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381-40390 / 45,3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납북자문제 美인권보고서에 실릴듯".. 납북단체

    ... 국무부 인권보고서에 납북문제를 수록하기 위해 관련 자료를보내달라고 요청했다"고 밝혔다. 도 사무총장은 이어 "납북자 김병도씨가 한국에 입국하면 김씨와 한국의 납북자가족대표들을 미 의회 청문회에서 증언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샘 브라운백 상원의원이 약속했다"고 덧붙였다. 방미 대표단은 그러나 뉴욕 맨해튼의 유엔 주재 북한대표부를 방문, 한국전쟁당시 납북자 8만여명의 인적사항이 담긴 CD롬과 전후 피랍자 486명의 명단을 전달하려 했으나 북측의 거부로 무산됐다. 이에 ...

    연합뉴스 | 2003.06.12 00:00

  • 부시 인기, 4월보다 16%P 하락 .. 美대학 조사

    ... 관심사라고 답했으며 테러공격에 더 관심이많다는 응답은 32%에 그쳤다. 부시 대통령은 그러나 이같은 인기하락에도 불구하고 오늘 당장 선거가 실시되면 민주당 경쟁자가 누구냐에 관계없이 승리할 것으로 나타났다. 힐러리 클린턴 상원의원이 경쟁자로 나설 경우 부시 대통령은 53%를 얻어 40%를 얻는데 그친 힐러리 여사를 누를 것으로 조사됐다. 힐러리 클린턴은 2004년 대통령 선거에 출마할 계획이 없다고 밝혔다. 부시 대통령에 대한 지지는 남성이 여성보다 ...

    연합뉴스 | 2003.06.12 00:00

  • 힐러리 자서전, 유권자 영향 '별로 없어'

    빌 클린턴 전대통령의 부인이자 미 상원의원인 힐러리 클린턴의 자서전이 유권자의 정치적 성향에 따라 심금을 울리거나 웃음거리가 될지는 몰라도 전직 대통령 부인에 대한 여론을 거의 바꾸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미국 코네티컷주 퀴니피액대학이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조사대상 미국인의 4분의3이 20만부나 팔린 힐러리의 자서전 '살아 있는 역사(Living History)'를 읽었거나 들어본 적이 있는 것으로 답했다. 그러나 67%는 클린턴 ...

    연합뉴스 | 2003.06.12 00:00

  • 힐러리 회고록 발매 첫날 20만부 팔려

    발매 전부터 언론의 비상한 관심을 모았던 힐러리 클린턴 미국 상원의원의 백악관 회고록 `살아 있는 역사(Living History)'가 발매 하루만에 전세계에서 20만부나 팔려나갔다고 이 책을 출간한 사이먼 앤드 슈스터(S&S) 출판사가 10일 밝혔다. 빅토리아 메이어 S&S 대변인은 전날 시판에 들어간 힐러리 회고록이 하루 동안 초판 100만부의 20%가 판매됐다고 전했다. 메이어 대변인은 "우리는 30만부를 더 찍을 것을 주문했으며 이번 주 ...

    연합뉴스 | 2003.06.11 00:00

  • thumbnail
    힐러리 회고록 출간

    미국 뉴욕주 상원의원(민주당) 힐러리 로담 클린턴이 뉴욕 록펠러센터의 서점 반스앤노블에서 9일(현지시간) 회고록 '살아있는 역사(Living History)' 출판사인회를 갖고 있다. 힐러리 클린턴 의원은 최근 ABC, CNN 방송 등과의 회견에서 세간의 대선출마설에 대해 "2004년과 2008년 대통령 선거에 출마할 뜻이 없다"고 밝혔다. / (뉴욕=AP.연합) ?

    연합뉴스 | 2003.06.10 08:02

  • 힐러리 책 사인회에 구름떼 인파

    발매 전부터 언론의 비상한 관심을 모았던 힐러리 클린턴 미 상원의원의 백악관 회고록 '살아있는 역사(Living History)'가 9일 드디어 저자의 사인회를 시작으로 초판 1백만부 판매에 들어갔다. 뉴욕 맨해튼의 반즈 앤 노블스 서점에서 열린 사인회에는 밤새워 기다린 열광적인 팬 등 1천명이 넘는 인파가 줄지어 저자의 자필 서명이 든 책을 받아드는 순간을 고대했다. 정치인이라기보다는 마치 록 스타와 같은 인기를 반영한 사인회는 예정됐던 한 ...

    한국경제 | 2003.06.10 00:00

  • 러-미 전략 무기 감축 협정 공식 발효

    ...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이 지난해 서명한러-미 군축 협정은 양국에 대해 오는 2012년까지 현재 보유한 탄두의 3분 2 가량인1천700-2천200기의 탄두를 줄일 것을 요구하고 있다. 미국 상원은 이미 지난해 10월 협정을 비준했으나 러시아 의회가 이라크 전쟁을이유로 그동안 비준을 거부해오다 지난달 협정을 비준한데 이어 푸틴 대통령과 부시대통령은 지난 1일 상트 페테스부르크 정상회담에서 비준 서류를 공식 교환했다. (모스크바 ...

    연합뉴스 | 2003.06.10 00:00

  • "이라크 생화학무기 직접증거 없다".. 부시, 정보보고 묵살

    ... "모든 사람들이 '결정적 증거'를 발견하길 너무도 원한 나머지 이같은(트레일러가 생물무기 제조에 사용됐다는)결론에 도달하고 싶었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미 의회도 부시 행정부에 대한 공세를 강화하고 있다. 로버트 버드 민주당 상원의원은 지난 5일 상원연설을 통해 "부시 대통령이 이라크 대량 살상무기에 대한 조사를 요구하지 않는 게 놀랍다"며 "부시행정부의 성실성과 진실성이 의심스럽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부시 대통령은 "그런 무기가 아직 발견되지 않은 ...

    한국경제 | 2003.06.08 00:00

  • 기술사 합격자 발표

    한국산업인력공단은 9일 기술사 합격자 4백54명을 발표했다. 69개 종목 7천4백75명의 전문 기술인이 응시한 이번 시험에서 최연소 합격자는 토목시공부문에 응시한 박영만씨(28)였으며 도로 및 공항부문에 응시한 박수돈씨(67)가 최고령으로 합격했다. 여성 기술사도 17명이 합격했다. 기술사는 산업현장에서 연구 설계 시공 분석 평가 기술지도 공사감리 등 거의 모든 업무를 총괄하는 국가기술자격 검정의 최고 자격인이다. 다음은 합격자 명단. ...

    한국경제 | 2003.06.08 00:00

  • 美공무원 조직ㆍ제도 '확' 바꾼다

    ... 노조의 단체 협상권한도 제한돼 한 개 이상의 협상 단위에 영향을 주는 사안에 대해서는 관리층이 전국 노조 지도부와 협상을 할 수 있으며,노조와 관리층간의 분쟁도 1백80일 이내 해결되도록 제한을 받게 된다. 공화당의 수잔 콜린스 상원의원(메인주)은 "국방부의 개혁은 19세기에 도입된 공무원 제도의 대변혁을 가져오는 시발점이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나 공무원 노조와 민주당은 이같은 시도가 자칫 공무원들의 사기를 저하시키고 정치적인 고려로 임명된 고위층에게 ...

    한국경제 | 2003.06.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