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29141-529150 / 574,2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현대車 3인방 다시 '가속페달'..다임러와 엔진개발 합작소식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현대모비스 등 ''현대차 3인방''이 다시 가속도를 내고 있다. 3사 모두 실적호전이 두드러지고 있는 데다 이날 현대차가 다임러크라이슬러와 상용차용 엔진개발에 합의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외국인 ''사자''가 급증한 결과다. 19일 증시에서 현대차는 1천7백원(6.39%) 오른 2만8천3백원으로 마감됐다. 99년 9월이후 처음으로 2만8천원대에 진입했다. 기아차와 현대모비스도 각각 6.70%와 5.93% 올랐다. 외국인은 ...

      한국경제 | 2001.06.19 17:29

    • BYC "덤핑주도 '쌍방울' 사버리겠다"

      ... 6천7백33억원이며 2003년까지 원금상환을 유예받았다. 채권금융단은 자산관리공사 주택은행 한빛은행 전북은행 조흥은행 아세아종금 교보생명 등이다. 채권단은 2003년 말 1천9백50억원을 출자전환키로 한 상태다. 쌍방울의 지난해 영업실적은 매출액 2천4백93억원,당기순손실 3백35억원이었다. BYC가 쌍방울을 인수할 경우 BYC는 내의시장의 절반 정도를 차지하게 돼 가격결정권을 확보할 것으로 관측된다. 지난해 기준으로 쌍방울의 시장점유율은 24%였으며 BYC도 ...

      한국경제 | 2001.06.19 17:22

    • [한경선정 '가치주 60'] (6) '자화전자'..세계 PCM시장 40%

      ... 위축으로 신통치 않다. 매출액과 당기순이익이 전년동기대비 각각 22%와 13% 줄어든 1백78억원과 39억원에 불과했다. 그러나 올해 PCM등 가전부품외에 핸드폰등 첨단기기에 사용되는 진동모터부문의 매출이 급신장하고 있어 실적전망은 매우 밝다. 지난해 진동모터부분의 매출액은 1백45억원으로 전년대비 1백85%까지 증가했다. 현재 노키아 에릭슨등 세계적인 핸드폰메이커 등에 납품계약을 추진하고 있어 성장세는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배당률은 32%로 ...

      한국경제 | 2001.06.19 17:16

    • [한경선정 '가치주 60'] (6) '대덕GDS'..PCB생산 36년흑자

      ... 생산하는 업체다. 지난 65년 창사 이래 ''흑자''행진을 계속해온데다 부채비율 25.8%(3월 말 현재),보유현금만 1천억원이 넘는 탄탄한 재무구조를 자랑하고 있다. 지난 1·4분기 가전 부품시장의 경기위축에도 불구하고 빼어난 실적을 올렸다. 1·4분기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9% 증가한 4백17억원,당기순이익은 20% 늘어난 77억원을 기록했다. 디지털 가전시장의 급팽창에 대비해 양·단면 PCB와 MLB(Multi-Layer Board) 등에도 초점을 맞추고 ...

      한국경제 | 2001.06.19 17:15

    • [지방공기업 베스트 10] <4> 지방공사 인천터미널..3년 연속 흑자

      지방공사 인천터미널(사장 최천식)은 지방공기업 중에서 ''군계일학(群鷄一鶴)''의 실적을 올리고 있다. 터미널을 운영하는 민간업체에서 벤치마킹 대상 ''0순위''로 평가할 정도다. 수익성과 경영능력,재무구조 등에서 타의 추종을 불허하기 때문이다. 지난 97년 11월 문을 연 이후 3년 연속 흑자행진을 하고 있다. 민간터미널을 포함,국내 모든 터미널 중 98년과 99년 연이어 운영실적 1위를 차지했다. 99년 기준 전국 84개 공기업 중에서 ...

      한국경제 | 2001.06.19 17:13

    • 투명한 기업정보가 경영엔 오히려 '毒'..佛서 '反투명성 이론' 大유행

      ... 진행방향을 알도록 한다. 가장 이상적인 것은 각자에게 맡은 분야 내용만 알려주고 직접 관련 없는 정보 접근을 막는다. 이 방법은 신규 프로젝트뿐만 아니라 경영정보 관리에도 마찬가지다. 에너지 업체 에어 리키드의 경우 분기별 경영 실적 발표 내용도 마지막 순간까지 그룹 상임이사 10명만 아는 기밀로 유지한다. ◇ 직원들에게 기밀관리 교육을 시켜라 =대부분의 정보유출은 자사 직원들의 부주의 때문이다. 이는 의도적이기 보다는 자신이 근무하는 업체에 대한 자랑을 ...

      한국경제 | 2001.06.19 17:11

    • 외인, 자동차 은행 사고 반도체 통신 팔아

      외국인이 현대차, 주택은행 등 전통주를 매입하고 삼성전자, SK텔레콤 등 기술주를 처분하는 최근 기조를 이어갔다. 뉴욕증시에서 반도체, 통신주 실적우려 증폭되면서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은 하락세를 보인 반면 다우지수는 반등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19일 외국인은 삼성전자와 SK텔레콤을 각각 539.2억온과 273.4억원 어치 순매도, 나란히 순매도 순위 1,2위에 올렸다. 한국통신공사 200.5억원, 하이닉스 51.8억원 ...

      한국경제 | 2001.06.19 16:30

    • 가치.실적株 단기매매 유효..'두달만에 나스닥 2000붕괴...투자요령'

      ... 미국발 악재가 코스닥시장에 어두운 그림자를 드리우고 있다. 심리적 지지선으로 인식돼온 2000선이 무너졌다는 소식에 코스닥시장도 20일 이동평균선 밑으로 내려섰다. 전문가들은 IT(정보기술)산업의 경기회복 지연,IT기업 2.4분기 실적부진 등의 악재가 겹치며 나스닥과 코스닥이 상승모멘텀을 찾지 못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오는 27일 미국 연방준비위원회 금리 추가인하 발표까지 횡보장세가 불가피하다는 전망이다. 반등 모멘텀이 생기기까지는 가치주와 2·4분기 실적호전 ...

      한국경제 | 2001.06.19 16:29

    • [주식시황] (19일) 프로그램 순매수 1700억...소폭 반등

      ... 하루만에 소폭 올랐지만 610선을 회복하지는 못했다. 19일 종합주가지수는 전날보다 0.13포인트(0.02%) 오른 608.91로 마감됐다. 미국 나스닥 지수 2,000선 붕괴에도 불구하고 다우 지수 상승과 소프트웨어업체 오라클의 실적 호전 전망이 호재로 작용했다. 외국인이 사흘 연속 매도 우위를 보였다. 특히 외국인은 이날 현물시장에서 1천7백억원이 넘는 물량을 쏟아내면서 매도우위를 보인 반면 선물시장에서는 매수우위를 유지,장을 출렁이게 했다. 프로그램 순매수 ...

      한국경제 | 2001.06.19 16:24

    • [코스닥 시황] (19일) 기관.외국인 '팔자' 이틀째 하락

      ... 유지하던 거래소시장마저 하락세로 돌아 코스닥지수 낙폭을 넓혔다. 개별재료 보유주들은 강세였다. 제은금고 대백신금 한솔신금 등 소외된 금융주가 전일 캐피털주 강세의 바통을 이어받아 큰폭으로 올랐다. 마니커와 하림 등은 2·4분기 실적호전설에 힘입어 강세를 보였다. 한올 동일기연 남성정밀 등 A&D(인수후개발)관련주들도 상한가까지 올랐다. LG텔레콤 한통프리텔 국민카드 등 대형주들은 약세를 보이며 지수를 끌어내렸다. 좋은사람들 국순당 등 최근 주목을 받았던 실적호전주들도 ...

      한국경제 | 2001.06.19 16: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