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5641-15650 / 18,8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야구] 달라진 삼성 "SK 붙어보자"

      ... 집중적으로 육성 중인 유격수 김상수가 11회말 선두 타자로 나와 안타를 때리면서 물꼬를 텄고 1사 2루에서 두산 투수 임태훈의 폭투 때 과감하게 3루를 파고드는 등 기동력으로 '발야구'의 원조 두산을 허물었다. 왼팔 권혁이 부진에 ... 끌려가던 8회 대타 조영훈의 솔로포와 박한이의 2루타로 6-6 극적인 동점을 만들고 연장 11회에는 2점을 뽑아 승리를 눈앞에 두는 등 뒷심을 보여주기도 했다. 1승2패로 벼랑에 몰려 맞았던 4차전에서는 7-7로 맞선 8회 선두 ...

      연합뉴스 | 2010.10.13 00:00

    • thumbnail
      [프로야구] 히메네스 조기강판…삼성에 '햇살'

      두산의 필승카드 켈빈 히메네스가 4회 일찍 마운드에서 내려왔다. 선발투수를 되도록 빨리 끌어내려 힘이 떨어진 두산 불펜을 집중 공략하겠다는 삼성의 전략이 통했고 배영수, 장원삼 등 선발투수로 이뤄진 계투진이 두산 타선을 3회부터 ... 자책점 없이 막았고 정현욱이 4회 2사 1,3루에 올라 최준석을 삼진으로 돌려세우고 불을 껐다. 6회부터 네 번째 투수로 등판한 장원삼은 연장 11회까지 무려 6이닝 동안 완벽한 제구력을 뽐내며 단 1안타만 맞고 무실점으로 역투, 승리를 ...

      연합뉴스 | 2010.10.13 00:00

    • [프로야구] 삼성 오승환, 한국시리즈 전격 출전

      삼성 라이온즈 부동의 마무리 투수 오승환(28)이 프로야구 한국시리즈에 전격 출전한다. 선동열 삼성 감독은 13일 대구구장에서 열린 두산과 플레이오프 5차전에서 6-5 승리를 지휘해 극적으로 한국시리즈 티켓을 따낸 뒤 오승환을 포함한 출전 선수 26명을 발표했다. 오승환은 팔꿈치 부상으로 2군에서 컨디션을 조율해왔다. 플레이오프 출장도 타진했으나 페이스가 올라오지 않았다는 판단에 따라 빠졌다. 그러나 두산과 플레이오프에서 불펜이 무너져 고전했던 ...

      연합뉴스 | 2010.10.13 00:00

    • [프로야구] 삼성-두산, 운명의 5차전 '끝장 승부'

      ... 막았다. 히메네스는 지난 8일 2차전 때 7이닝 동안 삼진 2개를 곁들이며 5안타 무실점으로 삼성 타선을 잠재우고 승리투수가 됐던 기억을 되살려 5차전 승리와 함께 한국시리즈 진출을 자신의 어깨로 이뤄내겠다고 벼르고 있다. 차우찬과 히메네스가 ... 0.600)이 두산 마운드 허물기에 앞장선다. 두산 역시 '마운드 총동원령'을 내리고 결전에 나선다. 히메네스가 2차전 승리에 못지않은 쾌투를 해준다면 다행이지만 그렇지 않으면 불펜 투수들을 가동할 수밖에 없다. 두산은 마무리 정재훈이 ...

      연합뉴스 | 2010.10.12 00:00

    • MLB 샌프란시스코, 8년 만에 리그 챔피언전 진출

      ... 로스의 결승 적시타로 전세를 뒤집어 3-2로 이겼다. 로스는 이날 동점 홈런과 역전 결승타 등 2타점을 올리고 승리의 수훈갑이 됐다. 이로써 시리즈 전적 3승1패를 거둔 샌프란시스코는 월드시리즈에 진출했던 2002년 이후 8년 ... 만루에서 이날의 영웅 로스가 1타점 좌전 적시타를 때려 샌프란시스코는 역전에 성공했다. 6이닝을 2점으로 막은 선발투수 매디슨 범가너에 이어 샌프란시스코는 산티아고 카시야(7회)-하비에르 로페스(8회)를 투입해 애틀랜타 타선의 예봉을 ...

      연합뉴스 | 2010.10.12 00:00

    • [프로야구] 차우찬-히메네스, 5차전 선발 격돌

      ... 플레이오프 4차전을 마친 선동열 삼성 감독과 김경문 두산 감독은 두 선수를 13일 대구구장에서 열리는 플레이오프 5차전의 선발 투수로 예고했다. 차우찬과 히메네스는 1, 2차전에서 나란히 선발로 나와 팀의 마운드를 이끌었다. 차우찬은 지난 7일 1차전에서 4이닝 동안 5실점했고, 히메네스는 7이닝 동안 무실점으로 완벽하게 삼성 타선을 잠재우며 승리투수가 됐다. 이번에는 양팀 사정이 더욱 절박한 상황에서 만났다. 이 경기에서 지면 그대로 플레이오프에서 탈락하기 때문에 ...

      연합뉴스 | 2010.10.11 00:00

    • [프로야구] 운명의 8회, 삼성 '도망가고 막았다'

      ... 2사 3루에서 승부수를 던졌다. 5차전 선발로 내정됐던 배영수 카드를 뽑아든 것. 플레이오프에 출장 중인 삼성 투수 11명 중 프란시스코 크루세타와 권혁을 '스트라이크는 못 던지는 투수'로 판단한 선 감독은 배영수를 위기 해결사로 ... 헛스윙 삼진 처리한 뒤 양의지마저 삼진으로 돌려세우고 잠실의 영웅으로 거듭났다. 점수는 8-7. 한 점차 짜릿한 승리를 지킨 배영수를 향해 3루쪽 삼성 팬들은 그의 이름 석자를 힘차게 연호하며 환호했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연합뉴스 | 2010.10.11 00:00

    • [프로야구] 삼성, 두산에 반격…승부는 5차전으로

      두산에 8-7 승리…결승점 올린 박한이 MVP 배영수, 1⅓이닝 2K 무실점 마무리로 세이브 벼랑 끝에 몰렸던 삼성 라이온즈가 네 경기 연속 이어진 대혈투에서 반격의 1승을 거두고 플레이오프 승부를 최종 5차전으로 몰고 갔다. ... 배영수까지 투입하는 총력전을 펼친 끝에 안타수에서 두산에 9-16으로 뒤지고도 짜릿한 1점차 `케네디 스코어' 승리를 거뒀다. 두산과 삼성 모두 전날과 같이 각각 9명과 7명 등 총 16명의 투수를 총가동하는 총력전을 폈지만 마운드에서 ...

      연합뉴스 | 2010.10.11 00:00

    • [프로야구] 배영수, 가을에 돌아온 에이스

      ... 잡았지만, 삼성으로서는 불안하기만 한 상황이었다. 두산 타선이 거침없이 타오르기 시작한데다, 삼성은 믿을 만한 투수로 꼽히는 차우찬과 권오준, 정현욱 등을 이미 써 버린 상태였다. 가뜩이나 삼성은 플레이오프 들어 불펜 투수들이 ... 2차전에서 5이닝 3실점으로 잘 막고도 아쉽게 패배를 떠안았던 배영수는 결국 팀이 탈락 위기에 놓여 있던 4차전 승리를 지켜내며 에이스의 진면목을 과시했다. 선동열 감독도 "배영수가 그래도 우리 팀 투수 중에서는 경험이 가장 많다. ...

      연합뉴스 | 2010.10.11 00:00

    • [프로야구] 무너진 삼성 철벽 방패…심각한 상황

      ... 결정적이다. 1~2차전에서 ⅔이닝 동안 볼넷 3개를 남발하며 저조했던 권혁은 이날도 4-5로 뒤진 6회 팀의 4번째 투수로 마운드에 올랐지만 스트라이크 하나 못 잡고 볼 4개를 던진 뒤 강판, 실망감을 안겼다. 권혁은 "시즌 후반부터 ... 경험이 모자라고 실질적인 마무리 안지만이 긴 이닝을 던져줄 수는 없는 처지라 경기 중반 박빙 상황이 벌어지면 어떤 투수를 내보내야 할지 막막한 형편이다. 2차전에서 승리를 따낸 켈빈 히메네스(두산)처럼 위력적인 선발투수도 없는 형편이라 ...

      연합뉴스 | 2010.10.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