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31-2340 / 2,6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성탄전야 .. 흥청망청에 바가지 기승

      사상최대의 취업난이 상징하듯 여느해보다 경제여건이 어려운속에서도 성탄전야인 24일에는 밤늦게까지 유흥가로 쏟아진 인파들과 이에 영합하려는 상혼들로 성탄의 본의미를 퇴색시켰다. 성탄전야 J, R 나이트클럽 등 국내에서 가장 크다는 유흥업소들이 몰려있는 서울 강남 청담동 일대 유흥가에는 25일 새벽 3시가 넘도록 젊은이들로 가득차 성탄절의 `흥청망청' 분위기를 엿볼 수 있었다. 게다가 이날 저녁부터 몰려든 고급 외제승용차들이 인근 주차장은 물론 도로까지 ...

      연합뉴스 | 2001.12.25 11:38

    • 강원 영동 대설 경보, 미시령 등 곳곳 통제

      성탄절인 25일 강원도 영동지역에 대설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인제-고성간 미시령 등 곳곳의 차량운행이 통제되고 있다. 강릉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현재 대관령 26.5㎝, 속초 23㎝, 강릉 11.8㎝, 인제 10㎝, 동해 1.8㎝, 홍천 1.1㎝, 춘천 1㎝ 등의 눈이 내렸다. 이에 따라 인제-고성간 미시령 도로와 대관령 구도로 차량운행이 전날 밤부터 전면 통제됐으며 인근 진부령과 한계령을 비롯해 평창-강릉간 진고개와 삽당령 등 주요 ...

      연합뉴스 | 2001.12.25 10:52

    • 차분한 성탄절 .. 극장.고궁등은 붐벼

      성탄절인 25일은 포근하고 맑은 날씨 속에 대부분의 시민들이 가까운 성당과 교회를 찾거나 집에서 가족과 함께 지난 한해를 되새기며 차분한 휴일을 보냈다. 이날 명동성당과 중구 영락교회 등 천주교와 개신교계는 일제히 성탄기념 미사와 예배를 갖고 아기 예수의 탄생을 축하했으며, 수년째 계속된 경제침체가 새해에는 극복되고 온 나라에 평화와 안정이 깃들기를 기원했다. 명동성당에서는 이날 오전 9시부터 매시간마다 성탄미사가 열려 많은 신도들이 참석했고 ...

      연합뉴스 | 2001.12.25 10:52

    • 성탄연휴 전세계 공항.항공사 보안 비상

      ... 취리히공항들은 플라스틱 폭발물을 탐지할 수 있는 탐지견수와 보안요원수를 늘리고 승객들에 대해 탑승전 신발을 벗어 X-레이 검색대를 통과시키도록 하는등 보안조치를 대폭 강화했다. 각국의 공항과 항공사들은 항공수요가 특히 많은 성탄 연휴기간을 맞아 각별한 주의를 기울이고 있다. 이런 가운데 24일 오전 미국 플로리다주 포트 로더데일/할리우드 국제공항에서는 뉴욕행 비행기 탑승구 바깥에서 소구경 총탄 하나가 발견돼 당국이 공항내 승객들을 대피시키고 탐지견을 ...

      연합뉴스 | 2001.12.25 10:48

    • 한나라, 성탄절 성명

      한나라당 남경필(南景弼) 대변인은 25일 성탄절을 맞아 성명을 내고 "하늘엔 영광, 땅에는 평화를 찬양하는 복된 성탄이 되길 두손모아 빈다"면서 "아무쪼록 이 정권이 성탄절을 계기로 정략을 버리고 민생.경제에 전념해주길 촉구한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황정욱기자 hjw@yna.co.kr

      연합뉴스 | 2001.12.25 10:47

    • 교황, 삼엄한 경계 속 성탄미사 집전

      교황청에 대한 테러 경계령 속에 교황 요한 바오로 2세는 24일 자정 바티칸에서 열린 성탄미사에서 전쟁과 사회적 긴장, 고난으로 점철된 현실을 개탄하고 빛과 희망의 해결책을 기원했다. 앞서 교황청은 야세르 아라파트 팔레스타인 자치정부 수반이 예수 탄생지인 베들레헴의 성탄미사에 참석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관례대로 성베드로 바실리카 성당에서 열린 자정미사에서 교황은 "세계 곳곳에서 계속되는 전쟁, 사회적 긴장, 고난으로 올 성탄절 ...

      연합뉴스 | 2001.12.25 10:40

    • 대구, 차분한 성탄 전야

      성탄 전야를 맞은 대구지역은 쌀쌀한 날씨 속에 도심가를 중심으로 많은 시민들이 붐볐으나 대체로 차분한 모습을 보였다. 대구 중심가인 동성로에는 자녀와 연인에게 줄 크리스마스 선물을 구입하려는 사람들의 발길이 밤늦도록 이어졌다. 중앙로 극장가에도 시민들이 몰려 영화감상을 하며 성탄절 전야를 즐기는 모습이었다. 이들은 올 성탄절에 눈이 올 가능성이 많다는 기상대의 소식에 '화이트 크리스마스'를 기대하며 즐거워했다. 한편 계산성당 등 시내 각 성당과 ...

      연합뉴스 | 2001.12.24 21:37

    • 아르헨티나 디폴트선언 자금시장 영향없어

      ... 거듭하다 주말과 같은 68.43포인트로 마감했다. 채권시장은 지표채권인 3년만기 및 5년만기 국고채 유통수익률이 전날과 같은 5.87%, 6.7%에 마감했다. 채권시장은 연말 결산을 위한 매매가 거의 정리단계에 접어든데다 성탄 휴일을 앞두고 기관들이 포지션 이동을 꺼리는 분위기가 팽배해 거래가 한산했다. 외환시장의 경우 원.달러 환율이 지난주말보다 0.7원 하락, 1천308.2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외환 거래량은 평소의 60% 수준인 13억달러로 ...

      연합뉴스 | 2001.12.24 18:50

    • thumbnail
      명동의 성탄전야

      24일 서울 명동거리는 멋진 크리스마스 이브를 보내려는 젊은이들로 크게 붐볐다. / 김병언 기자 misaeo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2.24 17:27

    • [칵테일] 美 기업 성탄절선물 자선단체 기부 급증

      9·11테러의 영향으로 미국 기업의 성탄절 선물 풍속도가 변하고 있다. 박스에 담긴 캔디나 초콜릿보다는 선물받는 사람 명의로 기부를 하는 사례가 늘어나고 있는 것.미국 기업자선장려위원회는 성탄절을 맞아 크고 작은 선물을 보내던 기업들이 그 대신 테러로 희생된 동료,고객 등을 추모하는 뜻에서 자선단체에 돈을 기부하는 경우가 늘어나고 있다고 밝혔다. 광고회사인 GSD&M은 선물 수령자의 이름으로 지역 자선단체에 기부했다는 내용의 카드를 보냈다. ...

      한국경제 | 2001.12.24 17: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