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1321-311330 / 311,4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손예진씨! 감사해요"

      정동영 통일부장관이 12일 오후 정부 중앙청사에서 통일부 홍보영상물 시사회를 갖고 출연한 배우 손예진씨에게 감사패를 전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경제 | 2005.12.12 00:00 | pinky

    • 日 진출 '…지우개' 한국영화 최고 흥행작

      '내 머리 속의 지우개'가 결국 일을 냈다. 현재 일본 개봉 8주째로 접어든 손예진 정우성 주연의 '내 머리 속의 지우개'는 4일까지 27억5천만엔을 벌어들여 배용준 주연 '외출'이 세운 27억2천만엔을 넘어 일본 내 한국영화 최고 흥행작으로 올라섰다. 또한 '내 머리 속의 지우개'는 200여개의 스크린이 남아있는 상황이라 당분간 흥행이 계속될 전망이다. 일본 영화전문 사이트 에가닷컴은 "'내 머리 속의 지우개'가 '외출'의 기록을 깼다. ...

      연합뉴스 | 2005.12.08 00:00

    • thumbnail
      [한류 열풍 反한류 역풍] "한국문화 따라하기" 아시아가 뜨거운데…

      ... 있다는 점이다. 음반과 고가의 대작 영화를 흡수할 만큼 경제력과 시장 규모를 갖췄기 때문이다. 지난해 6월 일본에 수출된 장동건 원빈 주연의 '태극기 휘날리며'가 외화로는 이례적으로 300개 상영관을 확보한 후 올해 9월 배용준 손예진 주연의 '외출'도 400개 극장에서 상영됐다. 정우성 손예진 주연의 '내 머리 속의 지우개'는 지난 10월 개봉돼 첫주 2주 연속 극장 흥행 1위를 기록했다. 한국 가수들의 일본 진출도 봇물을 이루고 있다. 지난 6월 일본 오리콘 ...

      한국경제 | 2005.12.05 10:09 | 정지영

    • [한류 열풍 反한류 역풍] 한류 경제적 효과는

      ... 수출액이 240조원 규모였던 것을 감안하면 문화콘텐츠의 수출 기여도는 그리 크지 않다. 이유는 수출 상품 단가가 높지 않은 TV 드라마 위주이기 때문이다. 높은 가격을 부를 수 있는 대작 영화는 일본에만 주로 팔린다. 배용준 손예진 주연의 영화 '외출'은 최근 8억7000만엔(75억원)을 받고 일본에 수출돼 최고 기록을 세웠다. 반면 중화권에 팔리는 TV 드라마는 '대장금'이 1000만위안(12억8000만원)을 번 것을 빼면 수출 금액이 대체로 많지 않다. ...

      한국경제 | 2005.12.05 10:07 | 정지영

    • 일본 도쿄에 '욘사마 지하철' 달린다

      전동차 양면 전체를 배용준과 손예진의 얼굴로 장식한 지하철이 도쿄에서 운행을 시작했다. 이는 12월29일 출시 예정인 영화 '사월의 눈'('외출'의 일본제목)의 DVD를 홍보하기 위한 것. 닛칸스포츠 28일자는 이른바 '욘사마 지하철'이 27일부터 한 달간 시부야-아사쿠사 구간의 긴자센(긴자 라인)을 따라 하루 12번 왕복하며 승객의 눈길을 끌 것이라고 보도했다. (도쿄=연합뉴스) 윤선해 통신원 teteji@yna.co.kr

      연합뉴스 | 2005.11.28 00:00

    • 일본서 한류 이용한 사기극 발생

      ... 전국 투어'라고 적힌 DM에는 처음이자 마지막 1천명 한정이라는 문구와 함께 2006년 2월11-26일 6회에 걸쳐 삿포로돔, 나고야돔, 오사카돔에서 행사가 개최된다고 적혀 있다. 또 출연 예정 스타로 배용준, 최지우, 이병헌, 손예진, 장동건, 원빈, 장쯔이(중국배우)를 거론했고 프로그램의 구체적인 일정까지 명시했다. 가장 비싼 S석 티켓은 15만엔(한화 약 130만원). 주최사로는 후지TV, 협력업체는 인기그룹 신화의 소속사인 굿엔터테인먼트를 사칭했다. 굿엔터테인먼트는 ...

      연합뉴스 | 2005.11.25 00:00

    • thumbnail
      [인터뷰] 손예진 "통일홍보영상 찍으러 개성공단 가요"

      북한을 방문, 통일홍보영상을 찍는 영광을 안게 된 영화배우 손예진은 21일 "이번 촬영이 통일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손예진은 이날 경기도 파주시 통일대교 남문에서 있은 통일홍보영상 촬영 기자회견에서 "첫 방북으로 어떤 촬영보다도 더 설렌다"며 이같이 말했다. 손예진은 이날 옐로우프러덕션 촬영 스태프 31명과 함께 남북 연결도로를 따라 개성공단에 들어가 1박2일동안 촬영을 마친 뒤 22일 오후 돌아올 예정이다. 다음은 ...

      연합뉴스 | 2005.11.21 00:00

    • '한ㆍ일 영화제' 11일부터 日서 열려

      ... 일본에서 열린다. '가까운 이웃에서 영원한 친구로'를 슬로건으로 내건 이 영화제는 도쿄 신주쿠 아조라 이벤트홀과 사이타마현 스킵시티홀 등에서 개최된다. 한류 열풍의 주인공인 배용준, 최지우, 장동건, 권상우, 이병헌, 전지현, 손예진 등이 출연한 2000~2005년 화제작 30여편이 상영될 예정이다. 특히 '스타DAY'를 기획해 특정 주인공의 출연작품들을 하루에 모아 상영해 배우들의 연기 변신과 다양한 캐릭터를 비교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게 된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5.11.09 00:00

    • 한일 외교의 딜레마

      ... ‘와타시노 아타마노 나카노 케시고무(한국명 내 머리속의 지우개)’는 2주 연속 영화 차트 1위에 올라 한류팬들의 열기를 반영했다. TV 연예 프로그램 이나 스포츠 신문 등은 열일 대서특필하고 있으며, 여주인공으로 나온 손예진은 일본에서 새로운 ‘히로인’으로 떠올랐다. 롯데가 구단주인 롯데마린스는 지난달 31년 만에 프로야구 재팬 시리즈에서 우승해 전국적으로 화제가 됐다. ‘롯데’와 ‘이승엽’은 ...

      The pen | 2005.11.02 15:07 | 최인한

    • 한일 외교의 딜레마

      ... 한국 영화 '와타시노 아타마노 나카노 케시고무(한국명 내 머리속의 지우개)'는 2주 연속 영화 차트 1위에 올라 한류팬들의 열기를 반영했다. TV 연예 프로그램 이나 스포츠 신문 등은 열일 대서특필하고 있으며, 여주인공으로 나온 손예진은 일본에서 새로운 '히로인'으로 떠올랐다. 롯데가 구단주인 롯데마린스는 지난달 31년 만에 프로야구 재팬 시리즈에서 우승해 전국적으로 화제가 됐다. '롯데'와 '이승엽'은 전국적인 브랜드가 됐다. 홈구장 치바현의 롯데 관련 매장에서실시된 ...

      The pen | 2005.11.02 15: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