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001-6010 / 7,6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쇼트트랙 노진규, 남1,500m 금

    한국 여자 쇼트트랙 대표팀의 신예 노진규(경기고)가 2011 아스타나-알마티 동계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노진규는 31일 카자흐스탄 아스타나 실내사이클경기장에서 벌어진 대회 첫날 남자 1,500m 결승전에서 엄천호(한국체대)와 류셴웨이(중국)를 따돌리고 1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이로써 한국은 2003년 아오모리 대회 이후 8년 만에 이 종목에서 금메달을 수확했다. (아스타나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sncwook@yna.co.k

    연합뉴스 | 2011.01.31 00:00

  • [동계아시안게임] 조해리 '마침내 금빛 질주'

    한국 여자 쇼트트랙의 '미완의 기대주' 조해리(25.고양시청)가 2011 아스타나-알마티 동계아시안게임에서 오랫동안 이어졌던 불운을 털어내고 마침내 활짝 웃었다. 조해리는 31일 카자흐스탄 아스타나 실내사이클경기장에서 벌어진 쇼트트랙 여자 1,500m 결승에서 1위로 골인,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국내 선수 중 항상 최고 기량을 갖춘 것으로 평가받아 온 조해리지만, 이상하게도 국제 대회에서는 운이 따르지 않았다. 중학교 시절부터 주니어 대표를 ...

    연합뉴스 | 2011.01.31 00:00

  • thumbnail
    [동계아시안게임] 노진규 '어리다고 무시하지 마'

    한국 쇼트트랙 대표팀의 막내 노진규(18.경기고)가 2011 아스타나-알마티 동계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면서 '미래를 이끌 새 에이스'로 확실히 눈도장을 찍었다. 노진규는 31일 카자흐스탄 아스타나 실내사이클경기장에서 벌어진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에서 1위로 골인, 이번 대회 한국 쇼트트랙 첫 금메달의 주인공이 됐다. 지난해 처음으로 태극 마크를 단 노진규는 사실 한국의 실력에 의심의 눈초리를 보내는 이들이 항상 지목하는 선수 ...

    연합뉴스 | 2011.01.31 00:00

  • [동계아시안게임] 42억 아시아인 겨울축제 팡파르

    ... 대회전 등을 빼 버리는 '종목 조정'까지 시도했으며 최소 20개 이상의 금메달을 가져갈 것으로 보인다. 카자흐스탄은 이번 대회를 준비하면서 7억2천600만달러(한화 8천87억원) 이상을 투입했다. 아스타나에서는 스피드스케이팅, 쇼트트랙, 피겨, 남자 아이스하키 등 빙상 종목이 열리고, 알마티에서는 스키와 스키오리엔티어링 등 설상 종목이 펼쳐진다. 150명의 선수단을 파견한 한국은 종합 순위에서 지난 창춘 대회(금메달 9개)에 이어 3위를 차지하는 것을 당면 ...

    연합뉴스 | 2011.01.31 00:00

  • thumbnail
    [동계아시안게임] 이승훈 5,000m 금

    ... 26분46초8로 4위에 그쳐 아쉽게 메달을 따지 못했다. 남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은 대만과 첫 경기에서 22-0으로 이겼고 여자 대표팀은 중국과 경기에서 0-10으로 져 첫 골 신고에 실패했다. 한편 한국은 이날 이승훈을 비롯해 쇼트트랙 1,500m 남녀, 스키 활강 김선주가 금메달 4개를 따냈고 은메달 3개와 동메달 1개를 보태 총 7개의 메달을 수확해 2위에 올랐다. 카자흐스탄이 금메달 6개를 따 1위를 달리고 있다. (아스타나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

    연합뉴스 | 2011.01.31 00:00

  • `꽁꽁' 설 연휴, 스포츠가 녹인다

    ... 프리미어리그 경기도 계속된다. ◇동계아시안게임= 1월30일 개막한 아스타나-알마티 동계아시안게임은 설 연휴 동안 열기가 더욱 뜨거워진다. 1월31일부터 2월2일까지 사흘 동안 무더기 메달을 노리는 한국은 연휴 첫날인 2일에는 쇼트트랙 경기에서 남녀 1,000m와 계주에 출전한다. 스피드스케이팅에서는 이승훈(한국체대)이 매스스타트 경기에 출전해 금메달을 노린다. 매스스타트는 이번 대회에 처음 도입된 종목이지만 장거리 간판인 이승훈에게 유리하다는 평가다. ...

    연합뉴스 | 2011.01.30 00:00

  • 신지애 시즌 첫 출전·배구 올스타전…설 연휴 스포츠 이벤트 풍성

    ... 멜버른에서 열리는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LET) 호주여자오픈으로 정했다. 휴식기간 시력교정 수술을 받고 스윙 코치도 글렌 도어티(미국)로 바꾼 신지애가 첫 대회에서 어떤 성적을 낼지 주목된다. 연휴 첫날인 내달 2일 한국은 동계아시안게임 쇼트트랙 경기에서 남녀 1000m와 계주에 출전한다. 스피드스케이팅에서는 이승훈(한국체대)이 처음 도입된 매스스타트 경기에서 금메달을 노린다. 올스타전을 치르고 잠시 쉬었던 남자 프로농구가 3일 재개된다. 남자농구는 4라운드까지 마치고 팀당 ...

    한국경제 | 2011.01.30 00:00 | 김진수

  • [동계아시안게임] 빙속 경기 일정 2시간씩 연기

    ... 한국 선수단 관계자는 "스피드스케이팅 경기 시작 시간이 오후 6시(이하 한국시간)에서 8시로 모두 미뤄졌다"면서 "조직위원회에서 자세한 이유는 알려주지 않았다"고 29일 전했다. 갑자기 스피드스케이팅 경기 시간이 바뀐 것은 쇼트트랙 경기와 시간을 다르게 배정하려는 것으로 보인다. 원래 대회 일정은 쇼트트랙이 매일 오후 5시 시작하고 스피드스케이팅은 6시 시작하는 것으로 짜여 있었으나, 두 경기장이 서로 가까운 곳에 있는 만큼 관객들이 두 경기를 모두 볼 수 있도록 ...

    연합뉴스 | 2011.01.29 00:00

  • [동계아시안게임] 한국, 초반 '골드 러시'에 기대

    ... 시나리오' 제7회 아스타나-알마티 동계올림픽에 출전한 한국 선수단은 대회 초반부터 무더기 금메달을 수확해 '아시아 3강 수성'의 희망을 밝히겠다는 계획이다. 이번 아시안게임에서도 한국의 '메달밭'은 역시 빙상 종목이다. 선수단은 쇼트트랙과 스피드스케이팅에서 9개 정도의 금메달이 나올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 이들 중에서도 특히 금메달 가능성이 큰 종목은 대부분 개막 직후인 1월31일부터 2월2일까지 3일 사이에 집중돼 있다. 초반에 얼마나 많은 메달을 수확하느냐에 ...

    연합뉴스 | 2011.01.28 00:00

  • thumbnail
    조재현, 쇼트트랙 선수 '훈남 아들' 공개…네티즌 "부전자전"

    배우 조재현이 쇼트트랙 선수로 활약 중인 아들 조수훈 군의 사진을 공개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MBC '유재석 김원희의 놀러와'에서는 '바쁜 아저씨'라는 주제로 조재현과 함께 배우 정보석, 이한위가 초대됐다. 이날 방송에서 조재현은 아이들에게 어떤 아빠냐는 질문에 "아들이 나에게 왜 운동을 한다고 했을 때 말리지 않았냐고 물어본 적이 있다"며 "나는 모든 걸 아이들 선택에 맡긴다"고 전했다. 이어 "현재 아들이 고양시청에서 쇼트트랙 선수 겸 ...

    한국경제 | 2011.01.18 00:00 | s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