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971-5980 / 7,6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쇼트트랙 안현수, 이달 말 러시아 진출

    '쇼트트랙 황제' 안현수(26)가 이달 말 러시아로 떠나 선수 생활을 계속하기로 했다. 안현수의 아버지인 안기원씨는 12일 "공부도 하고 바람도 쐴 겸 1년 일정으로 러시아에서 뛰기로 했다"고 밝혔다. 안현수는 16~17일 목동아이스링크에서 열리는 대표 선발전을 마치고 이달 말 떠날 예정이다. 안기원씨는 러시아 빙상연맹의 요청으로 지난 1월부터 협상을 해 왔고 2월에 러시아 진출이 확정됐다고 전했다. 안현수는 러시아 연맹의 소개로 현지 시청팀과 ...

    연합뉴스 | 2011.04.12 00:00

  • [프로야구] 개막경기 시구자 어떻게 변해왔나

    ... 비(2004년), 영화배우 이미연(2005년)·정준호(2006년)·이화선(2008년) 등 거의 매년 시구자 명단에 연예인이 들어갔다. 스포츠의 위상이 점점 높아지면서 스타 선수들도 시구자로 나서기 시작했다. 1998년 나가노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금메달리스트 안상미가 같은 해 시구한 것을 시작으로 2002년에는 전 OB 투수 박철순이 정든 그라운드에 다시 올랐다. 또 2006년에는 미국프로풋볼(NFL) 스타 하인스 워드가 시구했고, 전 삼미 투수 감사용(2004년)과 농구선수 ...

    연합뉴스 | 2011.04.01 00:00

  • 이승훈·모태범 "변화된 모습으로 새 시즌 준비"

    ... 경기를 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했다. 그런데 너무 과감히 나섰던 게 부상으로 이어졌다. 다시는 이런 느낌을 받고 싶지 않다. 경기를 잘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몸을 잘 지키는 게 최고라는 것을 새삼 느꼈다. --이승훈 선수는 쇼트트랙 훈련을 하고 스피드스케이팅 경기에 나서는 것으로 유명하다. 어떤 장점이 있나. ▲이승훈= 쇼트트랙은 상대적으로 작은 코너를 돌아야 하기 때문에 원심력을 견디며 속도를 내는 방법을 익히는 데 도움이 된다. 쇼트트랙 훈련을 하고 ...

    연합뉴스 | 2011.03.29 00:00

  • "7월 더반에서 다 같이 만세 부르자"

    ... 장관, 박용성 대한체육회장, 김진선 특임대사를 비롯해 각 기관·단체에서 500여 명이 참석했다. 또 1992년 바르셀로나 올림픽 마라톤 금메달리스트 황영조와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 '빙속 삼총사' 이승훈·모태범·이상화, 쇼트트랙 금메달리스트 최민경이 나와 힘을 보탰다. 축하 공연에 이어 나승연 유치위 대변인의 소개로 단상에 오른 조양호 위원장은 "지난 1년 반 동안 열심히 뛰었지만 남은 100일이 더 중요하다"며 남은 기간 온 힘을 다해 IOC 위원들의 표심을 ...

    연합뉴스 | 2011.03.28 00:00

  • [쇼트트랙] 안현수, 종합선수권 1,000m 1위

    '쇼트트랙 황제' 안현수(26)가 제25회 전국남녀 종별종합선수권대회 1,000m에서 우승을 차지하면서 부활을 알렸다. 안현수는 27일 서울 목동아이스링크에서 계속된 대회 남자 일반부 1,000m 결승에서 1분27초84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이어 이한빈과 정준호가 2, 3위로 들어왔다. 2006년 토리노올림픽 3관왕이자 세계선수권대회 5연패에 빛나는 안현수는 2008년 왼쪽 무릎뼈가 부러지는 중상을 입으면서 부진을 겪었다. 2009년, ...

    연합뉴스 | 2011.03.27 00:00

  • [쇼트트랙] 이정수, 종합선수권 500m 우승

    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2관왕 이정수(단국대)가 제25회 전국남녀 종목별 종합선수권대회에서 500m 정상에 올랐다. 이정수는 26일 서울 목동아이스링크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남자 대학부 500m 결승에서 41초94 만에 결승선을 통과해 서이라(한국체대·42초21)를 0.27초 차로 제치고 우승했다. 이정수는 동계올림픽에서 금메달 2개를 따내며 '영웅'으로 떠올랐으나 이후 '짬짜미 파문'으로 징계를 받아 올 시즌 국가대표로 뽑히지 못했다. ...

    연합뉴스 | 2011.03.26 00:00

  • thumbnail
    '무릎팍도사' 자막실수…1077년에 영화 개봉?

    ... 성적을 말할 때 실수가 포착됐다. '1077년 이후 13년만에 '겨울여자' 흥행 기록 갱신'이라는 자막이 흐른 것. '겨울여자'는 1977년 개봉작이다. '무릎팍도사'는 지난해 8월 허정무 감독 편 때는 축구선수 이정수 대신 쇼트트랙 선수 이정수의 사진을 삽입하는 실수를 범했고 지난해 9월 배우 배두나 편에서는 방송 중 광고협찬사의 자막이 삽입되는 방송사고로 구설수에 오른 바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화제뉴스 1 정우성-이지아 ...

    한국경제 | 2011.03.24 00:00 | mina76

  • [쇼트트랙] 남녀 대표팀, 동반 결승 진출

    남녀 쇼트트랙 대표팀이 지난해 동반 우승을 달성한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팀선수권대회에서 나란히 결승에 진출했다. 한국은 19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열린 대회 첫날 조별예선을 통과해 각각 4팀이 출전하는 남녀 결승전에 올랐다. 남자대표팀은 조별예선 1조에서 총점 46점으로 캐나다(42점), 터키(16점), 러시아(13점)를 제치고 결승에 선착했다. 한국 남자는 노진규(한국체대)와 김병준(경희대)이 1,000m에서 1위를 ...

    연합뉴스 | 2011.03.20 00:00

  • 쇼트트랙, 악재 딛고 세계 최강 증명

    세계선수권대회서 2년 연속 남녀 개인종합 우승 한국 쇼트트랙이 올해도 두 명의 세계 챔피언을 배출하면서 여전한 최강의 저력을 확인했다. 박세우(39) 선임 코치가 이끄는 대표팀은 14일(한국시간) 영국 셰필드에서 끝난 2011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쇼트트랙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노진규(한국체대)와 조해리(고양시청)가 남녀 개인종합 우승을 차지하면서 대회를 마쳤다. 이로써 한국은 2010년에 이어 2년 연속으로 남녀 1위를 휩쓰는 데 성공했다. ...

    연합뉴스 | 2011.03.14 00:00

  • thumbnail
    기성용, '화이트데이 인기남' 등극…실력+외모 겸비

    ... 한국에서 열린 빅터코리아오픈 슈퍼시리즈에서 우승을 한 배드민턴 스타 이용대는 축구가 아닌 종목 선수로는 유일하게 순위권에 있다. 또 손흥민, 구자철, 윤빛가람 등도 순위에 다수 포함됐으며 '스케이트 간판' 이승훈 선수와 '쇼트트랙 황제' 안현수 SBS 해설위원이 순위에 올랐다. 독특한 답변으로는 리버풀에서 뛰고 있는 스티븐 제라드와 아스날의 세스크 파브레가스 등이 있었다. SBS ESPN의 '스위트 가이 시리즈'는 14일 오후 5시부터 밤 9시까지 기성용, ...

    한국경제 | 2011.03.11 00:00 | oas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