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96961-496970 / 542,3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의약분업 특별감시단' 이달 가동

      ... 가동에 들어간다. 보건복지부는 13일 의약분업 정착과 건강보험 재정 안정화 대책을 논의하기 위한 시.도 부지사 회의를 열고 이같이 밝혔다. 오는 12월까지 한시적으로 운용되는 특별 감시단은 의약관련 면허소지자 중심으로 시민.소비자단체 등에서 추천받은 1백명의 감시요원으로 구성된다. 각 감시요원은 담합 의혹 소지가 높은 의료기관과 약국을 맡아 밀착 조사한 뒤 적발결과를 심사평가원에 통보하게 된다. 유병연 기자 yooby@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4.14 00:00

    • [ 신설법인 현황 ] (2001년 4월2일 ~ 7일) 서울 <2>

      ...균.50.건설) 서교동 353의1 서교타워빌딩 12층2호 *아이티엠텍(남상천.100.플랜트) 여의도동 44의3 제일금고빌딩 502호 *아이피에스넷(강금주.50.교육서비스) 광장동 114 *아펙스서울(아오끼 가즈노부(일본).50.소비자여신) 태평로2가 43 신동아화재빌딩 12층 *약수개발(문경호.50.부동산) 구의동 243의76 운호빌딩 *에스넷서비스(김영식.50.현금입출금기) 석촌동 1의3 태호빌딩 4층 *에프에스컨설팅부동 산중개(문민.50.중개) ...

      한국경제 | 2001.04.14 00:00

    • [나스닥 2000 육박] '美 4일째 오름세...반등장세 진단'

      ... 달라진 증시 분위기 =악재만 강조하고 호재는 경시하던 과거 투자패턴이 지난 며칠간 월가에서 사라졌다. 그전에는 투자자들이 주식매도 재료만 찾았다. 호재는 철저히 무시했다. 지난달 28일 컨퍼런스보드(경기예측기관)의 3월 소비자경기신뢰도가 회복됐다는 소식에도 나스닥과 다우지수는 각각 5.6%와 1.6%씩 떨어졌다. 또 지난 2일 제조업경기를 보여주는 전미구매관리자협회(NAPM)의 3월 지수가 올랐다는 발표가 나왔지만 주가는 빠졌다. 이 패턴이 최근 역전됐다. ...

      한국경제 | 2001.04.14 00:00

    • [제20차 APBC 연차총회] "金利 외국보다 높지 않다"..전 한은총재

      ... =전 총재는 올해 한국의 경제성장률이 작년말 전망했던 5.3%보다 낮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한은의 내부 전망치는 4%대 초반이다. 다만 대외여건이 크게 악화되지 않는다면 하반기들어 다소 개선될 것으로 내다봤다. 전 총재는 또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2.4분기엔 4%를 크게 웃돌되,하반기엔 경기둔화 등에 따라 3%대로 내려설 것으로 점쳤다. 그는 "연간 물가상승률이 올 물가안정목표(4%이내)를 상회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물가 목표를 못지킬 수도 있다는 ...

      한국경제 | 2001.04.14 00:00

    • [직장인 마라톤 '열풍'] 성인병 예방 .. '건강에 얼마나 도움되나'

      ... 한번 펌프질하는 혈액량이 증가하면 저절로 맥박수가 감소하고 혈액순환이 개선된다는 것이다. 질병은 고혈압 뇌졸중 등 뇌심혈관질환을 줄여준다. 심장과 폐가 튼튼해지면 스트레스를 받거나 운동부하가 걸려도 혈압의 변동폭이 적게 유지된다. 열량소비를 촉진함으로써 과잉된 지방과 포도당을 연소하게 되므로 당뇨병이나 비만도 효과적으로 치료할 수 있다. 골다공증에도 좋다. 골다공증 예방을 위해선 땅에 체중을 실어 쿵쿵 내딛는 달리기 운동이 골밀도를 높일 수 있어 효과적이다. ...

      한국경제 | 2001.04.14 00:00

    • 유치원생들도 日 역사교과서 왜곡 항의

      YMCA 등 40개 종교.사회단체로 구성된 과소비추방 범국민운동본부가 14일 오전 서울 종로구 탑골공원에서 개최한 일본 역사교과서 왜곡 및 일본제품 불매운동 시민대회에서 유치원생들이 참여, 시위에 동참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1.04.14 00:00

    • [취재여록] '도서정가제' 2라운드

      ... 양보해 얻어낸 결과였다. 그래서 일각에서는 상생을 위한 불가피한 조치였다는 공감대도 없지 않았다. 그러나 경위야 어떻든 도서가격 할인폭을 제한키로 한 출판계와 온라인서점에 대한 시선이 따가운 것은 사실이다. 결국 그 부담은 소비자가 고스란히 떠안아야 하기 때문이다. 경실련의 한 관계자는 "업계의 이익만을 고려한 이번 처사는 반드시 바로 잡아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특히 가격을 고정시켜 이익을 꾀하려는 담합은 자유시장경제를 갉아먹는 암적 존재라는 점에서 ...

      한국경제 | 2001.04.14 00:00

    • [우리부서 최고] 애경산업 미용연구팀

      ... 상황을 헤쳐나간다. 사내에서는 이런 우리들을 보고 애경의 ''파워풀 우먼들''이라고 부른다. 주요 업무 가운데 하나인 제품 품평에 들어가면 직급과 나이에 관계없이 모두 평등해진다. 일단 한 번 사용해 본 제품에 대해서는 소비자 입장에서 신랄한 비판이 이어진다. 이러한 의견교환 과정을 통해 도출된 결론은 제품 개발에 소중하게 반영된다. 또 수입화장품에 대한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해외 출장을 자주 나가 선진국 제품에 대한 연구도 게을리하지 않고 있다. ...

      한국경제 | 2001.04.14 00:00

    • 서민 稅부담 줄인다 .. 세제 개편방안 내달 확정

      ... 정리할 계획이다. 또 세법에 구체적으로 명시돼 있지 않으면 세금을 부과하지 못하는 현행 ''열거주의 소득세 체계''를 예외로 명시된 경우를 제외하고는 모든 소득에 대해 과세하는 ''포괄적 소득세 체계''로 전환한다는 구상이다. 이와 함께 지금까지 세부담의 형평을 가늠하는 잣대로 써오던 직접세와 간접세 비율 대신 소득과 소비, 재산 등 ''세원별 조세부담 구성비율''을 새로 만들어 적용할 방침이다. 김인식 기자 sskis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4.14 00:00

    • 국민들 교과서왜곡 분노...日상품 구매 부정적 경고 .. 한 외교

      한승수 외교통상부 장관은 13일 미국 CNN ''아시아 비즈니스 모닝'' 프로그램과 전화 인터뷰를 갖고 "일본 교과서 왜곡에 대한 한국 국민들의 분노가 매우 심각해 한국 소비자들의 일본상품 구매결정에 부정적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경고했다. 한 장관은 "지난 98년 이후 한.일 양국은 신뢰와 우정을 쌓는 새로운 시기로 접어들었지만 일본 정부의 역사교과서 승인이 이같은 선린관계에 찬물을 끼얹었다"고 비판한 뒤 "교과서의 정밀검토가 끝나는대로 구체적 ...

      한국경제 | 2001.04.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