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5801-45810 / 46,1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지상전 개시전 3주이상 추가공습 필요...다국적군 사령관들 강조

      ... 의장과 전략회담을 가진 다국적군 사령관들은 지상전의 시기 및 성격에 관해 토론했으나 지상전 개시에 앞서 최소한 3주일이상의 추가 공중 폭격이 필요하다고 강조한 것으로 미 뉴욕 타임스지가 10일 보도했다. 부시대통령은 미 상원지도자들이 미군사상자수를 줄이기 위해서도 공습을 계속할 것을 촉구하고 있는 가운데 10일 자신은 걸프전의 지상전 개시에 관한 결정을 서두르지 않을 것이라고 다짐했다. 부시대통령은 캠프 데이비드 대통령별장에서 주말을 보낸뒤 이날 ...

      한국경제 | 1991.02.11 00:00

    • 상원 의원들, 301조 이행조치 강력감시위한 법안 제출

      미88통상법에 의한 301조 이행조치를 더욱 강력히 감시하기 위한 무역협정 이행법안 (The Trade Agreement Compliance Act)이 8일 미상원의원들에 의해 의회에 제출됐다고 무공 워싱턴무역관이 8일 알려왔다. 맥스 보커스 (민.몬태나주) 상원의원등 14명의 상원의원이 공동 제출한 이 법안은 미 301조의 보복조치에 따른 각국의 이행상태를 미국이 확인 조치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 법안을 발의한 상원의원들은 기존의 ...

      한국경제 | 1991.02.09 00:00

    • 화학무기 사용땐 후세인 겨냥 공격...워싱턴 타임즈지 보도

      ... 경고했다. 1925년 제네바 협정은 전쟁중 생.화학무기의 사용을 금하고 있다. 조지 부시 미대통령은 최근까지 미공군이 후세인 대통령을 공격목표로 삼지 않을 것이라고 말해왔다. 또 제임스 베이커 미국무장관은 7일 상원 외교위원회 증언에서 중동 전후 복구계획을 설명하면서 현이라크 지도부가 권력을 그대로 유지하지 않을 경우 이라크의 재건도 훨씬 용이해질 것이라고 말하고 그러나 후세인 대통령의 축출이 다국적군의 목표는 아니라고 강조했다.

      한국경제 | 1991.02.09 00:00

    • 미의회 "자동차 연비 강화법안" 재상정 전망

      ... 연비 강화법안''의 재상정이 확실시되고 있다. 30일 무공 워싱턴 무역관이 알려온 바에 따르면 `자동차 연비 강화법안''은 지난해 미국 의회에 상정됐다 의사진행에 필요한 정족수를 확보치 못해 폐기됐었으나 최근 브라이언 상원의원을 비롯한 35명의 의원이 이를 미국의회에 곧 재상정할 것으로 알려 졌다. 재상정될 예정인 이 법안의 주요내용은 오는 96년부터 생산되는 자동차의 연비를 88년 기준 평균 20% 이상 늘리도록 의무화하고 오는 2천1년부터는 ...

      한국경제 | 1991.01.30 00:00

    • 금융시장개방 관련 미-일 재무차관회의 결실없이 폐막

      ... 차관은 일본이 외국계은행의 진출요건을 대폭 완화하고 금리 자유화조치를 취하라는 미국의 요구에 성의를 보이지 않고 있다고 말하고 이에따라 미 의회등에서 "금융서비스 공정거래법"을 다시 입안할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이 법안은 교역상대국이 금융시장을 개방하지 않을 경우 미 행정부가 보복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지난해 의회에서 부결됐으나 상원금융분과위원회의 도널드 리글의원 (민. 미시간주) 주도로 재상정이 추진되고 있다.

      한국경제 | 1991.01.29 00:00

    • 걸프전 장기화 조짐으로 기술지원병 파견 검토

      북한-루마니아 정부간 무역/지불에 관한 협정 및 91년도 무역의정서가 27일 평양에서 조인됐다고 중앙방송이 이날 보도했다. 내외통신에 따르면 루마니아 상원 및 관광부 국무비서 나폴레옹 포프를 단장으로한 루마니아 무역대표단이 이와 관련 지난 26일 평양에 도착 했다고 이 방송은 전했다.

      한국경제 | 1991.01.28 00:00

    • 미국, 한국에 추가경비지원 요청할듯..무공 워싱턴무역관 보고

      ... 무역진흥공사 워싱톤무역관 보고에 따르면 현재 미국은 걸프전쟁 전비 확보를 위해 새로운 방안을 검토하지 않고 있지만 걸프전쟁의 장기화로 인한 추가전비를 한국과 대만 등에 떠넘길 가능성이 매우 높다는 것이다. 이는 그램 텍사스 출신 상원의원의 " 걸프전쟁의 소용비용 중 75%가량이 우방국의 지원금으로 충당되며 이를 위해 한국과 대만의 더많은 공여금 제공"주장 발언과 지난 17일 코리아 소사이어티가 주최한 세미나에서 솔로몬 미국무차관보의 " 한국의 걸프전쟁 추가지원 ...

      한국경제 | 1991.01.26 00:00

    • 중앙교육심의회, 대입 개선안 특별 소위원회 열려

      중앙교육심의회의 대입 개선안 특별소위원회(위원장안상원.건국대 교수)는 25일 상오 10시 교육부 회의실에서 소위를 열고 오는 94학년도부터 시행될 새대입제도 개선안을 집중 심의했다. 특별소위는 이날 지난 23일 열린 중교심 전체회의에서 상당한 논란을 빚었던 개선안의 주요 내용인 적성시험의 실시횟수및 출제방법등을 주로 논의했다. 7인으로 구성된 특별소위는 이날 논의된 내용을 각 분과위원장에게 보고한후 다시 중교심 전체회의를 열어 새 대입개선안의 ...

      한국경제 | 1991.01.25 00:00

    • 상원, 한국등 시장개방겨냥 슈퍼301조 시한연장 방침

      상원의 국제무역금융분과 위원장인 맥스보커스(민주.몬타나) 의원은 "미의회는 EC 일본 한국의 시장개방에 초점을 맞춰 슈퍼301조의 시한을 연장하는 한편 미국과 맺은 각종 무역관련 협정이 반드시 지켜지도록 유도해 나가기 위해 미무역대표부(USTR)의 권한을 강화하겠다"고 22일 (현지시간) 말했다. 보커스위원장은 미상공회의소에서의 연설에서 EC 일본 한국은 우루 과이 라운드(UR) 결렬에 대해 책임을 져야한다고 지적하고 미의회는 행정부의 ...

      한국경제 | 1991.01.24 00:00

    • 미하원, 대소련 경제제재촉구 결의문 채택

      ... 결의문 채택은 최소한 19명이 사망한 발트해 연안국에서의 최근 폭력사태에 대한 부시 대통령의 대응이 미온적이라고 성토한 발트계 미국인 지도자들에 대해 말린 피츠워터 백악관 대변인이 "그들이 대통령의 입장을 완전히 잘못 대변하고 있다"고 비난한데 이어 나온 것이다. 하원의 결의문은 발트계 미국인 지도자들이 부시 대통령과 비공개 회담을 가진 뒤에 나온 것으로 구속력은 없는 것이다. 한편 미 상원도 24일 이와 유사한 결의문을 채택할 예정이다.

      한국경제 | 1991.01.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