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01-210 / 1,071,7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마감재값 줄이자" vs "결로 생겨"…재건축 조합 잡음

      ... 늘자 조합 차원에서 마감재를 바꿔 공사비를 조금이라도 낮춰보려는 움직임이 나타난다. 이와 달리 준공 후 하자 등을 우려해 시공사가 제안한 마감재를 그대로 사용하려는 조합원도 늘고 있다. 전문가들은 잦은 마감재 변경이 오히려 공사비 상승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경고한다. 21일 정비업계에 따르면 시공사와 공사비를 협상하고 있는 반포주공1단지 1·2·4주구 조합은 최근 조합원에게 “마감재는 공사비 협상 대상이 아니다”고 ...

      한국경제 | 2024.07.21 17:10 | 유오상

    • thumbnail
      "ESG 등급은 결과일 뿐…경영혁신 기회로 삼아야"

      ...;이라는 10년 단위 청사진을 마련하고 10억 명 이상의 건강과 복지 개선, 탄소 배출량 절반 감축 등의 목표를 내세웠다. 단기 이익에 매몰되지 않게 분기별 실적 발표도 중단했다. 그 결과 10년간 유니레버의 주가가 150% 이상 상승했다. 최 교수는 “마이크로소프트는 ‘넷 제로’(탄소중립)를 넘어 ‘탄소 네거티브’(탄소 배출량보다 제거량이 많은 상태)를 추구하는 등 글로벌 기업들은 이미 국내보다 한 발짝 앞서가고 ...

      한국경제 | 2024.07.21 17:09 | 이선아

    • thumbnail
      버핏의 버크셔, 美은행 BofA 지분 2조원어치 매각

      ... 매각했다고 밝혔다. 다만 버크셔는 여전히 BofA 지분 약 9억9천800만주, 420억 달러(약 58조4천억원)어치 이상을 보유하고 있다. 버크셔는 BofA의 최대 주주 중 하나이며, 웰스파고·JP모건체이스 등 다른 은행주에도 투자하고 있다. 버크셔는 BofA의 건전성에 대해 시장 우려가 나오던 2011년 50억 달러(약 6조9천575억원)를 투자해 BofA의 경영 안정과 주가 상승에 기여했으며, 이후 지분을 더 늘린 바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7.21 16:31 | YONHAP

    • thumbnail
      "나도 베팅할래" '트럼프 트레이드'에 들썩…경고 나온 이유

      ... 연상케하는 ‘트럼프 트레이드’가 2024년에도 반복되고 있다"면서도 이같은 전략이 장기적인 이익으로 이어지기는 힘들다고 전망했다. 8년 전과 현재의 상황은 매우 다른데다, 과거에도 트럼프 트레이드는 반짝 상승하는 데에 그쳤다는 분석이다. 보도에 따르면 트럼프 트레이드에 참여하는 시장 참여자들은 시장이 변화했음에도 불구하고 8년 전과 같은 투자 전략을 고수하고 있다. 기술 대기업에 투자하기보다는 미국 내수 시장에 집중하는 중소형 기업의 ...

      한국경제 | 2024.07.21 15:54 | 김세민

    • thumbnail
      "韓 증시서 1조 빼갔다"…외국인, 반도체 팔고 사들인 주식은

      ... 반면 기관 투자가는 삼성전자와 바이오, 2차전지주를 순매수했다. ○외국인, 반도체 팔고 조선·방산주로 21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지난 12일 이후 6거래일간 코스피지수는 3.65% 하락했다. 장중 2896까지 상승했던 코스피지수는 일주일만에 2700선으로 주저앉았다. 이 기간 외국인은 국내 증시에서 1조3370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 전 대통령의 대만 반도체산업에 대한 적대적 발언을 한 데 이어 미·중 갈등이 재연될 ...

      한국경제 | 2024.07.21 15:52 | 심성미

    • thumbnail
      유명투자자 "美증시 사상 최대 버블…고점에 가까워져"

      ... 정부가 그동안 경제에 큰 문제가 발생하는 것을 막기 위해 너무 적극적으로 움직이다 보니, 오히려 부채 문제나 기타 숨겨진 위험으로 인해 문제가 생길 수 있는 여건이 조성됐다는 것이다. 그는 앞으로 몇달간은 증시 랠리가 이어지고 상승 종목도 늘어날 수 있다고 예상했다. 현재는 경제가 너무 뜨겁거나 차갑지 않은 이른바 '골디락스' 국면이며, 인플레이션 둔화 및 기준금리 인하에 따른 증시 추가 강세 기대가 나온다는 것이다. 그는 그러면서도 기준금리 인하가 전체적인 ...

      한국경제 | 2024.07.21 15:35 | YONHAP

    • thumbnail
      오영주 장관, 당진전통시장 찾아 수해복구 상황 점검

      오영주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21일 충남 당진전통시장을 찾아 수해 복구 상황을 점검하고 상인들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이번 점검은 지난 18일 시간당 80mm의 집중호우로 인근 당진천 수위가 상승하며 240개 점포가 침수 피해를 본 당진전통시장을 방문해 수해 복구 상황을 점검하고 상인들을 위로하기 위해 마련됐다. 오 장관은 수해 피해 점포를 찾아 복구 과정에서 겪은 어려움을 듣고 현재 영업 상황을 파악했다. 오 장관은 "힘들게 생업을 이어가는 ...

      한국경제 | 2024.07.21 15:00 | YONHAP

    • thumbnail
      "월 130만원에 이 정도면 천국이죠"…80대 노인들 감탄한 곳 [김일규의 재팬워치]

      ... 확대하며 규모의 경제를 통해 노인 주거 부담을 낮췄다. 작년 매출은 1641억엔(약 1조4500억원), 영업이익은 61억7000만엔(약 545억원) 수준이다. 도쿄증시 프라임 상장사인 각켄의 주가는 지난 1년 사이 17%가량 상승했다. 지방자치단체도 노인 주거 부담 완화에 힘을 보탰다. 코코판 가치도키가 입주한 ‘가치도키 더 타워’는 개발 전부터 부지 일부를 주오구가 소유하고 있었다. 이 맨션을 지으며 건물 일부를 복지시설로 활용키로 했고, 주오구는 ...

      한국경제 | 2024.07.21 14:57 | 김일규

    • thumbnail
      "외식 포기"…대형마트 매출 톱은 '고기·맥주'

      ... 소울푸드'(영혼을 흔드는 음식)로 꼽히는 삼겹살 매출이 돈육의 45%를 차지한다. 이마트에서 상반기 매출 4∼6위에 오른 품목은 계란·통조림·봉지라면 순으로 작년 상반기 4위에 있던 호주산 소고기를 7위로 밀어내고 각각 한단계씩 상승했다. 빵류는 12위, 쌀은 13위, 초밥류가 15위를 각각 차지했다. 롯데마트에서는 올해 상반기 계란과 봉지라면 매출이 각각 6위, 7위를 차지했다. 주류 매출을 보면 이마트의 경우 소주(18위) 순위가 맥주(2위)와 와인(14위)보다 ...

      한국경제TV | 2024.07.21 14:22

    • thumbnail
      한은 "中 올해 성장률 '4% 후반' 전망…내수부진·무역 리스크"

      中 공식 목표치는 '5% 안팎'…"제조업 호조·소비 저조 '불균형' 개선 어려워" "中 기업·정부 부채 비율 상승세…지방정부 '숨겨진 빚', 공식 부채 상회" 한국은행은 올해 '5% 안팎' 성장을 목표로 삼은 중국의 연간 경제성장률이 '4%대 후반' 수준이 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놨다. 한국은행 북경사무소는 21일 발표한 '2024년 하반기 중국 경제 전망 및 주요 이슈'에서 "올해 중국 경제는 정부의 정책적 지원 등에 힘입어 제조업 생산·수출을 ...

      한국경제 | 2024.07.21 12: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