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96871-496880 / 545,3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7월 소비자물가 0.2% 상승...채소값은 급등

      장마로 채소값은 크게 올랐으나 소비자물가는 전반적으로 오름세가 둔화됐다. 재정경제부와 통계청은 7월중 소비자물가가 전달보다 0.2% 오르는데 그쳐 지난6월 상승률 0.3%보다 낮아졌다고 1일 밝혔다. 작년 같은달과 비교한 물가 상승률도 5.2%에서 5.0%로 떨어졌다. 7월에 소비자 물가가 오른 것은 장마와 고온 등 기상조건이 나빠져 농축수산물가격이 전달보다 1.4%나 상승했기 때문이다. 특히, 채소값은 10.6%가 올랐다. 상추는 75.2%, ...

      연합뉴스 | 2001.08.01 08:12

    • 모건스탠리딘위터, 美증시 8월부터 강세장 전망

      ... 보건관련주와 일부 제조업관련주들이 향후 회복장세에서양호한 수익률을 기록할 것이라면서 주택건설업체 중 센텍스와 레나, 제약업체인 화이자, 타게트, 콜 등 소매업체들이 강세장의 주도주로 등극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편 그는 이날 7월 중 소비자신뢰지수가 하락한 것으로 발표된 데 대해서는 소비자신뢰지수는 실제 소비지출과는 별로 관계가 없을 뿐만 아니라 7월 중 소비자신뢰지수 116.5는 지난 20년간의 수치들과 비교할 때 평균을 상회하는 높은 수치라고 지적했다. 그는 ...

      연합뉴스 | 2001.08.01 08:10

    • 소비자신뢰지수 하락

      7월중 미국의 소비자신뢰지수가 전월의 118.9에서 116.5로 하락, 미국경제 전망과 고용불안을 악화시키고 있다고 뉴욕의 민간 경제동향 조사기관인 컨퍼런스보드가 31일 발표했다. 컨퍼런스보드는 또 현재의 경제상황에 대해 비관적인 미국인의 비율은 전월의 12.6%에서 7월에는 14.4%로 증가했다고 밝혔다. 린 프랑코 컨퍼런스 보드 소비자 연구실장은 "소비자 신뢰지수가 소폭 하락한 것은 경제성장 둔화를 보여주는 조짐"이라고 말했다. (뉴욕 AP=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1.08.01 08:06

    • 美 6월중 소비자지출 0.4% 증가

      지난 6월 미국의 소비자 지출은 기업의 감원증가와 주식시장 불안에도 불구하고 예상보다 높은 0.4%의 증가세를 보였으며 개인소득도 적당하게 증가했다고 미 상무부가 31일 발표했다. 상무부는 미국 전체 경제활동의 3분의 2를 차지하는 소비자 지출이 지난 5월 0.3% 증가한 데 이어 6월에도 예상보다 높은 0.4% 증가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6월중 소비자 지출은 인플레를 감안할 경우 0.2%가 증가했다. 이와 함께 임금, 이자 및 정부의 각종 ...

      연합뉴스 | 2001.08.01 08:04

    • 소비자신뢰지수 하락, 예상보다 저조

      미국의 7월 소비자신뢰지수는 116.5로 전달에 비해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31일 민간 경제연구소 컨퍼런스 보드는 7월 소비자신뢰지수를 발표하고 전달 118.9에 비해서는 낮지만 지난 2월 기록했던 109.2보다는 훨씬 높다고 설명했다. 한편 미 상무부는 개인 지출이 6월 전달에 비해 0.4% 증가했다고 밝혔다. 5월의 0.3% 증가보다 높은 수준이다. 특히 자동차 등 내구재소비가 크게 늘었다. 한경닷컴 양영권기자heemang@hank...

      한국경제 | 2001.08.01 07:54

    • 뉴욕증시, 우량주 큰 폭 상승

      뉴욕증시의 우량주들은 31일(현지시간) 양호한 분기실적을 공시한 제약, 금융주들의 주도로 급한 상승세를 탔으나 오전장에 기세를 올리던 기술주는 상승세가 다소 누그러졌다. 미국의 지난달 소비지출이 증가와 주식시장 불안에도 불구하고 예상보다 높은 0.4%의 증가세를 보였다는 뉴스도 주가의 전반적인 상승에 기여했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1.16%(121.09포인트) 오른 10,522.81을 기록했으며 나스닥종합지수는 0.46%(9.29포인트) 오른 ...

      연합뉴스 | 2001.08.01 07:31

    • "보험계약 해지 강제권유 실태점검" .. 금감원

      ... 역마진해소를 위해 확정형 고금리상품을 해지토록 유도한 보험모집인들에게 근무평점을 올려주고 계약해지 실적이 높은 영업소와 지점에 운영비를 추가 지급하는 등의 인센티브를 주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또 B생보사는 예정이율이 낮은 종신보험으로 갈아타도록 설득할 것을 직원들에게 지시, 이를 시행하는 과정에서 일부 보험계약자와 마찰을 빚는 사례가 발생해 소비자보호관련 단체 등에 민원이 제기되기도 했다. (서울=연합뉴스) 임상수기자 nadoo1@yna.co.kr

      연합뉴스 | 2001.08.01 07:17

    • 공정위 "재경부 소비자보호정책 수행 한계"

      공정거래위원회가 다른 정부부처의 수행기능을 명시적으로 비판해 관가의 주목을 받고 있다. 1일 공정위는 '공정위 20년사'에서 "정부조직이 산업별로 편제돼 기능별 주관기관 없이 산업분야에 따라 각 부처가 소비자정책을 분산수행함으로써 정부의 일관성 및 체계성이 부족하다"면서 "재정경제부는 소비자정책을 주로 물가관리 차원에서 접근하고 소비자정책 자체가 정책 우선 순위에서 밀려 총괄조정 기능을 수행하는데 한계가 있다"고 지적했다. 또 "그동안 공급자 ...

      연합뉴스 | 2001.08.01 07:15

    • 6월 미 소비자지출 0.4%% 증가

      미국의 소비자 지출과 개인소득이 해고 증가와 주식시장불안에도 불구하고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미 상무부가 31일 발표했다. 미 상무부는 미국 전체 경제활동의 3분의2를 담당하는 소비자 지출이 지난 6월 예상보다 높은 전월 대비 0.4% 증가했으며 개인소득도 0.3% 상승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부문별로는 내구재 지출이 1.5% 상승한 반면 비내구재 지출은 0.2% 감소했으며 서비스에 대한 지출은 0.4% 늘어났다. 지난 5월에는 ...

      연합뉴스 | 2001.07.31 23:16

    • 美 7월중 소비자신뢰지수 하락

      미국의 7월 소비자 신뢰지수가 116.5를 기록, 6월의 118.9보다 하락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민간연구기관인 컨퍼런스 보드가 31일 발표했다. 당초 일부 전문가들은 118.2를 예상한 바 있다. 또 지난달 지수는 117.9에서 118.9로 수정됐다.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01.07.31 22: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