1조∼1조5천억원 △유가증권 등 자산 매각으로 1조원 가량을 조달하고 △살로먼 스미스바니를 통해 외자 10억달러를 끌어들일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박 사장은 "차입금이 올 하반기까지 집중적으로 몰려 있어 어려움이 있긴 ...

      한국경제 | 2001.03.14 00:00

    • 사람과기술 작년 32억원 적자

      ... 사람과기술은 14일 지난해 32억4천8백여만원의 당기순손실과 경상손실을 각각 기록 적자로 전환됐다고 공시했다. 그러나 매출액은 전년대비 10% 증가한 16억2천4백만원으로 집계됐다고 회사측은 밝혔다. 회사는 무선가입자망 사업 자체가 기간사업자의 지연으로 매출이 이뤄지지 않았고 이로 인한 경상손실 발생과 장래에도 이사업에 대한 전망이 비관적이기 때문에 개발비 상각후 그에 관련된 잔액을 전액 감액 손실로 처리했기 때문이라고 손실이 나게된 배경을 설명했다. ...

      한국경제 | 2001.03.14 00:00

    • LG그룹, 株價관리 본격 나선다..구본무회장 '기업가치 극대화' 지시

      ... LG화학의 경우 분할 법인의 재무구조를 조기에 개선시키고 이를 알리는 데 초점을 맞추기로 했다. 또 분할된 기업의 경영실적이 분할 전보다 나아질 것이라는 점도 시장에 적극 알리기로 했다. LG전자 역시 지난해 IMT-2000 사업자 탈락 등으로 실추된 기업 이미지를 회복하기 위해 재무구조 건전화에 IR 포인트를 맞췄다. 이 회사는 지난해 말 1백96%였던 부채비율을 연말까지 1백50%로 낮출 계획이다. LG전선은 ''세계 5대 광통신 생산업체''로 발돋움한다는 ...

      한국경제 | 2001.03.14 00:00

    • 임대차보호법 개정 검토 지시 .. 김대통령, 국무회의 주재

      ... 지원할 수 있는 것은 지원해 서민들이 느끼는 주택문제 해결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이날 국무회의는 방송법 시행령 개정안, 지역균형개발 및 지방중소기업육성에 관한 법률개정안, 소방법시행령 개정안, 여객자동차 운수사업법 시행령 개정안 등을 심의, 의결했다. 지역균형개발 관련법은 역사나 문화 유산을 관광자원으로 개발할 수 있는 지역을 ''특정개발지역''으로 지정, 기반시설을 설치해 주는 내용을 골자로 하고 있다. 김영근.홍영식 기자 ygkim...

      한국경제 | 2001.03.14 00:00

    • [도전 2001] 박남규 <거원시스템 사장> .. '제트오디오' 정면승부

      ... 수상경력도 이 회사의 가능성을 뒷받침한다. 제트오디오는 99년에만 대통령상을 2차례 받았다. 지난해말에는 세계적인 소프트웨어평가기관인 ZDNet으로부터 최고인기소프트웨어 15위로 선정됐다. 제트오디오는 이 회사 디지털오디오 사업의 한축에 불과하다. 하드웨어는 작년 10월 출시한 MP3플레이어인 i오디오가 있다. 콘텐츠 부문은 미국에서 포털서비스를 하는 한편 국내에서는 오는 4월부터 SK텔레콤과 주문형음악(MOD) 시범서비스를 하면서 본궤도에 오를 전망이다. ...

      한국경제 | 2001.03.14 00:00

    • [투자유치 성공사례] '에스피아' .. "우리가 돈 주는곳 골라요"

      ... 자금만 받기위해 다른기관에는 투자제의를 고사할 수 밖에 없었다"고 말했다. 투자기관들이 이 회사의 투자에 앞다퉈 뛰어든 것은 기술력과 CEO(최고경영자)의 자질을 인정했기 때문이라는 게 회사측의 자평이다. 프론티어컨설팅으로부터 사업타당성 및 가능성을 인정받은 것도 도움이 됐다. 이 회사의 투자사인 벨기에의 L&H는 세계적인 음성인식 엔진기술을 보유한 업체다. 국내에서 이를 응용한 전자장치 및 예약시스템을 독점적으로 상용화할 수 있는 권리를 갖고 있는 점이 ...

      한국경제 | 2001.03.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