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851-5860 / 7,7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희림, 2018 평창동계올림픽 '피겨·쇼트트랙 경기장' 설계 맡아

    글로벌 건축설계 및 CM·감리업체 ㈜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는 '강릉 피겨·쇼트트랙 경기장 건축설계용역'을 희림 컨소시엄(희림종합건축사사무소, 종합건축사사무소 산 등)이 수주했다고 15일 밝혔다. 최근 기술제안 및 가격입찰 공모에서 1위로 당선된 데 따른 것이며 전체 설계비 47억 4755만원(VAT포함)에 달한다. 희림은 이번 계약으로 피겨·쇼트트랙 경기장의 기본설계 및 실시설계까지 총괄하게 됐다. 2018평창동계올림픽 경기장 시설 배치는 설상경기존(알펜시아, ...

    한국경제 | 2013.04.15 00:00

  • 귀화한 '쇼트트랙 황제' 안현수, 15일 잠시 귀국

    러시아로 귀화해 제2의 선수 인생을 사는 '쇼트트랙 황제' 안현수(28·러시아명 빅토르 안)가 잠시 고향을 찾는다. 안현수는 15일 오전 귀국해 일주일 동안 한국에 머물며 휴식을 취하다가 21일 출국할 예정이다. 2011년 러시아 국적을 취득한 안현수가 한국을 찾는 것은 22개월 만이다. 그 해 4월 출국한 안현수는 6월에 잠시 러시아 대표팀과 전지훈련을 하러 3주간 한국에 머문 이후 고향에 돌아오지 않고 적응에 몰두했다. 이후 중국, 일본 ...

    연합뉴스 | 2013.04.12 13:55

  • 아이스하키 라던스키 귀화…첫 '파란눈' 국가대표

    ... 그동안 태극마크를 단 귀화 외국인은 혼혈 외국인이나 화교 또는 아시아계 출신이었다. 2010년 5월 새 국적법이 시행된 이후 체육계에서는 프로농구 문태종(전자랜드)·문태영(모비스) 형제, 여자프로농구 킴벌리 로벌슨(삼성생명), 쇼트트랙의 공샹찡(원촌중) 등 4명의 혼혈 외국인과 화교 3세가 특별 귀화했다. 하지만 라던스키의 국적 취득으로 한국 체육계에서는 처음으로 '파란 눈'의 국가대표가 나왔다. 외국인 선수의 특별 귀화는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자력 출전을 위한 ...

    연합뉴스 | 2013.03.26 00:00

  • [종별세계빙속] 팀 추월서도 銀·銅…넓어진 저변 확인

    ... 한국이 지난해에야 처음으로 종별세계선수권대회 팀 추월에 대표팀을 내보냈다. 당시 남자 대표팀은 8팀 중 7위, 여자 대표팀은 8팀 중 6위에 그쳤다. 불과 1년 사이에 남자는 2위, 여자는 3위로 껑충 뛰어오른 것이다. 쇼트트랙에서 종목을 바꾼 이승훈(대한항공)이 2010년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 금·은메달을 목에 걸면서 '불모지'이던 장거리 스피드스케이팅에도 본격적으로 르네상스가 열린 것이 그 배경이다. 이날 팀 추월 경기에 나선 김철민, 주형준, 김보름, ...

    연합뉴스 | 2013.03.25 00:00

  • 쇼트트랙선수권 심판진 '백인선수 보호' 눈살

    동양권 선수 몸싸움엔 관대…백인 선수 접촉엔 가차없이 실격 올겨울 시즌을 마감하는 쇼트트랙 세계선수권 대회에서 한국 대표팀이 계주와 1,000m 경기 등에서 잇따라 실격돼 아쉬움을 남겼다. 특히 대회 심판진은 중국과 한국 선수 간 신체 접촉은 무시하다가 한국 선수가 캐나다나 네덜란드 선수와 부딪히면 엄격한 잣대를 들이대 형평에 의구심을 더했다. 대표팀의 간판인 박승희(화성시청)는 3,000 계주에서 5바퀴를 남기고 1위를 달리다 중국 선수에 ...

    연합뉴스 | 2013.03.11 00:00

  • 신다운, 쇼트트랙 세계선수권대회 종합 우승

    신다운(20·서울시청)이 쇼트트랙에서 새로운 '황제'로 우뚝 섰다. 신다운은 10일(한국시간) 헝가리 데브레첸에서 열린 2013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종합 포인트 89점을 얻어 정상에 올랐다. 김윤재(고려대)가 55점으로 2위에 올라 한국은 1∼2위를 휩쓸었다. 샤를 아믈랭(캐나다)이 39점으로 종합 3위를 차지했다. 러시아로 귀화한 '쇼트트랙 황제' 안현수(러시아명 빅토르 안)는 23점으로 종합 6위에 이름을 ...

    한국경제 | 2013.03.11 00:00 | janus

  • 박승희 쇼트트랙 세계선수권 女 500m 銀

    한국 여자 쇼트트랙의 간판 박승희(21·화성시청)가 2013 국제빙상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이틀째 메달 행진을 벌였다. 박승희는 9일(현지시간) 헝가리 데브레첸 푀닉스 아레나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여자 500m 결승에서 43초85 만에 결승선을 통과, 중국의 왕멍(43초71)에 이어 2위에 올랐다. 전날 여자 1500m에서 우승한 박승희는 이날 500m에서도 메달을 목에 걸며 첫 종합 우승의 꿈을 부풀렸다. 서기열 기자 philo...

    한국경제 | 2013.03.10 00:00 | 한은구

  • [세계쇼트트랙] 신다운, 남자부 종합 우승

    김윤재도 준우승…여자부는 박승희·심석희 종합 2∼3위 양태삼 특파원·고동욱 기자 = 세계 최강 한국 쇼트트랙 대표팀에서 올해는 신다운(20·서울시청)이 새로운 '황제'로 우뚝 섰다. 신다운은 10일(한국시간) 헝가리 데브레첸에서 열린 2013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종합 포인트 89점을 얻어 정상에 올랐다. 김윤재(고려대)가 55점으로 2위에 올라 한국은 1∼2위를 휩쓸었다. 샤를 아믈랭(캐나다)이 39점으로 종합 ...

    연합뉴스 | 2013.03.10 00:00

  • 쇼트트랙 박승희 女 500m 은메달…종합 우승 '바짝'

    한국 여자 쇼트트랙의 간판 박승희(21·화성시청)가 2013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이틀째 메달을 목에 걸었다. 박승희는 9일(현지시간) 헝가리 데브레첸 푀닉스 아레나에서 열린 여자 500m 결승에서 43초852만에 결승선을 통과, 왕멍(중국·43초718)에 이어 2위에 올랐다. 박승희는 전날 여자 1500m에서 우승한 데 이어 이날 500m에서도 메달을 따 첫 종합 우승의 꿈에 다가서게 됐다. 2010년 밴쿠버 동계올림픽 ...

    한국경제 | 2013.03.10 00:00 | kmk

  • [세계쇼트트랙] 남녀 1,500m 금·은메달 석권

    대회 첫날부터 시상대 점거…'산뜻한' 출발 양태삼 특파원·신창용 기자 = 한국 쇼트트랙이 2013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세계선수권대회 남녀 1,500m에서 나란히 1, 2위를 차지했다. 여자 대표팀의 박승희(21·화성시청)와 심석희(16·오륜중)는 8일(현지시간) 헝가리 데브레첸에서 열린 대회 첫날 여자 1,500m 결승에서 각각 2분23초634, 2분23초755의 기록으로 금,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레이스 중반부터 선두고 치고 나선 심석희를 ...

    연합뉴스 | 2013.03.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