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79351-179360 / 195,7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일 무용가들이 펼치는 '춤 교류전'

      ... 몸이라고는 믿기지 않는 에너지를 분출하는 솔로작 '화분혁명'을 선보이며, 새로운 부토를 개척한 작품으로 호평받은 무로부시 코의 '미모의 푸른 하늘'도 공연될 예정이다. 신세대 부토 무용가인 우에무라 나오카, 카사이 아키라의 아들 카사이 미츠타케가 공동작업한 '나, 거리, 나', 센니치마에 블루스카이 댄스클럽의 '하기'(夏器) 등 젊은 부토 무용가들의 현대적인 작품과 한ㆍ일 합작 부토 공연도 소개된다. '현대무용 페스티벌'에서는 개성 넘치는 양국의 현대무용 ...

      연합뉴스 | 2005.05.26 00:00

    • 남편 나쁜 버릇 고칠 때 비난은 금물

      ... 최선이다. 심리학자 미카엘 틸에 따르면, 아내와 남편 사이 갈등의 대부분은 교육과 사회 전통의 결과이다. 여성들은 어린 시절부터 언어와 사회적 기술로 더 많은 훈련을 받는 반면 남성들은 공격성과 스태미나를 훈련한다. 어머니들은 아들이 약골보다 수완꾼이 되기를 원하며, 그런 방식으로 키운다. 그렇기 때문에 나쁜 버릇을 가진 남편을 고친다고 가혹한 비판을 쏟아부으면 사태를 더 악화시킬 수 있다. 커뮤니케이션 훈련가인 엘리자베트 보노는 "당신은 남편의 엄마도 아니고 ...

      연합뉴스 | 2005.05.26 00:00

    • 건설업체 사장 부인 피랍, 수사 인력 보강

      ... 있다. 이 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대전 중부경찰서는 26일 대전 일선 경찰서들로부터 통신 수사요원 10여명을 지원받아 범인들의 통화내역 및 주요 교차로 CCTV 분석 작업을 하고 있다. 경찰은 또 피랍됐던 김모(59.여)씨와 김씨의 아들(27)을 상대로 범인들의 인상착의 및 범행 차량 등에 대한 조사를 벌여 이를 바탕으로 조만간 범인들의 몽타주를 작성, 배포할 방침이다. 아울러 대전 시내 다른 경찰서 및 지방청과 공조해 범인들이 협박 전화를 걸었던 기지국과 김씨가 ...

      연합뉴스 | 2005.05.26 00:00

    • 문정인 위원장 사의 .. 행담도 개발의혹 관련

      ... "잘잘못을 따지기에 앞서 이 사업의 성공적 수행을 위해서라도 자리에서 물러나는 것이 공인의 마땅한 도리"라고 밝혔다. 문 위원장은 행담도개발㈜의 지분 90%를 갖고 있는 EKI가 해외채권 8300만달러를 발행할 수 있도록 정부지원의향서를 써줬고 도로공사와 행담도개발㈜이 갈등을 빚을 때 적극적으로 중재해 감사원 조사대상이 됐다. 또 한국국적을 포기한 미국국적의 아들이 행담도개발㈜에 취업해 구설수에 올랐다. 허원순 기자 huhw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5.26 00:00 | 허원순

    • 문정인 위원장 사의 표명.. 청와대 "일단 지켜보자"

      ... 행담도개발㈜의 지분 90%를 갖고 있는 EKI가 해외채권 8300만달러를 발행할 수 있도록 정부지원의향서를 써줬고 도로공사와 행담도개발㈜이 갈등을 빚을 때 적극적으로 중재해 감사원 조사대상이 됐다. 또 한국 국적을 포기한 미국 국적의 아들이 행담도개발㈜에 취업해 구설수에 올랐다. 감사원은 이날 이번 사건의 핵심인물인 김재복 행담도개발㈜ 사장을 도로공사 본사로 불러 특혜조치와 부당한 로비행사 여부 등에 대한 이틀째 조사를 벌여 사건의 개요를 어느 정도 파악한 것으로 ...

      한국경제 | 2005.05.26 00:00 | 허원순

    • 젊은 감각의 신파 멜로물 '온리 유'

      ... 영화 '미워도 다시 한번'이 모티브가 됐다는 점. 눈물 겨운 모성애를 다뤘던 '미워도 다시 한번'의 코드가 '온리 유'에 현대적인 감각으로 변형돼 삽입됐다. '미워도 다시 한번'은 유부남과 사랑에 빠져 미혼모가 된 한 여인이 아들을 유부남의 집안에 빼앗기는 내용을 담고 있다. 최 PD는 "대개 멜로물에서는 가족이 배제된다. '온리 유'는 멜로이지만 가족의 의미를 느낄 수 있게 하겠다"면서 "다만 '발리에서 생긴 일'과는 달리 죽는 인물이 하나도 없을 ...

      연합뉴스 | 2005.05.26 00:00

    • 김형욱 맏며느리 "진실위 조사 못믿어"

      ... 있다"면서 "아버님은 분명히 파리에만 머물지 않고 스위스도 방문했었다"고 주장했다. 김씨는 이어 "진실위쪽으로부터 아버님 사건과 관련한 어떠한 조사도 받지 않았으며, 전화 한통 받은 바 없다"면서 "조사가 정치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다는 얘기도 들리더라"고 덧붙였다. 김씨는 김형욱씨가 실종된 지 1년 뒤인 1980년 그의 큰아들 정한씨와 결혼했으며, 정한씨는 지난 2002년 지병으로 숨졌다. (뉴욕=연합뉴스) 이래운 특파원 lrw@yna.co.kr

      연합뉴스 | 2005.05.26 00:00

    • 문정인위원장 사의표명

      ... 사표 수리여부는 정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문 위원장은 EKI의 채권 발행을 위해 지원의향서를 발급하고 도로공사와 행담도개발㈜ 사이의 갈등을 중재하는 등 행담도 개발사업을 전폭 지원했다는 의혹을 받아왔다. 문 위원장은 이날 행담도개발㈜에 근무중인 자신의 아들 국적 상실 문제가 불거지자 사의 표명을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문 위원장은 지난해 6월부터 동북아시대위원장을 맡아왔다. (서울=연합뉴스) 김범현기자 kbeomh@yna.co.kr

      연합뉴스 | 2005.05.26 00:00

    • '에버랜드식 지주회사 탈출법' 논란 확산 조짐

      ... "삼성, 회계처리로 문제 못푼다" = 에버랜드가 삼성생명 지분을 원가법 적용대상인 '매도가능 증권'으로 분류한 것은 언제든지 삼성생명을 포기할 수도 있다는 의미를 갖는다. 하지만 삼성이 수년간 재판까지 거쳐가며 이건희 회장의 아들 이재용 삼성전자 상무에게 에버랜드 지분을 넘겨준 것이 결국 에버랜드→삼성생명→삼성전자→삼성카드→에버랜드로 이어지는 그룹 핵심 지배구조를 물려주기 위한 것이었다는 점에서 '타당성 부족'이라는 딱지를 면하기 어렵다고 전문가들은 지적하고 ...

      연합뉴스 | 2005.05.26 00:00

    • [리포트] 고 정세영 회장 영면

      ... 세계에선 13번째, 아시아에선 두 번째로 자동차 고유모델을 갖는 신화를 일궈 냈다"며 "건설업으로 옮겨서도 큰 족적을 남긴 그의 창조와 개척정신을 후배 기업인들이 이어 나가자"고 말했습니다. 이날 영결식에는 박영자 미망인과 큰 아들 정몽규 현대산업개발 회장을 비롯해 정몽구 현대기아차그룹 회장, 정몽준 현대중공업 회장, 현정은 현대엘리베이터 회장 등 현대가 식구들이 대거 참석했습니다. 특히 "안되면 죽으라고. 그런 각오로 하면 안되는 게 없다"는 육성과 "처음 ...

      한국경제TV | 2005.05.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