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251-7260 / 8,8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쿠웨이트 플랜트 수주 무산 '위기'

      ... 발주한 알-주르 제4정유공장 신설 프로젝트(NRP) 4개 패키지가 모두 취소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에 따라 이 프로젝트에 대한 우리 건설업체들의 대규모 수주가 무산될 가능성이 높아졌습니다. A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쿠웨이트 셰이크 나세르 총리는 다음 내각 회의에서 이번 프로젝트를 공식 취소할 예정이라고 말했다고 외신은 전했습니다. 알주르 NRP는 총 140억 달러짜리 초대형 프로젝트로 지난해 5월 국내업체 4곳과 일본 업체 1곳이 80억달러에 달하는 공사를 따낸 ...

      한국경제TV | 2009.03.16 00:00

    • 박용성 KOC 위원장, OCA본부 개관식 참석

      ... 출국한다. 2일 취임 후 처음 공식 국제 스포츠 기구 회의에 나가는 박용성 위원장은 11일 열리는 OCA 본부 개관식과 12일부터 14일까지 열리는 OCA 스포츠 콩그레스에 참석하고 자크 로게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과 셰이크 아마드 알 파하드 알사바 OCA 회장을 만나 스포츠 현안을 논의한다. 스포츠 콩그레스에서는 '아시아 스포츠 과학'과 '아시아의 스포츠 지배 구조', '아시아 스포츠 마케팅' 등 각 의제별 아시아의 동향 분석과 발전 방향 등을 논의한다. ...

      연합뉴스 | 2009.03.09 00:00

    • thumbnail
      밀크셰이크 속 약혼반지 '꿀꺽', 美 청혼 소동

      약혼자가 밀크셰이크에 숨겨놓은 반지를 삼켜 엑스레이를 촬영해야 했던 여성의 사연이 소개돼 화제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은 4일(현지시간) 미국 뉴멕시코 주 파밍턴에 거주하는 리드 해리스가 여자친구 케이틀린 위플에게 프로포즈를 하는 과정에서 이 같은 소동이 벌어졌다고 보도했다. 리드는 케이틀린이 반지를 발견하고 기뻐하는 모습을 촬영하기 위해 약혼반지를 밀크셰이크 속에 숨겨뒀다. 그러나 케이틀린은 저녁식사 도중 친구들과 디저트 빨리 먹기 내기를 ...

      한국경제 | 2009.03.05 00:00 | saram001

    • 정부, 가자 재건에 1천500만달러 지원

      정부는 향후 2년간 팔레스타인에 1천500만 달러를 지원할 계획이라고 외교통상부가 3일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신각수 외교통상부 제2차관은 2일(현지시간) 이집트 샤름 엘-셰이크에서 열린 '가자 재건 국제회의'에서 중동평화 정착과 팔레스타인 재건에 대한 우리 정부의 지지를 표명하고 2009∼2010년 신규지원 200만 달러를 포함해 모두 1천500만 달러를 지원할 계획임을 밝혔다. 신 차관은 아울러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간에 공고한 휴전체제가 ...

      연합뉴스 | 2009.03.03 00:00

    • 가자 재건 국제회의서 52억달러 모금

      潘총장 "가자 봉쇄해제"..클린턴 "영속적 휴전" 이스라엘의 군사작전으로 황폐화한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의 재건을 돕기 위한 국제회의가 2일 이집트의 홍해휴양지 샤름 엘-셰이크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유엔과 미국, 유럽연합(EU) 등 80여 공여국 및 국제기구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회의에서는 가자지구 복구사업에 필요한 지원금 모금과 중동평화 진척을 위한 방안 등이 논의됐다.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은 회의에서 가자지구 구호사업에 3억 ...

      연합뉴스 | 2009.03.03 00:00

    • thumbnail
      클린턴 첫 중동 방문…가자 재건회의 개막

      힐러리 클린턴 미국 국무장관(오른쪽 두번째)이 가자 재건회의 개막에 앞서 2일 이집트의 홍해 휴양지 샤름 엘 셰이크에서 호스니 무바라크 이집트 대통령(맨 왼쪽)과 회담을 하고 있다. 외교 수장을 맡은 후 처음으로 중동을 방문한 클린턴 국무장관은 70여개국이 참가하는 이번 회의에서 가자지구 재건자금으로 9억달러를 출연하겠다는 계획을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샤름엘셰이크AFP연합뉴스

      한국경제 | 2009.03.02 00:00 | 최인한

    • 이번엔 중동으로…클린턴 국무 '종횡무진'

      ... 두 번째 해외 방문이다. 클린턴 장관은 팔레스타인 가자지구 재건을 논의하기 위한 국제회의 참석차 1일 이집트에 도착했다. 그의 중동 방문은 오바마 정부의 외교수장을 맡은 후 처음이다. 그는 2일 이집트의 홍해 휴양지 샤름 엘 셰이크에서 70여개국 대표가 참가한 가운데 개막하는 이번 회의에서 미국이 가자지구 재건자금으로 9억달러를 출연하겠다는 계획을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클린턴 장관은 재건 회의에서 유엔과 유럽연합(EU),러시아 등 중동 평화 4자 회담국 대표들과도 ...

      한국경제 | 2009.03.02 00:00 | 김홍열

    • 가자지구 재건 국제회의 2일 개막

      이스라엘-팔레스타인 평화정착 방안도 논의 이스라엘의 군사작전으로 황폐화한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의 재건을 돕기 위한 국제회의가 2일 이집트의 홍해휴양지 샤름 엘-셰이크에서 개최된다.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을 비롯해 힐러리 클린턴 미 국무장관, 니콜라 사르코지 대통령, 하비에르 솔라나 유럽연합(EU) 외교정책 대표,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 등 80여 개 공여국 대표가 참석할 예정인 이 회의에서는 가자지구의 복구에 쓰일 지원금 모금과 재건사업 ...

      연합뉴스 | 2009.03.01 00:00

    • 방글라 무장반란 50여명 사망

      ... 언론과 외신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보안군 조직인 '방글라데시 라이플(BDR)' 소속 대원들이 다카 시내에 위치한 본부 건물을 장악, 정부 관리 등 100여명을 인질로 삼은 채 여러시간동안 정부군 및 경찰과 교전했다. 이후 세이크 하시나 총리가 반란군 대표 14명을 관저로 불러 설득했고, 결국 반란군들은 모두 투항했다. 한 정부 고위 관리는 사망자가 50명 가량이라고 기자들에게 말했지만 정확한 사망자 수나 인질들의 인명피해 상황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

      연합뉴스 | 2009.02.26 00:00

    • 혼돈의 소말리아…반군 공세로 연일 총성

      최근 2기 과도정부가 출범한 소말리아에서 반군의 공세가 강화되면서 혼란이 심화되고 있다. 지난달 31일 지부티에서 의회 표결을 통해 새 대통령에 당선된 셰이크 샤리프 아흐메드를 부정하는 강경 반군세력이 수도 모가디슈에서 연일 공세에 나서면서 총성이 끊이지 않고 있다. 반군은 24일 모가디슈 빌라지역에 위치한 대통령궁에 박격포 공격을 퍼부으며 정부군 및 아프리카연합(AU) 평화유지군과 치열한 교전을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 로이터통신은 ...

      연합뉴스 | 2009.02.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