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731-9740 / 10,2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브라질 국민 90% 스콜라리 감독 유임 희망

      브라질 국민의 10명 중 9명은 브라질을 통산 5번째 우승으로 이끈 루이즈 펠리페 스콜라리 감독의 유임을 희망하고 있는 것으로나타났다고 브라질 일간지 '폴리아 디 상파울루'의 여론조사 결과를 인용해 일본 지지(時事)통신이 3일 전했다. 이 조사에서는 또 브라질 대표팀 전체에 대한 평가는 10점 만점에 8.9점으로 '94미국월드컵때의 8.4점을 0.5점 웃돌았고 특히 스콜라리 감독은 9.3점이라는 높은점수를 차지했다. 스콜라리 감독과 브라질축구협회의 ...

      연합뉴스 | 2002.07.03 00:00

    • thumbnail
      브라질 우승 축하

      상파울로 시내의 가판에서 브라질의 2002 피파월드컵 우승을 축하하는 신문을 두 어린이가 1일(현지시간) 바라보고 있다. / (상파울로=AFP.연합)

      연합뉴스 | 2002.07.02 10:18

    • 브라질 언론, 5번째 우승에 도취

      1일자 브라질 언론들은 일제히 전날 자국대표팀이 월드컵 결승전에서 독일을 꺾고 우승컵을 들어올리는 사진을 게재, 5번째 우승의 기쁨을 전했다. 브라질 일간지 '에드타드 드 상파울루'지는 "세계 최강의 챔피언"이라고 제목을 뽑고 1면 전면을 할애해 상세하게 보도했다. 브라질 언론들은 특히 통산 5번째 우승을 차지, 경쟁국을 크게 따돌린 점을 강조하면서 "펜타캄페온(5번째 우승)"(글로보), "축구 황제"(스포츠지 랑스) 등 선수들의 활약을 높이 ...

      연합뉴스 | 2002.07.02 00:00

    • [2002 월드컵 결산] 전세계 15억명 결승전 시청..결승전 이모저모

      ... 주점 명단으로 가득찬 가운데 한 주점 주인은 "2백여명의 고객들에게 맥주파티를 열어주기 위해 수백ℓ가 넘는 맥주를 주문했다"고 말했다. ○…브라질에서는 대부분의 성당이 결승전 시간이 일요일 아침 미사와 겹쳐 미사를 취소했다. 상파울루 상벤투 대성당의 한 사제는 "미사에 오는 신도들의 기원을 한데 모아 브라질팀의 다섯번째 우승을 기원할 수 있도록 미사 시간을 늦췄다"고 말했다. 상벤투 대성당의 미사가 연기된 것은 처음이다. 상파울루와 리우데자네이루 주민들은 ...

      한국경제 | 2002.06.30 00:00

    • 브라질성당 일요미사 대거 취소

      .독일과 브라질에서는 월드컵 결승전을 앞두고 분위기가 후끈 달아오르고 있다. 29일 피파월드컵닷컴(www.fifaworldcup.com)에 따르면 베를린과 뮌헨,프랑크푸르트 등 독일 주요 도시에서는 상당수 식당과 주점들이 결승전이 열리는 시간인 일요일 낮 경기를 보러 오는 손님들에게 무료로 맥주를 제공할 계획이다. 브라질에서는 대부분의 성당이 결승전 시간이 일요일 아침 미사와 겹쳐 미사를 취소했다. 상 파울루와 리우 데 자네이루 현지 주민...

      한국경제 | 2002.06.30 00:00

    • [지구촌 표정] 英 BBC "브라질이 꿈을 앗아갔다"

      ... 앗아갔다"고 보도했다. BBC는 "잉글랜드팀은 10명이 싸운 브라질팀보다 수적 우세에도 불구하고 4강 진출의 꿈을 접어야 했다"며 "믿었던 데이비드 베컴과 폴 스콜스가 실력 발휘를 하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5번째 우승이다." 상파울루의 아베니다 파울리스타 광장에서 대형 스크린을 통해 대 잉글랜드전을 시청하던 시민들은 경기가 끝나자 브라질의 월드컵 5회 우승을 기정사실화하며 환호했다. 즉시 브라질 전역은 흥분과 축제의 도가니로 변했다. 리우데자네이루시의 중심가 ...

      한국경제 | 2002.06.22 00:00

    • [월드컵]"삼바축구도 이젠 부럽지않다"

      ... 스피드와 정확성으로 그물을 가를 때마다 태극물결의 출렁거림과 환호가 이어졌다. 이윤재가 호아킨 산체스의 킥을 펀치로 쳐내고 홍명보의 볼이 골네트 안쪽에 처박히는 순간 호텔 연회장은 감격과 흥분의 도가니로 변했다. 브라질 상업도시 상파울루의 루스공원도 마찬가지. 야외에 설치된 대형 TV로 페널킥을 지켜보던 교민들은 공원이 주저앉을 정도로 쿵쿵 뛰며 서로 얼싸안고 기쁨을 만끽했다. 축구광인 현지인들도 한국의 승리를 반가와하며 축배를 들었다. 교민상가가 밀집한 봉헤치로 ...

      연합뉴스 | 2002.06.22 00:00

    • thumbnail
      폭락한 브라질증시

      브라질 상파울루증시 트레이더들이 20일 무디스의 브라질신용전망 하향조정으로 주가가 급락하자 침통한 표정으로 매매주문을 내고 있다. /상파울루AFP연합

      한국경제 | 2002.06.21 00:00

    • 브라질 48억弗 구제금융 .. IMF, 아르헨發 금융위기 차단나서

      ... 승인했다. 브라질과 우루과이 경제는 지금 IMF로부터 긴급자금을 지원받아야 할 정도로 악화돼 있다. 브라질 통화인 헤알화의 가치는 달러당 2.8헤알로 연초의 달러당 2.3헤알에 비해 21% 떨어졌다. 연초 14,000선이던 상파울루증시의 보베스파지수는 12,000으로 하락,금융위기 국면의 전형을 보여주고 있다. 이웃의 아르헨티나가 지난해 디폴트(채무상환불능)상태에 빠진 후 아르헨티나에 대한 수출이 급감하고 있는 데다 국제투자자들이 브라질을 아르헨티나와 ...

      한국경제 | 2002.06.19 00:00

    • [월드컵 이모저모] 고베는 온통 노란색 물결

      0... 브라질과 벨기에의 16강전이 열린 일본 고베월드컵경기장은 온통 브라질을 상징하는 노란색 물결로 넘쳐났다. 경기 시작 훨씬 전부터 경기장 주변에는 브라질 축구팬들은 물론이고 일본의 브라질 서포터스들도 한데 어우러져 `올레! 브라질'을 외치며 축제 분위기를 한껏 즐겼다. 또한 카니발에서나 볼 수 있을만한 화려한 의상을 입고 삼바 리듬에 몸을 흔들자 곁에서 가만히 구경하고 있던 일본인들도 함께 춤추며 브라질의 승리를 기원했다. 반면 원...

      연합뉴스 | 2002.06.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