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5601-125610 / 137,9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거래소] 주가 폭등세, 670선 회복(오후1시28분)

      ... 670.75를 기록하고 있다. 삼성전자가 이날 시장전망치를 충족하는 3.4분기 실적을 발표한 이후 삼성전자를 중심으로 외국인의 강한 매수세가 유입되고 있다. 외국인은 3천544억원, 기관은 396억원을 순매수한 반면 개인은 3천758억원을 순매도했다. 삼성전자는 6.50%가 급등한 32만7천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주가 상승종목은 707개로 하락종목 96개를 압도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김문성 기자 kms1234@yna.co.kr

      연합뉴스 | 2002.10.18 00:00

    • [거래소] 외국인만 순매수(오전9시6분)

      18일 주식시장에서 외국인만 순매수에 나서고 있다. 거래소시장에서 외국인은 199억원을 순매수한 반면 개인은 208억원, 기관은 9억원을 순매도했다. 코스닥시장에서도 외국인은 57억원의 매수 우위인 반면 개인은 24억원, 기관은36억원의 매도 우위다. (서울=연합뉴스) 김문성 기자 kms1234@yna.co.kr

      연합뉴스 | 2002.10.18 00:00

    • [코스닥] 50선 돌파, “세계증시 동반 상승”

      ... 뉴욕증시가 다시 급등하며 거래를 마친 이후 나스닥지수선물과 닛케이지수가 급등하는 등 '뉴욕발 훈풍'이 이어지고 있다. 수급상으로는 외국인이 닷새 연속 매수우위를 이으며 200억원에 가까운 순매수를 기록하며 지수를 끌어올렸다. 개인과 기관이 순매도로 대응하고 있으나 외국인 매수세가 강하다. 시가총액 5위 LG텔레콤이 상한가까지 치솟은 것을 비롯, 하나로통신, 강원랜드, 휴맥스, CJ홈쇼핑, 다음 등 지수관련주도 대부분 올랐다. 다만 엔씨소프트는 '리니지' 악재로 하한가에 ...

      한국경제 | 2002.10.18 00:00 | chums

    • [선물.옵션] 외국인 매수로 급등

      ... 3.4분기 실적이 시장기대치를 만족시키면서 투자심리를 안정시켜 지수를 큰 폭으로 밀어올린 것으로 분석됐다. 외국인 투자자들은 5천349계약을 순매수하면서 지수 상승을 주도했다. 반면 개인과 기관은 각각 4천868계약과 301계약을 순매도했다. 미결제약정은 3천706계약 증가한 8만4천280계약을 기록한 반면 거래량은 소폭감소한 24만9천295계약이었다. 시장베이시스는 선물이 현물보다 낮게 평가된 -0.90의 백워데이션상태로 장을마쳤다. LG투자증권 정인호 애널리스트는 ...

      연합뉴스 | 2002.10.18 00:00

    • 거래소 주가 660선 회복(오전10시)

      ... 발표로 급등하고 장 마감후에 마이크로소프트(MS)가 시장 예상치를 웃도는 실적을 올렸다고 발표한 것이 투자심리를 회복시켰다. 외국인은 1천341억원, 기관은 262억원을 순매수하며 주가를 끌어올린 반면 개인은 1천592억원을 순매도하며 차익실현에 나서고 있다. 프로그램 매매는 438억원의 매수 우위다. 모든 업종이 오르고 있는 가운데 건설업이 5%대, 운수장비와 서비스가 4%대, 전기전자 3%대의 상승세를 타고 있다. 삼성전자는 장초반 외국인의 매수세로 ...

      연합뉴스 | 2002.10.18 00:00

    • [거래소] 외국인 5,080억원 순매수, “사상 네 번째”

      ... 번째 큰 규모. 종목별로는 삼성전자 2,922.4억원을 비롯, 국민은행 298.4억원, LG전자 224.7억원, 현대차 212.0억원, 삼성전기 203.7억원, 삼성SDI 177.7억원, 삼성증권 149.5억원 등을 순매수했다. 반면 외국인은 KT 166.0억원, 한국전력 143.6억원, 현대차2우B 25.3억원, SK 19.6억원, 하이트맥주 15.2억원 등을 순매도한 것으로 집계됐다. 한경닷컴 유용석기자 ja-ju@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10.18 00:00 | chums

    • "외국인 미 증시급등에 민감, 급락에 둔감"

      ... 매수세가 강한 반면 하락률이 높을 수록 매도세는 약했다. 다우지수 상승률별 외국인의 순매수 규모는 1% 미만일때 4천96억원, 1%대일때 5천834억원, 2%대일때 6천58억원, 3%대 이상일때 1조901억원이었다. 다우지수 하락률별 순매도 규모는 1% 미만일때 2조3천410억원, 1%대일때 3조3천892억원, 2%대일때 1조6천777억원, 3%대 이상일때 6천50억원이었다. 홍순표 애널리스트는 "미 증시의 급락에도 불구하고 국내 시장에서 외국인 매도규모가 오히려 줄어든 ...

      연합뉴스 | 2002.10.18 00:00

    • [코스닥시황] 4일째 상승..48.43P

      ... 낮은 47.24로 출발한 뒤 오르락내리락하다 0.95포인트 오른 48.43에 마감됐다. 외국인은 4일째 `사자'에 기울어 124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기관도 36억원의매수우위였다. 그러나 개인은 차익실현에 나서 204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업종별로는 통신서비스.음식료담배.건설을 제외한 전 업종이 올랐다. 특히 인터넷(4.63%), 정보기기(5.35%), IT부품(4.53%) 등이 상대적 강세였다. 오른 종목은 상한가 43개를 포함한 532개, 내린 종목은 하한가 6개 ...

      연합뉴스 | 2002.10.17 00:00

    • [거래소] 외국인, 통신주 중심 850억원 처분

      ... 외국인은 852억원 어치를 처분했다. 이날 외국인은 SK텔레콤 510.6억원, 삼성전자 294.6억원, 한국전력 171.6억원, POSCO 117.2억원, 국민은행 88.4억원, LG전자 77.4억원, SK 49.6억원 등을 순매도했다. 반면 삼성전기 108.1억원을 비롯해 LG투자증권 84.8억원, 기아차 63.4억원, 현대모비스 59.4억원, 삼성증권 59.4억원, 대한항공 47.9억원 등에 매수우위를 나타냈다. 한경닷컴 유용석기자 ja-ju@han...

      한국경제 | 2002.10.17 00:00 | chums

    • [주식] 외국인, 닷새만에 매도우위

      최근 급등을 이끈 외국인이 뉴욕증시 급락을 따라 매도우위로 돌아섰다. 17일 외국인은 오전 9시 16분 현재 거래소에서 닷새만에 '팔자'우위를 보이며 197억원 어치를 처분했다. 코스닥시장에서도 나흘만에 매도우위를 나타내며 4억원 어치를 팔아치웠다. 또 외국인은 주가지수선물을 457계약 순매도했다. 한경닷컴 유용석기자 ja-ju@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10.17 00:00 | chu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