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5141-15150 / 18,6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야구 황재균, 생애 첫 '별 중의 별'

      ... 3루수로 선발 출장해 2-2로 균형을 이룬 4회말 2사 2,3루에서 웨스턴리그(KIA·LG·한화·넥센)의 세 번째 투수 벤저민 주키치(LG)로부터 2타점짜리 역전 좌전안타를 때렸다. 결승타를 포함해 3타수 2안타 2타점을 올린 황재균은 ... 이후 스콧 프록터(두산), 이용찬(두산)이 한 이닝씩 책임졌고, 9회 마무리로 오승환(삼성)이 등판해 이스턴리그의 승리를 지켰다. 5회부터 마운드에 올라 2이닝 동안 안타와 볼넷 하나씩만 내주고 무실점으로 막은 홍상삼이 승리 투수가 ...

      연합뉴스 | 2012.07.21 00:00

    • [프로야구] 한국 레전드, 日에 완승…MVP 이종범

      ... 이어 9회 송진우(한화 코치)를 투입해 일본의 추격을 완벽히 봉쇄했다. 선동열 감독은 일본 프로야구 시절 마무리 투수로 구원왕 경쟁을 펼쳤던 사사키 가즈히로(일본 TBS 야구해설위원)와의 대결에서도 승리했다. 선 감독은 1회초 1사 ... ▲잠실전적(한·일 프로야구 레전드 매치 2012) 일 본 000 000 000 - 0 한 국 200 021 00X - 5 △승리투수= 선동열 △패전투수= 사사키 (서울연합뉴스) 신창용 기자 changyong@yna.co.kr

      연합뉴스 | 2012.07.20 00:00

    • [프로야구] 박찬호 날아간 5승…이승엽 홈런 침묵

      ... 9타수 1안타, 삼진 2개를 기록했다. 7회 1사 주자없는 상황에서 다시 방망이를 잡은 이승엽은 한화의 두 번째 투수 김혁민으로부터 1루 쪽 라인을 따라가는 안타성 타구를 날렸지만 1루수 김태균의 호수비에 걸려 아웃됐다. 8회 1사 ... 1루에서 이택근의 2루타로 추가점을 올려 한발짝 더 앞서갔다. 4회 2사 1,2루에서 등판한 넥센의 세 번째 투수 박성훈은 2⅓이닝 동안 1안타만 내주고 승리를 챙겼다.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김은경 기자 hosu1@yna...

      연합뉴스 | 2012.07.19 00:00

    • thumbnail
      진갑용 벤치클리어링, 박지훈 빈볼에 발끈 '김선빈 얼굴부상 보복?'

      ... 벤치클리어링 사태가 벌어졌다. 삼성이 9-4로 리드한 7회, 무사 주자없는 상황에서 삼성 타자 진갑용은 KIA 투수 박지훈의 초구에 어깨를 맞았다. 얼굴 근처로 온 사구 직후 진갑용은 고의라 판단, 발끈해 마운드로 뛰어올라가려 했고 ... 내려갔다. 한편 선발 삼성 탈보트-KIA 윤석민이 일찍 강판된 이날 경기는 삼성이 대포쇼를 펼치며 11-8으로 승리했다. 2회말 진갑용의 솔로포를 시작으로 이승엽의 투런포, 최형우의 쓰리런, 박석민의 2점 홈런이 터졌다. 앤서니 ...

      한국경제 | 2012.07.16 00:00

    • 진갑용 사구로 삼성-KIA 벤치클리어링

      ... 16일 대구구장에서 열린 '2012 팔도 프로야구' KIA와 홈경기에서 9-4로 앞선 7회말 타석에 들어서 KIA 투수 박지훈(23)의 초구에 어깨를 맞았습니다. 얼굴 쪽으로 날아오는 공을 어깨로 막아낸 진갑용은 화를 참지 못하고 ... 있는 상황이었습니다. 일촉즉발의 벤치클리어링은 다행히 큰 사고로 이어지지 않았고, 결국 경기는 삼성의 11-8 승리로 마무리됐습니다. 이날 벌어진 벤치클리어링은 지난 5월 20일 한화-SK전, 지난달 6일 롯데-한화전, 이달 3일 ...

      한국경제TV | 2012.07.16 00:00

    • thumbnail
      금단비 박찬호, 미녀와 야수의 만남? “오빠를 직접 보게 될 줄이야…”

      ... 못했는데”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한화 이글스 유니폼을 입은 금단비와 한화 이글스의 투수 박찬호가 나란히 포즈를 취한 모습이 담겨있다. 사진 속 금단비는 깜찍 발랄한 모습으로 귀여움을 뽐냈으며, 박찬호는 ... 금단비는 자신의 미니홈피를 통해 “한화 이글스 팬들의 명품 시구 칭찬에, 박찬호 선수와 사진 찍는 행운에 5:0 승리까지 너무 기분 좋아요”라며 소감을 전했다. 금단비 박찬호의 다정샷을 접한 네티즌들은 “금단비 박찬호~ 미녀와 야수의 ...

      한국경제 | 2012.07.09 00:00

    • thumbnail
      뉴욕 양키스 - 보스턴 레드삭스, 홈런왕 베이브 루스ㆍ핏빛 투혼 커트 실링…별들의 야구 전쟁

      ... 레드삭스에 새로운 기회가 생겼다. 하지만 '외계인'으로 불리던 페드로 마르티네즈가 역투를 펼친 1999년에도, 7차전까지 가는 접전을 펼쳤던 2003년에도 승리는 양키스 몫이었다. 2004년. 두 팀이 우승을 향한 길목에서 다시 만났다. 레드삭스는 내리 세 게임을 졌다. 거의 모든 사람들이 양키스 승리를 점쳤다. 바로 그때 기적 같은 일이 일어났다. 데이비드 오티스의 연장 끝내기 홈런과 투수 커트 실링의 삼진쇼가 이어졌다. 4-3의 대역전극. 레드삭스는 ...

      한국경제 | 2012.07.06 16:53

    • [日야구] 이대호 6경기 연속 안타

      ... 일본 후쿠오카 야후돔에서 계속된 일본프로야구 소프트뱅크 호크스와의 방문경기에서 4번 타자 1루수로 출전, 7회 선두 타자로 나와 안타를 때려내며 뒤집기 승리의 발판을 놓았다. 이전 타석에서 유격수 땅볼, 3루수 파울 플라이로 돌아선 이대호는 0-1로 끌려가던 7회 세 번째 타석에서 소프트뱅크 투수 오바 쇼타의 슬라이더를 잡아당겨 좌익수 앞으로 굴러가는 안타를 때렸다. 이대호는 후속타자 T 오카다의 중월 2루타 때 기민한 주루 솜씨를 선사하며 홈까지 ...

      연합뉴스 | 2012.06.28 00:00

    • [美야구] 추신수, 시즌 첫 3루타로 결승 득점

      ... 연속 안타를 친 추신수는 타율 0.276을 유지했다. 클리블랜드는 추신수의 '한 방'에 힘입어 2-0으로 짜릿한 승리를 거둬 4연승을 달렸다. 추신수의 방망이는 경기가 시작되자마자 폭발했다. 1회초 선두타자로 나선 추신수는 원 ... 타석에서는 잘 맞은 타구가 좌익수에게 잡혔다. 클리블랜드는 9회초 마이클 브랜틀리가 적시타를 터뜨려 2-0으로 승리했다. 선발 우발도 히메네스가 6⅔ 이닝 동안 삼진 8개를 뽑으며 4안타 무실점으로 막았고 불펜투수들도 무실점으로 ...

      연합뉴스 | 2012.06.23 00:00

    • 추신수, 3경기 연속 '멀티 히트'

      ... 데이비드 라이트(30)에 이은 3위다. 추신수는 시작부터 맹타를 휘둘렀다. 1회말 선두타자로 나서 상대 우완 선발투수 브론슨 아로요의 4구째 시속 126㎞ 슬라이더를 받아쳐 1루수 옆을 빠지는 우익수 쪽 2루타로 연결했다. 3회말에도 ... 후속타 불발로 홈에는 들어오지 못했다. 클리블랜드는 이날 8-1로 크게 이기고 신시내티와의 홈 3연전을 모두 승리로 이끌었다. 지난주 신시내티 원정 3연전에서 모두 패했던 수모를 되갚은 셈. 이날 승리로 36승32패를 기록한 클리블랜드는 ...

      한국경제 | 2012.06.21 00:00 | 서기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