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241-41250 / 45,7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그린스펀 "美 경기부양책 시기상조"

      ... 높아져서 성장 경로를 판단하는 것이 특별히 어렵다"고 말했다. 그러나 "단기적으로 이같은 불확실성이 감소될 경우 기업 투자가 활성화돼 전반적인 성장이 촉진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린스펀 의장의 발언은 이날 열린 미 상원금융위원회 회동에서 이뤄졌다. 그는 FRB의 반기 통화정책 보고서를 의회에 제출한 후 질의 응답을 통해 경제 전반에 대한 자신의 견해를 밝혔다. 그린스펀 의장은 이라크전 위협으로 인한 불확실성 때문에 경제 기저에 깔려있는 실질적인 ...

      연합뉴스 | 2003.02.12 00:00

    • 테닛 "북한은 미사일수출 지속-핵무기 증강"

      북한은 현재도 완제품 탄도탄 미사일 수출을 계속하고 있으며 미국의 제재 가능성에도 불구하고 핵무기 증강 의도를 드러내고 있다고 조지 테닛 미국 중앙정보국(CIA) 국장이 11일 밝혔다. 테닛 CIA 국장은 이날 상원 정보위에 출석해 북한이 영변 폐연료봉 재처리를 통해 추가 핵무기 수기를 제조하기에 충분한 플루투늄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경고한 뒤 "북한은 동시에 완제품 탄도탄 미사일과 제조 능력, 그리고 관련 원료와 부품 및 전문 기술을 계속 ...

      연합뉴스 | 2003.02.12 00:00

    • 美, 이라크 전쟁후 3단계 통치안 마련

      미국 부시 행정부 관리들이 11일 이라크 전쟁이후 석유시설 점령으로 시작하는 3단계 통치계획을 마련, 상원에 제시했다고 미국 정치전문소식지 `컨그레셔널 쿼터리(CQ)'가 보도했다. 미국이 마련한 3단계는 이라크내 유전들을 점령하는 것을 포함하는 `안정'단계에 이어 군에서 민간으로 통치권이 이전되는 `과도'단계, 다시 입헌 정부로 넘어가는 `변화'단계 등으로 구성돼있다. 마크 그로스먼 국무차관과 더글러스 페이스 국방차관은 이같은 3단계 계획이 얼마동안 ...

      연합뉴스 | 2003.02.12 00:00

    • 유엔 대북특사 노 당선자 취임전 방한

      ... 한국언론사 특파원들과 간담회를 갖고 "북한의 핵개발은 용납할 수 없지만 동시에 전쟁이 일어나서도 안된다는 분명한 입장을 유엔과미국 정부 관계자들에게 전하겠다"면서 "이에 관해 여야간 이견은 없다"고 밝혔다. 대표단은 11일 워싱턴을 방문해 샘 브라운백 상원의원을 비롯해 주로 집권 공화당의 외교 또는 군사위원회 소속 의원들과 만나 핵문제에 대한 한국입장을 밝히고 협조를 구할 예정이다. (뉴욕=연합뉴스) 추왕훈 특파원 cwhyna@yna.co.kr

      연합뉴스 | 2003.02.12 00:00

    • 나토 터키지원 이견 조정 또 실패

      ... 프랑스, 독일, 벨기에 3국은 이들이 나토를 정치도구로 이용하고 있으며 전쟁 발발시 터키를 방어하기 위해 나토를 건너뛸 수 있다는 콜린 파월 미 국무장관의 의회 발언에 발끈, 문제 해결 전망을 더욱 어둡게 만들었다. 파월은 이날 상원예산위원회에 참석, "프랑스, 독일 및 벨기에는 우리가 필요로 하는 해결방식에 반대의사를 표시하기 위해 거부권을 행사하고 있다"면서 회원국간의 결속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에 맞서 프랑스 등 3국은 유엔을 중심으로 이라크의 ...

      연합뉴스 | 2003.02.12 00:00

    • "美 核등 군사력 언제든 사용".. 파월 국무장관

      콜린 파월 미국 국무장관은 11일 북한 핵문제와 관련,"미국은 핵을 포함해 군사력에서 언제든 이용할 수 있는 선택 방안을 갖고 있다"며 핵사용 가능성을 완전 배제하지 않았다. 파월 장관은 이날 상원 예산위원회 청문회에 출석,"지난 50여년의 핵시대 동안 우리가 무엇을 하거나 하지 않을 가능성이 있다는 것을 말하지 않는 것이 최선의 억제책이었다"고 전제한 뒤 이같이 말했다. 워싱턴=고광철 특파원 gw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2.12 00:00

    • 클린턴 "북한에 큰 협상 제의해야"

      ... 협상안이 효과를 발휘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특유의 화려한 달변을 뽐낸 클린턴 전 대통령은 이날 인터뷰에서 재임중 "(오사마) 빈라덴을 잡지 못한 것을 후회한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밖에 백악관시절의 회고와 아내 힐러리 클린턴 상원의원의 향후 대선출마 전망 등도 내놓았다. ▲빈라덴에 대한 후회= 클린턴 전 대통령은 일단 당시로서는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했다고 자신을 변명했다. 그러면서 "재임중 마지막 3년간 5일중 4일은 빈라덴 문제를 논의했다"고 말해 당시에도 ...

      연합뉴스 | 2003.02.12 00:00

    • [클릭월드] 佛 '담배와의 전쟁' 선포

      서방국가 중 흡연에 비교적 관대한 프랑스의 상원이 11일 16세 이하 청소년에게 담배판매를 금지하는 법안을 승인했다. 프랑스에서 담배 판매를 제한하는 법이 제정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 법이 시행되면 16세 이하 청소년에게 담배를 판 상인이나 담배 판촉을 위해 공짜로 나눠준 회사들은 4백만∼8백만원의 벌금을 물고 영업권도 박탈된다.

      한국경제 | 2003.02.12 00:00

    • "美경기부양책 시기상조" .. 그린스펀

      앨런 그린스펀 연방준비제도이사회(FRB) 의장이 미 경제에 '주의'신호를 보냈다. 그린스펀 의장은 11일과 12일 상원은행위원회 및 하원금융위원회에 잇따라 출석,"이라크전 위협으로 미 경제에 먹구름이 끼어 있는 상태"라고 전제한 뒤 "지정학적 위험이 커지고 있어 미 경제의 성장경로를 판단할 수 없다"고 진단했다. 그는 이어 "이처럼 불확실한 시점에서 부양책을 쓰는 것은 시기상조"라며 감세에 초점을 맞춘 조지 W 부시 대통령의 경기부양안에 비판적인 ...

      한국경제 | 2003.02.12 00:00

    • [파월의 '핵 선택' 발언과 北 대응] 새로운 유형의 대비태세 예상

      콜린 파월 미국 국무장관이 11일 북한에 대한 군사적 선택방안에 핵 사용을 공개적으로 언급해 북.미간 핵공방이 가열될 전망이다. 파월 장관은 이날 상원 예산위원회의 청문회에 출석해 북핵 문제에 대한 미국의 정책을 설명하면서 "지금 당장은 아무도 미국이 핵 선택방안을 생각하고 있다는 생각을 마음 속에 가질 수 없다. 우리는 그것을 생각하고 있지 않다"면서 "그러나 미국은 군사력에서 언제든 이용할 수 있는 전면적인 능력과 선택방안들을 갖고 있다"고 ...

      연합뉴스 | 2003.02.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