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51-260 / 22,3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與 "김정숙 타지마할 일정 추가…전용기 운항변경 등 2천만원 더 들어"(종합)

      "인도 방문 뒤 13일 지나 용역계약 반영…영부인 외교 아닌 식도락 여행" "김정숙 특별수행원 확인에 文·민주당 거짓 드러나…타지마할 진실 밝혀야" 문재인 전 대통령의 부인 김정숙 여사의 2018년 인도 순방 당시 타지마할 방문 일정이 추가돼 2천만원가량 추가 비용이 발생했다는 의혹이 국민의힘에서 제기됐다. 문화체육관광부는 김 여사 순방 후 보름 가까이 지난 시점에 이 비용을 뒤늦게 계약서에 반영한 것으로 나타났다. 2일 국민의힘 박수영 의원이 ...

      한국경제 | 2024.06.02 21:25 | YONHAP

    • thumbnail
      [천자칼럼] 新 아프리카 쟁탈전

      ... 미국·아프리카 정상회의를 열었다. 그때 한 말이 “미국은 아프리카에 모든 것을 걸었다(US is all in on Africa)”였다. 이듬해 초부터 재닛 앨런 재무장관이 다보스 포럼 대신 아프리카 순방에 나선 데 이어 질 바이든 여사, 토니 블링컨 국무장관, 카멀라 해리스 부통령이 매달 아프리카를 연쇄적으로 방문했다. 4~5일 아프리카 48개국이 참여하는 한·아프리카 정상회의가 열린다. 윤석열 대통령은 방한하는 25개국 ...

      한국경제 | 2024.06.02 18:36 | 윤성민

    • thumbnail
      배현진 "김정숙, 장관 수행원으로 '타지마할행' 셀프 참여"

      ... '민생위기' 극복을 말하기 전, '혈세 낭비 습관'부터 극복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배 의원이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문체부는 2018년 11월 김 여사의 인도 순방을 위해 대한항공과 2억3670만원 규모에 해당하는 수의계약을 체결했다. 이 비용 중 기내식비 항목은 6292만원이었다. 연료비(6531만원) 다음으로 큰 비용을 차지했다. 김 여사는 당시 2018년 11월 4~7일 전용기를 이용했고, ...

      한국경제 | 2024.06.02 09:10 | 이미나

    • thumbnail
      [10대 도박의 덫] 석달간 3천만원 날리고 부모님 예물도 팔았다

      ... 사이버도박 문제를 더 엄중하게 인식해야 하는 이유다. 2일 경찰청에 따르면 작년 9월 말부터 올해 3월 말까지 6개월간 '청소년 대상 사이버도박 특별단속'을 벌인 결과 총 1천35명이 적발됐다. 범죄 정도가 경미하거나 초범이어서 순방된 청소년을 제외하고 검찰에 송치된 도박 범죄소년(14세 이상 19세 미만)은 2022년 74명에서 지난해 171명으로 1년 만에 2.3배가 됐다. 같은 기간 형사처벌 대신 사회봉사나 소년원 송치 등 보호 처분을 받는 도박 촉법소년(10세 ...

      한국경제 | 2024.06.02 08:05 | YONHAP

    • thumbnail
      "영부인 단독외교라더니…" 與, 김정숙 여사 비판

      ... 박준태 원내대변인은 논평에서 "아무리 고급 식성을 가진 미식가, 식도락가라 하더라도 어떻게 4인 가족의 5년 치 식비를 나흘 만에 탕진할 수 있나"라고 꼬집었다. 배 의원이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문체부는 김 여사의 인도 순방을 위해 대한항공과 2억3천670만원 규모의 수의계약을 체결했다. 이중 기내식비는 6천292만원으로, 연료비(6천531만원) 다음으로 많았다. 당시 탑승 인원은 총 36명이었다. 조시형기자 jsh1990@wowtv.co.kr

      한국경제TV | 2024.06.02 05:04

    • thumbnail
      與 "영부인 단독외교라더니…김정숙 여사, 특별수행원으로 방문"(종합)

      ... 3명의 식비를 합친 금액이다. 박준태 원내대변인은 논평에서 "아무리 고급 식성을 가진 미식가, 식도락가라 하더라도 어떻게 4인 가족의 5년 치 식비를 나흘 만에 탕진할 수 있나"라고 꼬집었다. 배 의원이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문체부는 김 여사의 인도 순방을 위해 대한항공과 2억3천670만원 규모의 수의계약을 체결했다. 이중 기내식비는 6천292만원으로, 연료비(6천531만원) 다음으로 많았다. 당시 탑승 인원은 총 36명이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6.01 22:50 | YONHAP

    • thumbnail
      與 "김정숙 여사 인도 관광에 4인가족 5년치 식비 탕진"

      ... 아니다"라며 "지금이라도 솔직해지시라. 의혹은 걷잡을 수 없는 수준에 이르고 있고 이제 국민께서는 진실을 알고 싶어 하신다"고 말했다. 전날 배현진 의원이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문화체육관광부는 지난 2018년 11월 김 여사의 인도 순방을 위해 대한항공과 2억3천670만원 규모에 해당하는 수의계약을 체결했다. 이중 기내식비로 책정된 비용은 6천292만원으로, 연료비(6천531만원) 다음으로 많았다. 당시 탑승 인원은 총 36명이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6.01 18:18 | YONHAP

    • thumbnail
      기내식만 6000만원 쓴 김정숙…與 "4인 가족 5년치 식비"

      ... '민생위기' 극복을 말하기 전, '혈세 낭비 습관'부터 극복하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이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문체부는 2018년 11월 김 여사의 인도 순방을 위해 대한항공과 2억3670만원 규모에 해당하는 수의계약을 체결했다. 이 비용 중 기내식비 항목은 6292만원이었다. 연료비(6531만원) 다음으로 많은 비용을 차지했다. 김 여사는 당시 2018년 11월 4~7일 전용기를 이용했고, ...

      한국경제 | 2024.06.01 16:49 | 홍민성

    • thumbnail
      기내식만 6292만원…김정숙 인도 순방길 뭘 먹었길래

      ... 김정숙 여사가 2018년 인도 방문 당시 전용기에서 기내식으로만 6000만원 이상을 지출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31일 배현진 국민의힘 의원이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문체부는 2018년 11월 김 여사의 인도 순방을 위해 대한항공과 2억3670만원 규모에 해당하는 수의계약을 체결했다. 이 비용 중 기내식비 항목은 6292만원이었다. 연료비(6531만원) 다음으로 많은 비용을 차지했다. 김 여사는 당시 2018년 11월 4~7일 전용기를 이용했고, ...

      한국경제 | 2024.05.31 16:38 | 홍민성

    • thumbnail
      野이성윤 "김건희 종합특검법 발의…영장법관 두고 집중심리"

      ... 다시 돌아와 재표결에서 부결됐다. 이 의원이 이날 새로 발의한 특검법은 주가조작 의혹에 더해 ▲ 허위 경력 기재를 통한 사기 ▲ 뇌물성 전시회 후원 ▲ 대통령 공관 리모델링·인테리어 공사 관련 특혜 ▲ 민간인의 대통령 부부 해외 순방 동행 ▲ 명품 가방 수수 의혹 ▲ 서울-양평 고속도로 노선 변경 등에서의 특혜 등 김 여사 관련 '7대 의혹'을 특검이 수사하도록 하는 내용이다. 민주당과 조국혁신당이 특검 2명을 추천해 대통령이 이 중 1명을 임명하도록 했고, ...

      한국경제 | 2024.05.31 12:1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