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76001-676010 / 1,166,3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힐링캠프' 송지효, 개리와 뽀뽀에 대해 "좀 설레는 게 있다"

      ... 설레게 했다. 제동이 어떤 노래를 불러주길 바라냐 묻자 송지효는 제일 좋아하는 노래가 있다 말했고, 개리가 “TV를 껐네”라 정답을 말하며 공연을 선보였다. 이어 그는 송지효에게 “네 생각하면서 했어”라 말했고, 송지효는 “오빠는 노래 부를 때가 정말 섹시한 것 같아요”라 노래를 들은 소감을 말했다. 정은선 인턴기자 eunsunin10@ 사진. SBS '힐링캠프-500인' 방송화면

      텐아시아 | 2015.08.03 23:53 | 정은선

    • thumbnail
      '미세스 캅' 김희애, 가족 위해 사직서 제출 "나 엄마야"

      ... 사직서를 냈다는 소식을 들은 박종호(김민종)는 염상민의 방에서 나오는 최영진에게 그만두는 이유를 물었다. 이에 최영진은 “경찰이기전에 엄마야, 하은이 엄마”라고 답했다. 이어 “경찰하느라 남편도 못 챙겼지, 칼 맞은 재덕이도 못 챙겼지, 이렇게 살다가는 하은이도 못 챙길 것 같다”고 사직서를 내는 이유를 설명했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 ‘미세스 캅’ 방송화면

      텐아시아 | 2015.08.03 23:50 | 한혜리

    • thumbnail
      'V앱' 정용화, 아쉬운 마지막 인사 "여러분 잘자요"

      ... 짧다. 2시간 동안 노래할 수도 있는데”라며 짧은 방송시간에 아쉬움을 드러냈다. 침실로 이동한 정용화는 “앞으로도 제가 하는 V앱 많은 시청 바란다.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 다음에 만날 때까지 행복하시고 건강하시고 다음에 만나요. 여러분”이라며 마지막 인사를 건넸다. 마지막으로 정용화는 “여러분 잘자요”이라며 팬들에게 윙크를 보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네이버 V앱 방송캡처

      텐아시아 | 2015.08.03 23:47 | 현정은

    • thumbnail
      '비정상회담' 알베르토, "네로왕, 생각만큼 최악의 폭군은 아냐"

      ... 알베르토는 “자신도 자살로 죽었다”고 덧붙였고, 타일러는 “죽음의 왕이다”고 말했다. 이어 알베르토는 “하지만 세계적으로 알려진만큼 최악의 왕은 아니었다. 예술적으로 조예가 깊은 왕이었고, 자신이 시인이었다. 연설도 아주 잘했다. 그에 대한 평가가 좀 아쉽다”고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JTBC ‘비정상회담’ 화면 캡처

      텐아시아 | 2015.08.03 23:46 | 김지혜

    • thumbnail
      '비정상회담' 장위안, 프셰므스와브에 별명 "샤브샤브"

      ... 꿋꿋하게 “폴란드 샤브샤브에게”라며 입을 뗐다. 장위안은 “프샤므스와브는 덩치도 크고 몸이 좋다. 처음에는 조용한 사람인 줄 알았는데 한국말도 잘하고 똑똑한 사람이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배워야 할 것”이라며 칭찬했다. 이에 샘은 “장위안이 이런 말을 한 것은 처음이야”라며 놀라워했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JTBC ‘비정상회담’ 화면 캡처

      텐아시아 | 2015.08.03 23:45 | 김지혜

    • thumbnail
      '힐링캠프' 개리, 송지효와 러브라인에 대해 "일만 하고 있습니다"

      ... 개리는 고백하고 싶은 마음이 있는지 라는 질문에 “그런 생각, 방송 외적으로 사적인 연락한 적은 한번도 없어요. 러브라인이라는 게 어쩔 수 없이 하다보면 좀 이런 부분도 있네 이런 게 발견되거든요. 근데 좀 많이 흔들리지 마, 흔들리지마 하는 생각을 하도 해서”라며 “일 하고 있어요”라고 다시 한번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은선 인턴기자 eunsunin10@ 사진. SBS '힐링캠프-500인' 방송화면

      텐아시아 | 2015.08.03 23:39 | 정은선

    • thumbnail
      'V앱' 정용화, 팬들에게 신청곡 받아 건반·기타 연주

      ... 주방에서 건반이 있는 방으로 향했다. 정용화는 “자기전에 보통 건반을 통해 노래를 만든다. 여러분 따라하지 마십쇼. 조용히, 다른 사람들 주무실수도 있으니 조용히 음악을 만들어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정용화는 팬들을 위해 건반을 치며 노래를 부르기 시작했다. 감미로운 목소리는 두 귀를 사로잡았다. 정용화는 신청곡을 받아 건반뿐만 아니라 팬들에게 기타 연주도 선보였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네이버 V앱 방송캡처

      텐아시아 | 2015.08.03 23:35 | 현정은

    • thumbnail
      '비정상회담' 장위안, 중국 진시황에 대해 "중국 기틀 마련"

      ... 중국은 지금의 유럽처럼 전부 다 쪼개졌을 수도 있다”고 진시황의 긍정적인 면을 평가했다. 하지만 이어 장위안은 “당연히 나쁜 면도 있다. 불로불사에 관심이 많아서 죽지 않는 방법을 찾았다. 불로초를 찾기 위해 사람들을 많이 보냈는데 사실 사람들이 불로초는 없다는 것을 알고 있었다”며 말하며 진시황의 이면의 행실도 밝혔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JTBC ‘비정상회담’ 화면 캡처

      텐아시아 | 2015.08.03 23:34 | 김지혜

    • thumbnail
      '비정상회담' 안드레아스, "난 알렉산드로스 왕 후예" 무한 칭찬

      ... 새미와 브라질 대표 카를로스는 “알렉산드로스가 남긴 게 뭐냐”고 반문했고, 안드레아스는 “마케도니아”라며 계속 반복했다. 미국 대표 타일러가 “마케도니아가 지금 그리스 영토가 아니지 않냐”고 물어보자 안드레아스는 “맞아요”라며 애교섞인 목소리로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JTBC ‘비정상회담’ 화면 캡처

      텐아시아 | 2015.08.03 23:34 | 김지혜

    • thumbnail
      '미세스 캅' 김희애, 딸 진심 알아챘다 "엄마가 미안해"

      ... 아줌마가 훔치면 경찰서 가서 엄마 부른다 해가지고”라고 말했다. 이에 최영진은 “엄마 보고싶어서? 하은이 경찰서 잡혀오면 엄마가 달려올거고 그러면 엄마 만날 수 있으니까? 그래서 그런거야? 엄마 보고싶어서?”라고 되물었다. 최영진은 “그래서 그런 거구나, 엄마가 미안해”라고 하은에게 사과하며 눈물을 흘렸다. 한혜리 기자 hyeri@ 사진. SBS ‘미세스 캅’ 방송화면

      텐아시아 | 2015.08.03 23:33 | 한혜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