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5191-15200 / 18,4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160㎞ 광속구 vs 메이저리그 통산 14승

      2일 오후 2시 전국 4개 구장에서 열리는 프로야구 개막전에는 각 구단이 심혈을 기울여 뽑은 외국인 투수 5명과 기량을 검증받은 토종 선수 3명이 팀 승리를 위해 자존심 경쟁을 펼친다. 잠실구장에서 '서울 라이벌'전을 치를 두산과 LG는 각각 새로 영입한 외국인 투수 더스틴 니퍼트(30)와 레다메스 리즈(28)를 선발로 예고했다. 메이저리그에서 통산 14승16패를 남긴 니퍼트는 높은 타점에서 내리꽂는 시속 150㎞에 육박하는 빠른 볼과 다양한 ...

      한국경제 | 2011.04.01 00:00 | 한은구

    • 이대호ㆍ류현진 누가 최고?…프로야구 '통합 포인트제' 도입

      ... 선수들의 통합 순위를 결정하며 매일 점수가 쌓이고 시즌 종료와 함께 최종 순위가 결정된다. 점수는 타자부문 19개 항목과 투수부문 12개 항목으로 나뉜다. 타자는 단타를 때리면 10점,2루타는 20점,3루타와 홈런은 각각 30점과 50점을 받는다. 삼진을 당하거나 주루사하면 5점씩 감점된다. 병살타를 때리고 실책을 범하면 10점씩 차감된다. 투수승리나 세이브를 올리면 각각 100점과 40점을 얻고 중간계투도 홀드를 기록하면 20점을 받는다. 최만수 기자 ...

      한국경제 | 2011.03.30 00:00 | 편집부10

    • -일본야구- 이승엽, 시범경기서 1안타

      ... 덮친 대지진의 여파로 시범경기 일정이 거듭 취소되면서 8일 만에 그라운드에 선 이승엽은 팀의 공격 물꼬를 트면서 승리를 이끌었다. 0-0으로 맞선 2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타석에 선 이승엽은 히로시마 선발 투수 지안카를로 ... 묶어 대량 득점해 8-0으로 이겼다. 한편 후쿠오카 야후돔에서 열린 시범경기에서는 야쿠르트 스왈로스의 마무리 투수 임창용(35)이 등판해 안타 1개를 맞았지만 무실점으로 1이닝을 막았다. 0-4로 뒤진 8회말 네 번째 투수로 ...

      연합뉴스 | 2011.03.19 00:00

    • [프로야구] 이범호 가세 'KIA 방망이' 불붙는다

      ... 들어온 공을 정확하게 맞혀서 좌익수 앞 안타를 빚어냈다. KIA는 이범호가 1회에 낸 1점을 발판으로 삼아 2-0 승리를 일궈냈다. 이범호의 가세가 반가운 것은 무엇보다 KIA의 '약한 고리'였던 3번 타자 고민이 해결될 수 있기 ... 타율 0.215로 부진했다. 김원섭, 안치홍 등이 3번에 투입되기도 했지만 기대에 미치지 못했다. 결국 상대 투수는 클린업트리오에서 홀로 남은 최희섭만 집중적으로 견제했고 타선의 응집력은 더욱 약해지는 악순환이 생겼다. 이런 ...

      연합뉴스 | 2011.03.16 00:00

    • 류현진 "김광현에 지지 않아 다행"

      ... 류현진은 15일 대전구장에서 벌어진 SK와의 시범경기에서 김광현과 데뷔 후 첫 대결을 벌이고 나서 "지지 않아 다행"이라며 웃었다. 이날 선발 투수로 나온 류현진은 2회초 정상호에게 먼저 솔로 홈런을 허용했지만 3회말 한화 타선이 나성용의 홈런과 오재필, 정원석의 안타 등으로 경기를 뒤집으면서 승리 투수가 됐다. 류현진은 "김광현과의 맞대결이 부담은 되지 않았지만, 솔직히 신경은 쓰였다"면서 "판정패가 될 뻔했는데 나성용의 홈런 덕에 무승부가 ...

      연합뉴스 | 2011.03.15 00:00

    • [프로야구] 첫날부터 승부치기 '살 떨리네'

      ... 2009년 2차례, 2010년에는 5차례 열렸다. 이날 경기에서 KIA는 10회초 시작하자마자 운이 따랐다. 넥센 투수 송신영의 폭투로 주자를 진루시킨 것. KIA는 차일목이 유격수 땅볼로 아웃된 후 이현곤과 김다원이 연속 안타를 ...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한편, 조범현 KIA 감독은 승부치기에 대한 직접적인 언급 없이 "승부치기로 갈 때까지 투수들의 컨디션이 좋아 승리할 수 있었다"고 평가했다. (제주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songa@yna.co.kr

      연합뉴스 | 2011.03.12 00:00

    • 김병현, 시범경기 첫 세이브

      이승엽은 니혼햄戰서 무안타 방황을 접고 일본프로야구에 정착한 '풍운아' 김병현(32·라쿠텐 골든이글스)이 시범경기에서 첫 세이브를 올리며 마무리 투수로 입지를 다졌다. 김병현은 8일 일본 히로시마현 마쓰다 스타디움에서 계속된 히로시마 도요카프와의 시범경기에서 6-3으로 앞선 9회 마무리 투수로 등판, 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 팀 승리를 지켰다. 9회 말이 시작하면서 마운드를 물려받은 김병현은 첫 타자인 이시이 다쿠로우를 볼넷으로 걸어 내보내며 ...

      연합뉴스 | 2011.03.08 00:00

    • [일본야구] 임창용, 시범경기 첫 등판서 무실점

      ... 임창용은 2일 일본 홋카이도 삿포로돔에서 열린 니혼햄 파이터스와의 시범경기에서 1-3으로 지고 있던 8회말 시작할 때 팀의 세 번째 투수로 등판해 안타를 2개 맞았지만 점수를 내주지 않았다. 4명의 타자를 상대로 23개의 공을 던진 임창용은 9회초 팀 타선이 터지지 않아 경기가 그대로 끝나면서 세이브나 승리를 기록하지는 못했다. 8회말 선두 타자 우구모리 아쓰시에게 중전 안타를 맞은 임창용은 양다이강을 삼진으로 솎아내며 숨을 돌렸다. 우구모리가 ...

      연합뉴스 | 2011.03.02 00:00

    • [일본야구] 오릭스맨 이승엽, 첫 시범경기서 안타

      ... 배치해 중심 타자로서의 가능성을 시험했다. 2회초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첫 타석에 선 이승엽은 한신 신인 투수 에노키다 다이키의 공을 받아쳐 중전 안타를 만들어냈다. 후속타가 없어 득점하지는 못했다. 1-0으로 앞선 4회초 ... 김병현은 마지막으로 우익수 나카무라 이쓰세이까지 2루수 앞 땅볼로 잡아내고 이닝을 마무리했다. 공 8개를 던졌고, 승리나 세이브는 기록하지 못했지만 평균자책점은 0으로 산뜻하게 시범경기를 출발했다. 라쿠텐은 8-3으로 이겼다. 지바 ...

      연합뉴스 | 2011.02.26 00:00

    • [프로야구] 박종훈 LG 감독 "무한경쟁 유도한다"

      ...·마무리 보직 아직 '안갯속' 일본 오키나와현 이시카와 야구장에 차려진 프로야구 LG 트윈스 스프링캠프에서는 투수들 사이에 보이지 않는 치열한 경쟁이 진행 중이다. 미국프로야구에서 뛰었던 레다메스 리즈(28)와 벤저민 주키치(29)만 ... 수년째 되풀이됐다. 지난해에도 팀 평균자책점은 5.23으로 치솟아 7위에 머물렀다. 봉중근(31)만이 두자릿수 승리(10승)를 거뒀고 5승을 넘은 선발투수는 김광삼(7승)까지 두 명에 불과했다. 심각한 문제점을 직시한 박 감독은 ...

      연합뉴스 | 2011.02.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