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5161-15170 / 18,1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야구] SK 이승호 '왼팔에는 왼팔로 맞불'

    ... 1개를 맞았지만 삼진 4개를 솎아내며 무실점으로 두산 타선을 틀어막았다. 그 사이 타선이 7회 4점이나 뽑아주면서 승리투수가 돼 2003년 준플레이오프 이후 6년 만에 개인 통산 포스트시즌 2승(3패)째를 올렸다. 김성근 SK 감독이 ... 발휘했다. SK는 이승호의 뒤를 이어 9회 고효준을 투입, 완승을 마무리했다. 두산이 금민철과 후안 세데뇨 두 왼손 투수의 깜짝투로 플레이오프 1~2차전을 이겼다면 SK는 3~4차전에서 이승호와 고효준을 앞세운 왼손 불펜으로 맞불을 놔 ...

    연합뉴스 | 2009.10.11 00:00

  • 일본프로야구 포스트시즌 16일 개막

    ... 팀을 가린다. 3전2선승제의 1스테이지는 2,3위팀끼리, 6전4선승제인 2스테이지는 리그 1위팀과 1스테이지 승리팀끼리 격돌한다. 양대 리그는 모두 상위팀에 대한 어드밴티지를 인정, 먼저 1승씩을 안고 싸운다. 16일 미야기현 ... 와다 가즈히로도 29방의 대포를 가동하고 삼각편대를 이뤘다. 주니치의 최대 강점은 수년째 흔들리지 않는 선발투수진에 있다. 요시미 가즈키(16승), 가와이 유타이(11승), 아사쿠라 겐타(10승)가 축이다. 이가라시 료...

    연합뉴스 | 2009.10.11 00:00

  • thumbnail
    [프로야구] SK, 반격 2연승…승부는 원점

    ... 분위기를 달궜다. 선취점은 SK의 몫이었다. 1회초 박정권의 중전안타로 만든 2사 1,3루 기회에서 두산 선발투수 김선우가 바깥쪽 볼을 던지다 폭투를 저지른 사이 3루 주자 김재현이 홈에 안착했다. SK는 2회초에도 기세를 몰았다. ... 이승호는 3⅓이닝 1안타, 4탈삼진, 무실점으로 후반 흐름을 잡아 2003년 준플레이오프 이후 6년 만에 포스트시즌 승리(2승째)를 신고했다. 임태훈은 3실점이 모두 비자책으로 기록됐지만 패전의 멍에를 썼다. 3차전까지 9타수 무안타로 ...

    연합뉴스 | 2009.10.11 00:00

  • PO 3차전, SK 3-1 두산

    ◆플레이오프 3차전 전적(10일.잠실구장) S K (패) 100 000 000 2 - 3 두 산(승) 000 001 000 0 - 1 △승리투수= 고효준(1승) △패전투수= 고창성(1패) (서울=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9.10.10 00:00

  • PO 3차전, SK 3-1 두산…'SK, 적지서 반격 1승'

    ... '야신' 김성근 SK 감독은 패배 일보 직전까지 몰렸다가 간신히 한숨을 돌렸다. 1,2차전과 마찬가지로 팽팽한 투수전이 2만9천명 만원 관중의 가슴을 졸이게 한 한판 승부였다. SK는 1회초 박재상이 중전안타를 치고 출루해 후속땅볼에 ... 이어던지며 두산 타선을 틀어막았다. 9회 등판한 고효준은 2이닝을 무안타, 무실점으로 막아 감격적인 포스트시즌 첫 승리를 따냈다. 이날 5타수 2안타 1타점을 기록한 박재상은 3차전 MVP인 넥센타이어 맨오브매치에 뽑혔다. 4차전은 ...

    연합뉴스 | 2009.10.10 00:00

  • -프로야구-[PO 2차전 전적] 두산 4-1 SK

    ◆플레이오프 2차전 전적(8일.인천문학구장) 두 산(2승) 100 000 030 - 4 S K (2패) 000 000 100 - 1 △승리투수= 임태훈(1승) △세이브투수= 고창성(1세이브) △패전투수= 정우람(1패) △홈런= 박정권 2호(7회1점.SK) 고영민 2호(8회2점.두산) (인천=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9.10.08 00:00

  • 박찬호 빠진 필라델피아, 먼저 1승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디펜딩 챔피언' 필라델피아 필리스가 선발투수 클리프 리의 호투를 앞세워 디비전시리즈에서 먼저 1승을 따냈다. 필라델피아는 8일(한국시간) 미국 필라델피아 시티즌스뱅크파크에서 열린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5전3선승제) ... 1위(19승8패)에 오른 좌완 C.C. 사바티아는 6⅔이닝을 산발 8피안타 2실점(1자책점)으로 막아내면서 양키스 승리의 선봉에 섰다. 또 다른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에서는 불펜에서 앞선 LA 다저스가 홈구장인 로스앤젤레스 다저 스타디움에서 ...

    연합뉴스 | 2009.10.08 00:00

  • -프로야구- 두산, 한국시리즈 1승 남았다

    ... 두산은 9월30일 롯데 자이언츠와 준플레이오프 2차전부터 올해 가을잔치 5연승을 질주했다. 적지에서 1,2차전 승리를 쓸어담은 두산은 남은 3경기 중 한 판만 이겨도 한국시리즈에 올라간다. 3차전은 장소를 옮겨 10일 오후 2시 ... 상승세를 살리지 못하고 안방에서 내리 두 번 무너져 벼랑 끝에 몰렸다. 난타전이 되리라는 예상과 달리 의외의 투수전이 펼쳐졌다. 용병 어깨 대결을 벌인 양팀 선발 투수 카도쿠라 켄(SK)과 후안 세데뇨(두산)는 올 시즌 둘 다 ...

    연합뉴스 | 2009.10.08 00:00

  • '천하무적 야구단'│김C부터 '늙은 사자'까지, 천하무적 캐릭터들

    ... 역회전되는 공도 던진다. 다양한 구질과 적당한 체력으로 팀에서 긴 이닝을 소화해야하는 이닝이터 역할을 해야 할 투수. 하지만 바깥쪽을 제대로 구사하지 못하고, 구속도 느려 타자들이 공에 조금만 적응하면 통타 당할 가능성이 높다. ... 천하무적 야구단이 연예인 야구팀 조마조마를 이긴 뒤, 마리오는 눈물을 글썽였다. 그가 파울 플라이를 잡아 팀이 승리했기 때문이다. 불과 몇 개월 전에는 정면으로 날아오는 공도 놓쳤던 그였다. 물론 그는 아직 상대팀의 도루를 막지 ...

    텐아시아 | 2009.10.07 21:39 | 편집국

  • '천하무적 야구단'│준 플레이오프 버금가는 함평 원정기

    ... 사회인리그 우승팀 남해 포세이돈의 경기가 펼쳐졌다. 비록 '타격 머신'도, '임작가'도 없는 경기지만 두 팀의 승리에 대한 욕구만큼은 가을 야구의 그것에 못지않았다. 다음은 결코 '친선 경기'라는 말로는 설명할 수 없는 승부욕이 ... 왜 호날두와 메시가 동네 초등학교 운동장에서 축구를 하는지. 사회인 야구팀도 마찬가지다. 남해 포세이돈의 선발 투수의 연습구가 미트에 박힐 때마다 '펑펑' 소리가 울려 퍼졌다. 천하무적 야구단의 실력이 일취월장했다는 건 알고 있었지만 ...

    텐아시아 | 2009.10.07 21:38 | 편집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