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7771-37780 / 45,6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첫 여성 대통령 만들자..미국 열기 후끈

      ... 62%가 오는 2008년 여성 대통령 출현을 수용할 준비가 돼 있는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첫 여성 대통령을 뽑는 문제를 본격적으로 논의하기 위한 심포지엄이 처음으로 내달 4~5일 뉴저지주 올버니의 시에나 대학에서 열린다. 클린턴 상원의원(뉴욕)이 자의반 타의반으로 이미 민주당내 가장 유력한 대통령후보로 꼽히고 있으며, 공화당에서는 라이스 국무장관을 첫 여성 대통령으로 만들기위해 위원회가 조직되고 라디오 광고가 전파를 타는 등 '클린턴 대 라이스'의 경쟁구도가 가시화되고 ...

      연합뉴스 | 2005.02.28 00:00

    • 클린턴 "힐러리 뛰어난 대통령 될 것"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은 자신의 아내인힐러리 클린턴 뉴욕주 상원의원이 만약 대통령직에 도전하면 미국 최초의 여성 대통령이 될 것이며 대통령직도 매우 훌륭하게 수행할 것이라고 27일 말했다. 일본을 방문하고 있는 클린턴 전 대통령은 이날 아사히TV와 가진 인터뷰에서 힐러리가 대통령 후보로 나설지 여부에 대해서는 알지 못한다면서도 "만약 그녀가 출마한다면 이길 수 있을 것이며 매우 훌륭한 대통령이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클린턴은 힐러리가 적어도 ...

      연합뉴스 | 2005.02.27 00:00

    • 러-이란 核협정 체결로 '미-러' 갈등 심화

      ... 의도가 없음을 확신한다"면서 미국 정부를 안심시키는 제스처를 보냈다. 하지만 미국은 러시아가 사용한 핵 연료의 전량 회수 등 안전장치를 약속했지만핵 관리 등에서 러시아 정부를 신뢰하지 않고 있다. 이와 관련, 존 록펠러 미 상원 정보위원회 부위원장은 최근 러시아의 핵물질 중절반이 행방불명 상태라고 공개한 데 이어 미 중앙정보국(CIA) 산하 국가정보위원회도 내부 보고서를 통해 러시아의 많은 핵물질이 빼돌려진 것으로 드러났다고 밝히는등 러시아 핵관리 능력에 ...

      연합뉴스 | 2005.02.27 00:00

    • 印총리 "경제적 이해가 인도 외교정책 좌우"

      ... 전만 해도 중국이 인도의 제2의 교역국이 되리라고 누가 상상이나했느냐"면서 "미국의 경우도 사람 간의 관계가 기업 간의 접촉으로 이어지다가 이제는 정부 간의 협력으로 확대되고 있다"고 말했다. 인디아 투데이의 명사초청 강연회에는 힐러리 클린턴 미 상원의원과 샤우카트아지즈 파키스탄 총리, 하미드 카르자이 아프간 대통령, 파스칼 라미 전 유럽연합통상담당 집행위원 등이 연사로 참석했다. (뉴델리=연합뉴스) 정규득 특파원 wolf85@yna.co.kr

      연합뉴스 | 2005.02.26 00:00

    • 日, 美상원 보복위협에 쇠고기 수입재개 추진

      ... 중단해 왔다. 일본은 현재 원칙적으로 미국산 쇠고기 수입을 재개키로 합의했지만 광우병 감염 가능성이 있는 소에 대한 검역을 어떻게 할지 여부를 두고 기술적인 협의를 계속미국측과 벌이고 있다. 이에 앞서 팻 로버츠 의원 등 미국 상원의원 20명은 24일 일본 정부에 대해 쇠고기 수입을 즉각 재개하라고 요구하는 내용의 서한을 가토 료조(加藤良三) 주미 일본대사 앞으로 발송했다. 이들 의원은 "일본 정부가 즉시 수입금지 조치를 철회하지 않을 경우 미 의회가일본에 ...

      연합뉴스 | 2005.02.25 00:00

    • 김승연회장-빌 클린턴 "특별한 인연"

      ... 사인회를 개최했고, 이날 판매수익금 전액을 쓰나미 구호기금으로 기부했습니다. 빌 클린턴 전 미 대통령의 인연은 지난 2003년 한화 김승연 회장의 미국을 방문했을 때 힐러리 로드햄 클린턴(Hillary Rodham Clinton) 상원의원을 만난 자리에서 초청의사를 밝힌 것이 계기가 되어 방한 하면서 시작됐습니다. 빌 클린턴 전 대통령은 중국 방문 중인 지난 2003년 11월 10일 대한생명보험의 베이징사무소 개소식에도 참석한 바 있습니다. 이번 면담은 한화 ...

      한국경제TV | 2005.02.25 00:00

    • "아버지 1살 늘수록 아들 고환정체증 확률 2배"

      ... 나이가 1살 늘어날 때마다 아들이 고환정체증(정류고환)에 걸릴 확률이 2배씩 높아지고 요도가 음경의 아래로 나 있는 '요도하열'에 걸릴 확률도 1.5배씩 높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25일 연세대 의대 한상원 교수가 2004년 1월부터 10월까지고환정체증에 걸린 아동(환아) 42명과 요도하열에 걸린 아동 50명을 대상으로 부모의 연령, 거주환경, 흡연여부, 식습관 등을 설문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조사 대상 아동의 평균 ...

      연합뉴스 | 2005.02.25 00:00

    • 미-러 정상회담은 푸틴의 판정승?

      ... 불가능하다면서 각국 여건에 맞는 민주주의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일간 네자비시마야 가제타도 '정상회담은 신경질적인 자들을 위한 것이 아니었다'면서 푸틴 대통령이 러시아를 비난하는 서구의 압박을 견뎌냈음을 시사했다. 최근 미국 상원의원들은 부시 대통령의 유럽 순방을 앞두고 러시아의 민주주의결여를 이유로 G8(주요 8개국) 회원 자격을 박탈할 것을 요구했는데 이번 정상회담이 이들과 같은 성급한 서구인들을 위한 것은 아니었다고 지적한 것이다. (모스크바=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5.02.25 00:00

    • 美 "대북 적대정책 인정한 적 없다"

      미국은 24일 미국이 북한에 대한 적대정책을 갖고 있다는 주장을 결코 인정한 적이 없다고 말했다. 에번스 리비어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 대리는 이날 워싱턴의 상원 건물에서 열린한 심포지엄에 참석해 "우리는 북한에 대한 적대정책을 갖고 있다는 (북한측의) 주장을 결코 받아들인 적이 없다"면서 "그와는 반대로 우리는 고위 관리들이 우리 대북 정책은 그렇지 않다는 것을 강조해왔다"고 말했다. 리비어 차관보 대리는 이날 한미연구소(ICAS) 주최로 상원 ...

      연합뉴스 | 2005.02.25 00:00

    • 미 500대 기업 40%가 세금피난처 이용

      미국 500대 기업중 40%가 지난 1998-2003년 사이세금을 줄이기위한 조세피난처를 활용했으며, 이로인한 미 정부의 조세수입 손실은1천290억달러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칼 레빈 상원의원(민주.미시간)이 미 의회 회계감사원(GAO)으로부터 입수해 24일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500대 기업중 207개 업체가 회계감사회사 등으로부터 구입한 조세피난처를 이용했다. 또 개인 1만300여명도 같은 방법으로 세금을 줄인 것으로 나타났다. 207개 ...

      연합뉴스 | 2005.02.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