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28181-528190 / 574,9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블루칩 강세 힘입어 '株價 5P 상승 545'

      시가총액상위사의 강세로 주가가 하루만에 오름세로 돌아섰다. 19일 종합주가지수는 전날보다 5.21포인트(0.96%) 오른 545.74에 마감됐다. 개장초에는 전날 미 증시가 약세로 반전된데다 하이닉스반도체의 실적악화 등으로 인해 한때 6포인트 이상 밀리며 540선마저 무너졌다. 코스닥지수도 전날보다 0.35포인트(0.51%) 오른 68.38로 마감됐다. 남궁덕 기자 nkduk@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7.19 17:23

    • 증권사 1분기 순익증가..현대 741억 1위

      주요증권사들의 지난 1·4분기(4∼6월) 순이익이 크게 호전됐다. 19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5개 대형 증권사중 대우 대신 LG 현대증권은 전년동기 대비 실적이 나아진 반면 삼성증권은 전년 동기 실적을 밑돈 것으로 나타났다. 증권사들의 순이익 증가는 증시호조로 주식 거래대금이 크게 늘어났기 때문이다. 증권사별로는 현대증권이 7백41억원의 순이익을 기록,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다음은 삼성증권 7백7억원,대우증권 6백72억원의 순이었다. ...

      한국경제 | 2001.07.19 17:19

    • 포철 내리막..9만원선 위협..실적악화 우려 3일째 하락

      포항제철이 흔들리고 있다. 종합주가지수의 급락에도 불구하고 10만원대를 꿋꿋이 지키던 포철이 3일연속 하락하면서 9만원선을 위협받고 있다. 전문가들은 국제철강가격 하락으로 실적악화가 전망되는 데다 시장의 급락으로 수급불안까지 겹쳐지면서 추락하고 있다고 풀이했다. 19일 증시에서 포항제철은 전날보다 2천5백원(2.62%) 내린 9만3천원에 마감됐다. 이날 외국인이 1백12억원어치를 팔아치우며 장중 한때 9만1천2백원까지 밀렸다. 특히 전날 ...

      한국경제 | 2001.07.19 17:16

    • [세계경제 74년이후 최악] '미국發 세계 불황 돌림病...현황과 전망'

      ... 감소시키고 투자심리를 위축시키고 있다. ◇ 다국적 기업활동 불황가속 =국경을 넘나드는 다국적 기업의 경제활동은 특히 유럽 경제를 세계 불황으로 끌어들인 주범으로 꼽히고 있다. 예를 들어 핀란드의 노키아는 지난해 휴대폰 판매실적이 66%나 급증하면서 올해 야심찬 투자계획을 수립했으나 미국경제의 침체로 결국 종업원 3천명 이상의 감원계획을 발표했으며 60달러를 웃돌던 주가는 17달러선으로 주저앉았다. 유럽중앙은행(ECB) 크리스티안 노이어 부총재는 "급성장한 다국적 ...

      한국경제 | 2001.07.19 17:13

    • 경남銀 지역특화 中企대출 4조 넘을듯

      ...행이 올해 새로 선보인 지역특화 대출상품에 힘입어 중소기업대출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경남은행은 지난 6월말 현재 총대출금이 3조9천1백83억원으로 작년말에 비해 2천36억원 증가했다고 19일 밝혔다. 이같은 대출실적 증가는 지역특화 대출상품 등이 호조를 보인 덕분으로 지난 4월부터 실시하고 있는 우량고객주거래화자금대출 및 중소기업 대출상품은 6월말 현재 3천6백91억원의 실적을 기록,당초 목표했던 3천억원을 뛰어넘었다. 경남은행은 이에따라 올해 ...

      한국경제 | 2001.07.19 17:13

    • '빅4' 선전..버팀목 역할할까..삼성전자.SK텔 모처럼 '이름값'

      ... 사들였다"며 "이를 감안하면 외국인이 적극적인 순매수로 전환하지는 않겠지만 그렇다고 한국 증시를 떠나지도 않을 것"으로 전망했다. ◇투자전략=그렇다고 증시에 파란불이 켜졌다고 속단할 수 없다. 여전히 미국 증시라는 외생변수에 국내 증시가 이끌리고 있다. 특히 기업실적에 대한 관심이 2·4분기 실적에서 3·4분기 실적으로 옮겨간 상태라 국내외 기업 실적에 따라 당분간 주가가 출렁거릴 전망이다. 하영춘 기자 hayou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7.19 17:08

    • 공기업등 13개기관 상반기중 1467명 감축

      ... 1천4백67명이 감축된 것으로 집계됐다. 또 산업은행이 본점건물을 매각하는 등 20개 기관에서 자산 32건을 매각해 2천억원의 수입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기획예산처는 19일 올해 공기업 및 산하기관 경영혁신과제 상반기 추진실적을 발표,상반기 계획 4백49건을 포함한 총 1천9백6개 과제중 5백36건이 완료됐다고 밝혔다. 인력감축은 국민건강보험공단 9백42명,한국공항공단 2백명,대한상공회의소 55명,한국마사회 38명,보훈복지의료공단 31명,국제방송교류재단 2...

      한국경제 | 2001.07.19 16:45

    • 직접금융 조달 '부익부 빈익빈' .. 대기업 증가속 中企 급감

      ... 빈익빈' 현상이 심화되고 있다. 4대 계열 대기업이 주식과 채권 등 직접금융을 통해 조달한 자금은 크게 늘어난 반면 중소기업의 직접금융 자금조달은 급감하는 추세다. 19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올 상반기 직접금융을 통한 기업의 자금조달 실적은 작년 상반기보다 20% 증가한 42조3천11억원으로 집계됐다. 이중 삼성 현대 LG SK 등 4대 계열사의 자금조달 실적은 12조1천9백98억원으로 작년 상반기보다 1백63.1%나 증가했다. 4대 계열사가 전체 조달액중 차지하는 ...

      한국경제 | 2001.07.19 16:41

    • 지수선물, 외인 대거매수로 반등…"경계감은 지속"

      ... △ 외국인의 대량 신규매수 △ 투신 등 프로그램 매수 급증 △ 삼성전자·SK텔레콤 급등 △ 포항제철·하이닉스 급락 등에 대해 대체로 "낙폭과대와 기술적 반등을 이용한 단기 매매 성격"으로 분석하고 있다. 삼성전자 급등은 20일 실적발표를 앞두고 예상보다 상반기 실적이 나쁘지 않다는 얘기와 함께 '반도체 부문 적자전환 우려'를 돌려놓을 만한 재료를 내놓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자사주 매입설 등으로 나타났다고 파악하고 있다. 또 상반기 적자와 감산을 발표한 하이닉스를 ...

      한국경제 | 2001.07.19 16:28

    • SK텔레콤(17670), 외인 20만원 "거뜬"

      ... 모처럼 주가가 큰 폭 상승했다. 1,465억원 이상 출회된 프로그램 매수세도 상승 탄력을 더했다. 최근 통신주 강세 움직임 속에 전략적 제휴, 추가 자사주 매입 등에 대한 기대가 다시 살아나면서 매수 손길을 부추겼다. 여기에 상반기 실적 발표를 앞두고 선취매 세력까지 가세한 것으로 보인다. 주가가 충분히 조정 받았다는 바닥 인식론도 사흘째 오름세를 지지했다. 주가는 전날 종가보다 1만2,500원, 6.60% 높은 20만2,000원을 기록했다. 종가 20만원선을 ...

      한국경제 | 2001.07.19 16: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