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7841-47850 / 53,5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S&P, "한국신용등급, 지정학 리스크 가장 부담"

      미국의 신용 평가 기관인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는 3일 "한국 정부의 신용 등급에 기본적으로 지정학적 리스크가 가장 큰 부담이되고 있다"고 밝혔다. S&P는 이날 오전 10시 조선호텔에서 개최한 `국가 신용 등급 설명회'에 앞서 배포한 보도자료에서 "한국에서 군사적 충돌이 발발할 가능성은 작지만 일단 충돌이생기면 엄청난 인명과 재산 피해로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러나 S&P는 "최근 북한 핵 문제로 한반도의 긴장이 고조됐을 ...

      연합뉴스 | 2003.11.03 00:00

    • S&P, "지정학 위험이 한국신용등급 최대 불안요인"

      미국 신용평가기관인 스탠더드 앤 푸어스(S&P)는3일 북핵 등 지정학적 리스크가 한국의 신용등급에 영향을 주는 최대 불안요인이라고 밝혔다. 존 체임버스(John B. Chambers) S&P 정부 신용등급 평가그룹 부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조선호텔에서 가진 `국가신용등급설명회' 직후 기자회견에서 "국제법을 무시한 불량국가(북한)와 인접한 국가는 한국 뿐"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체임버스 부대표는 이어 "대만이나 이스라엘도 지정학적 위험이 있기는 ...

      연합뉴스 | 2003.11.03 00:00

    • 한미銀 지분매각, 테마섹 등도 참여.. FT

      한미은행[016830]의 대주주인 칼라일 그룹과 JP모건 컨소시엄이 보유지분 36.6%의 매각을 추진하고 있으며 스탠더드 차터드와 HSBC가 가장 유력한 입찰자로 전망된다고 파이낸셜 타임스(FT)가 은행 관계자 등을 인용,3일 싱가포르발로 보도했다. FT는 또 10억달러 규모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는 이번 한미은행 지분매각 입찰에씨티그룹과 싱가포르 정부산하 투자기관인 테마섹 홀딩스 등도 입찰에 참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또 칼라일 그룹은 ...

      연합뉴스 | 2003.11.03 00:00

    • "한국 국가위험도 이스라엘보다 높아" ‥ S&P 신용등급 설명회

      ... 인한 지정학적 리스크가 한국의 국가 신용등급에 최대 불안요인으로 지적됐다. 때문에 한국의 국가리스크는 중동분쟁 당사자인 이스라엘이나 중국과 맞서는 대만보다 훨씬 큰 것으로 평가됐다. 세계 3대 신용평가회사의 하나인 미국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3일 서울 조선호텔에서 가진 '국가신용등급 설명회'에서 "국제법을 무시하는 '불량국가'(북한)와 인접한 나라는 세계에서 오직 한국뿐"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지정학적 리스크가 현실화될 경우 한국은 이스라엘 대만과는 ...

      한국경제 | 2003.11.03 00:00

    • "北韓 경제 붕괴로 치닫고 있어" .. S&P 한국사무소

      북한 경제가 붕괴로 치닫고 있으며 북한 경제의 붕괴가 한국 경제를 후퇴시킬 수 있다고 미국의 신용평가기관인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가3일 경고했다. S&P의 최정태 한국사무소장은 "북한 경제가 현상태로 유지될 수 없으며 붕괴 가능성이 매우 높은 것으로 생각하고 있다"면서 그러나 "북한 경제가 언제 붕괴할 것인지는 확실치 않다"고 말했다. 최 소장은 북한이 붕괴할 경우 세계 11위 경제규모인 한국이 타격을 받게 될 것이라고 말하고 "절대적인 ...

      연합뉴스 | 2003.11.03 00:00

    • "S&P500 지수 과열 아니다"..톰슨파이낸셜

      미국 주식시장의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 지수가 올들어 19% 올랐지만 해당 기업의 순이익과 비교할때 지수는 적절한 수준이라고 시장조사기관인 톰슨 파이낸셜이 3일 밝혔다. 톰슨 파이낸셜은 올해초 S&P500 지수 편입 기업의 평균 주가수익비율(PER)이 29였으나 현재 이 비율은 28이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또 S&P500 지수는 현재 주당 순이익 추정치의 19배를 나타내고 있는데 이는 올해 초와 같은 수준이라고 이 조사기관은 말했다. ...

      연합뉴스 | 2003.11.03 00:00

    • 유코스 법집행 놓고 美ㆍ러 대립

      ... 행위로 민주사회에서는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포문을 연 이바노프 장관은 "미국에서도 초대형 기업들의 스캔들과 CEO 체포가 잇따르고 있지만 자국 내 스캔들에 대해서는 법적문제를 제기하지 않고 있다"며 미국의 '이중잣대(double standard)'를 꼬집었다. 미-러 공방은 쉽게 가라앉지 않을 전망이다. 수면 아래 걸려있는 이해관계가 워낙 큰 탓이다. 미국은 당장 엑슨모빌의 유코스 지분 인수가 지연되는 등 대러시아 비즈니스가 냉각되는 것을 우려하고 있다. 러시아 ...

      한국경제 | 2003.11.03 00:00

    • 시중銀, 외국계 대주주지분 21%

      ... 21.7%를 차지했다. 이는 작년 말의 12.5%보다 9%포인트 이상 높아진 것이다. 은행별로는 작년 말 32.6%였던 외환은행이 미국계 투자펀드인 론스타의 1조4천억원 투자(지분율 51%)로 65.75%로 치솟았다. 한미은행은 스탠다드차타드은행(SCB)이 삼성그룹 지분 9.67%를 인수하면서 작년 말 칼라일-JP모건컨소시엄 지분(36.6%)만으로 구성돼 있던 외국계 대주주의 지분율이 46%를 넘어섰다. 하나은행도 최근 자사주 2.5%를 유럽계 펀드에 매각, ...

      한국경제 | 2003.11.02 00:00

    • 외국銀 '안방공략' vs 국내銀 '해외진출'

      ... 은행의 지분 인수 등을 통해 금융시장 장악을 본격화하면국내 금융권은 그동안 한국 금융시장의 인수.합병을 주도해온 투자펀드들에 비해 훨씬 더 위협적인 존재들과 맞닥뜨려야 할 것으로 우려된다. 2일 금융계에 따르면 HSBC, 씨티, 스탠다드 차타드 등 외국계 은행들은 이미 한미, 제일, 외환 등 국내 은행의 지분 인수를 추진하면서 국내 소매금융시장 진출을본격화하려는 채비를 서두르고 있다. 국내에 진출한 외국계 금융기관이 한미 등 국내 은행의 지분을 인수하면 일시에전국적인 점포망을 ...

      연합뉴스 | 2003.11.02 00:00

    • 시중銀 외국계 대주주 지분율 20% 돌파

      ... 은행별로는 외환은행이 미국계 투자펀드 론스타의 1조4천억원 투자(지분율 51%)로 코메르츠은행 지분 14.75%를 포함해 외국계 대주주 자본 참여율이 작년 말의 32.6%에서 10월 말에는 65.75%로 크게 올랐다. 한미은행도 스탠다드 차타드은행(SCB)의 삼성 지분(9.67%) 인수로 작년 말 칼라일 컨소시엄 지분(36.6%)만으로 구성돼 있던 외국계 대주주 지분율이 지난달 말에는46%를 넘어섰다. 하나은행도 자사주 2.5%를 유럽계 펀드에 매각하면서 작년 ...

      연합뉴스 | 2003.11.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