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531-19540 / 21,1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신설법인 현황] (2003년 4월14일~4월19일) 서울<2>

      ...10호 ▷비엠다우(홍한의·100·시설종합) 신사동 528 ▷삼익용역(김종선·100·용역경비) 논현동 58의3 ▷새롬이텍캠퍼스(조기연·50·아이티온오프) 대치동 894의4 ▷새한릿츠이십일피앤에스(노재성·50·부동 산) 역삼동 831혜천빌딩705호 ▷서우씨앤디(최영수·50·부동 산) 방이동 35의8두양빌딩2층 ▷서울리포스(오상엽·50·부동 산매매) 역삼동 726의11 3층 ▷성흥물산(오흥옥·50·일반음식점) 등촌동 648의5 ▷소야...

      한국경제 | 2003.04.25 00:00

    • 자치단체장 관사반납 '뜨거운 감자'

      ... 인건비만도 2천만-3천여만원에 달하고, 전기.수도료 등 관리비도 1천만원을 웃돈다. 제주도의 경비원은 4명, 서울시장과 충북도는 3명, 경기.경북도는 2명 등이다. 개방 사회의 흐름과 경제적 효율성을 고려할 때 관사 반납은 당연한 ... 경북도 23개 시.군 중 18곳, 전남도21개 시.군 중 14곳 등이 발빠르게 관사를 이미 반납했다. 동국대 경주캠퍼스 오영석(행정학과.경실련 경북협의회 집행위원장) 교수는 "분권.지방.개방화의 추세에 광역시와 시.군은 관사를 폐지하고, ...

      연합뉴스 | 2003.04.24 00:00

    • [2004 大入 지름길] 7개 大 입학처장들 "우리 대학 이렇게 뽑아요"

      ... 20∼30%인 1천3백52명을 선발한다. 전형은 2단계로 나눠 실시한다. 1단계에서는 학생부 교과성적만으로 5배수(서울캠퍼스)와 3배수(안성캠퍼스)를 각각 선발한다. 2단계에서는 학업적성 논술(70%),심층면접(30%)을 통해 뽑는다. ... 학생부로 일단 3배수를 뽑고 2단계에서 학업적성논술 50%,1단계성적 30%,면접 20%를 반영한다. 최저학력기준은 서울캠퍼스의 경우 의·약학계는 수능 2개영역이 1등급,인문계는 수능 2개 영역이 3등급,자연계는 수능 2개영역이 3등급 또는 ...

      한국경제 | 2003.04.22 00:00

    • '기업가치 평가사 과정' 운영

      기업가치평가협의회는 경희대 시장경제센터와 제휴, 내달 3일부터 '기업가치평가사 교육과정'을 운영한다. 이 과정은 오는 7월5일(총 1백4시간)까지 매주 금.토요일 열리며 △브랜드가치 전략 △M&A와 기업가치 평가 △회계정보분석과 기업가치 등에 관한 강의가 이뤄진다. 수강비는 1백87만원, 교육장소는 경희대 서울캠퍼스. (031)201-2114

      한국경제 | 2003.04.21 00:00

    • 디지털 저작권관리 솔루션 '불티' .. 콘텐츠 불법복제 차단

      ... 방지하는 솔루션이다. 콘텐츠 솔루션 개발 및 유통업체인 세호정보통신(대표 김기형)은 잡지 만화 등을 발행하는 서울문화사에 DRM솔루션을 공급했다. 대형 포털사이트에 만화 콘텐츠 등을 공급하고 있는 서울문화사는 콘텐츠 생성에서부터 ...에 이르기까지 DRM솔루션을 활용하고 있다. 디지털 콘텐츠 보안 솔루션업체인 파수닷컴(대표 조규권)은 삼성멀티캠퍼스에 복제방지 솔루션을 공급했다. 삼성멀티캠퍼스는 수강생들이 사용하는 PC에 이 솔루션을 설치,문제은행 보호 및 부정행위 ...

      한국경제 | 2003.04.21 00:00

    • [캠퍼스 산책] '경희대 중앙분수대'

      서울 동대문구 회기동에 위치한 경희대 서울캠퍼스. 해마다 4월이면 이 학교 캠퍼스는 꽃으로 뒤덮인다. 교문을 들어서 길게 늘어선 꽃나무 사이를 지나 교시탑에 이르면 저만치 시원한 물줄기를 뿜어대는 '중앙분수대'가 보인다. 화사한 꽃으로 둘러싸인 분수대 주변은 학업에 분주한 학생들이 망중한(忙中閑)의 여유를 즐기는 경희대의 명소다.

      한국경제 | 2003.04.20 00:00

    • 대학들, 지역 문화공간 탈바꿈

      대학 캠퍼스가 지역사회를 위한 문화공간으로 탈바꿈하고 있다. 지역주민들이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열린 캠퍼스'를 추구하면서 캠퍼스 담을 허물어 공원을 조성하거나 교양강좌 및 각종 문화행사를 여는 대학들이 늘고 있다. 13일 서울지역의 주요 대학에 따르면 고려대는 성북구와 협의해 오는 7월께부터 학교 담을 허물어 성북구 주민들을 위한 공원으로 조성키로 했다. 이번에 녹지공간으로 조성되는 구간은 고려대 뒤편 개운산 근린공원에 인접한 2.2㎞의 담장이다. ...

      한국경제 | 2003.04.13 00:00

    • 고려대 담장 허물기로

      서울 성북구는 11일 고려대 캠퍼스의 담장을 허물고 나무를 심어 주민에게 개방키로 고려대측과 합의했다고 밝혔다. 구는 "고려대학교 담장 2.2km를 헐어내는 대신 화단을 조성하거나 감나무 등 1천그루를 심어 주민휴식공간을 조성할 것"이라며 "예산20억원을 서울시에 지원 요청했다"고 말했다. 한편 이명박 서울시장은 최근 고려대의 담장 허물기 사업에 대한 지원과 함께 서대문구에 자리한 연세대 등 5개 대학의 담장도 허물도록 권장할 방침이라고 밝힌바 ...

      연합뉴스 | 2003.04.11 00:00

    • 김대중 도서관 9월 개관

      ... 연구기관 입주를 물색 중이지만, 선뜻 나서는 데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 전대통령 사택과 인접한 도서관은 연대 캠퍼스와 도보로 15분 이상 떨어진곳에 있어 학내에서 수업을 듣거나 강의하는 연구원 및 교수들이 `이동이 불편하다'며 입주를 ... 민감성 때문에 민심 동향 등을 봐가며 행사 규모를 결정할 것"이라고 귀띔했다. 김 전대통령도 퇴임 이후 단 한차례도 김대중 도서관을 방문하지 않은 것으로알려졌다. (서울=연합뉴스) 조재영기자 fusionjc@yna.co.kr

      연합뉴스 | 2003.04.11 00:00

    • 단대 총학 "등록금 490억 재단 유용"

      ... 상환하고 등록금 인상을 철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학교측은 "서관 건물은 법인이 수익용 건물로 건설해 예식장 등으로 사용할 예정이었지만 서울캠퍼스의 시설 부족으로 이를 교육시설로 활용키로 하고 법인과 임대차 계약을 맺은 것"이라며 "향후 자금사정이 나아지면 오는 2004년부터 5년거치 5년분할로 상환할 계획이며 건물 용도를 수익용에서 교육용으로 전환할 예정"이라고 해명했다.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zitrone@yna.co.kr

      연합뉴스 | 2003.04.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