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79411-179420 / 195,0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온도 마케팅' 뜬다..의유·제과등 날씨따른 하루단위 생산

      짚신장수와 우산장수를 아들로 둔 어머니는 비 와도 걱정,맑아도 걱정이라는 옛 이야기가 있다. 하지만 조금만 달리 생각하면 이 가족은 3백65일 잘 팔리는 제품 구색을 갖춘 모범적인 장사꾼 집안이다. 현대 기업들도 온도와 날씨에 따라 희비가 엇갈리긴 마찬가지.이야기 속 어머니와 다른 점이 있다면 걱정만 하기보다는 날씨와 계절을 적극적으로 마케팅에 활용한다는 것이다. 온도 별로 잘 팔리는 상품이 따로 있다는 데 착안한 '온도 마케팅'으로 기온 날씨 ...

      한국경제 | 2005.02.06 00:00

    • 미술사학자 오주석 씨 타계

      ... 고증을 통해 회화사의 저변 넓히기에힘써왔다. 서울대 동양사학과와 동대학원 고고미술사학과를 졸업한 고인은 호암미술관, 국립중앙박물관 학예연구원을 거쳐 중앙대 겸임교수, 간송미술관 연구위원, 연세대 영상대학원 겸임교수, 역사문화연구소 연구위원등을 지냈다. 유족으로는 부인과 두아들이 있으며 발인은 7일 오전, 장지는 경기도 파주소재 불광동성당 묘지. 빈소는 여의도 성모병원 영안실22호. ☎ 02-3779-2196 (서울=연합뉴스) 류창석 기자

      연합뉴스 | 2005.02.06 00:00

    • 찰스왕세자에 피스톨 쏜 한국계 학생 '변호사됐다'

      ... 11년전 일은 고통스러운 경험으로 다시는 기억하고 싶지 않다"며 "지금도 그 때를 생각하면 마음이 편안하지 않다"고 말했다. 한국 공군에서 헬기 조종사로 복무했던 강씨의 아버지는 사건이 일어나고 나서며칠 동안 울었으나 지금은 아들이 달라진 모습을 보고 기쁘다고 말했다. 강씨는 아직도 미혼으로 시드니 헌터스 힐에 있는 집에서 부모와 함께 살고 있으며 테니스, 축구, 수영등을 좋아한다고 밝혔다. 올해 56세의 찰스 왕세자는 이달 28일부터 내달 5일까지 호주를 ...

      연합뉴스 | 2005.02.06 00:00

    • 홀로코스트 생존 자매, 61년만에 재회

      ... 남편이 독일군에 끌려간 뒤 임신한 채로 유대인 거주지에 남았다. 이후 소련군이 부다페스트를 해방시킨 뒤 그는 삼촌과 남편을 다시 만날 수 있었다. 당시 남편은 40㎏으로 피골이 상접한 상태였다고 그녀는 회고했다. 이제 블라이어의 아들은 이스라엘군 장성이 됐고 당시 키프로스의 영국군 난민수용소에서 소아마비에 걸렸던 딸 하나의 남편 모리스 블룸은 지난 1993년 야드바셈에서 증언했다. 카츠의 손녀 메라브 메라메드 자미르(31)는 지난 1999년 엄마의 증언을 제출했다. ...

      연합뉴스 | 2005.02.06 00:00

    • 하나알리안츠투신운용, 최종석씨 회장 선임

      하나알리안츠투신운용은 지난 4일 임시주주총회를 열어 최종석 전 하나은행 부행장보(54)를 대표이사 회장에 선임했다. 신임 최 회장은 최규하 전 대통령의 아들로 미국 컬럼비아대 MBA를 취득했으며 92년 하나은행 국제부장으로 입사해 국제금융본부장,자금본부장,경영전략본부장을 맡아왔다.

      한국경제 | 2005.02.06 00:00

    • 눈길끄는 만델라의 아프리카 사랑

      ... 탕감해야 한다"고 역설했다. 만델라는 "부채탕감이 이뤄지지 않으면 아프리카의 경제적 안정은 영원히 달성할 수 없다"며 "오늘 당신들은 그럴 능력이 있다. 나는 지금 당장 행동에 나설 것을촉구한다"고 말했다. 지난달 마지막 남은 아들이었던 장남 마가토를 에이즈로 잃은 만델라는 부자 나라 재무장관과 중앙은행 총재들에게 빈곤 문제와 함께 에이즈 문제에 대해서도 해결방안을 논의해 줄 것을 요구했다. 그는 "문제가 더 심각해지면 해결이 불가능한 상황이 올 것"이라고 ...

      연합뉴스 | 2005.02.06 00:00

    • LAT, "부시 국정연설, 北 6자회담 복귀 기대"

      ... 있다"고 말했다. 타임스는 이와 함께 북한이 최근 김일성-김정일에 이어 다음 세대에 정권을 물려줄 수도 있음을 시사했다며 한국 언론들은 지난 주 평양 중앙방송이 논평에서 김일성 주석 생전에 "내가 이 성스러운 (혁명)과업을 다하지 못하면 대를 이어 아들이하고 아들이 못한다면 손자 대에 가서라도 기어이 이 과업을 수행하고야 말 것"이라고 한 대화내용을 언급한 데 주목했다고 덧붙였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김용윤 특파원 yykim@yna.co.kr

      연합뉴스 | 2005.02.05 00:00

    • 기아차 정의선 부사장 주식 지분 1% 매입

      정몽구 현대.기아차그룹 회장의 외아들인 정의선 기아차 부사장이 기아차 주식 지분 1%를 매입했다. 기아차[000270]는 정 부사장이 자사 주식 336만8천800주(지분율 0.97%)를 주식시장에서 사들였으며 향후 1%(337만주)를 채울 때까지 주식을 추가 매입할 계획이라고 5일 밝혔다. 이로써 기아차의 지분 구도는 현대차 38.67%, 현대캐피탈 4.95%, 정 부사장 1%로 바뀌게 됐다. 현대차가 기아차를 인수한 이후 정 회장 일가(그룹 ...

      연합뉴스 | 2005.02.05 00:00

    • 이청준의 소설과 고두심의 연기가 만난다

      ... 배경이된 마을과 길을 둘러보는 다큐멘터리로 진행된다. 그 사이로 고두심이 어머니역을맡아 소설을 재연하는 드라마가 펼쳐진다. 많은 드라마와 영화 속에서 '우리 시대 어머니'로 자리잡은 고두심은 이 작품에서도 힘든 뒷모습을 감추고 아들에게 밥상을 차려주는 어머니의 모습을 보여준다. 고두심은 '눈길' 속 어머니에 대해 "절절하고 애가 끓는다"고 표현하며 "촬영을 하는데 눈길을 걷는 발자국마다 그렇게 극적일 수가 없었다"고 말했다. '별을 보여드립니다'를 비롯한 이청준의 ...

      연합뉴스 | 2005.02.05 00:00

    • `그때 그사람들'의 사람들 TV토론서 공방

      ... 변호사가 토론자로 나섰으며 임상수 감독과 박지만 씨측 변호인인 이승환 변호사가 전화 통화를 통해 토론에 참여했다. 앞서 1979년 박정희 전 대통령이 저격된 10ㆍ26사태에서 모티브를 얻은 이 영화에 대해 박정희 전 대통령의 아들 박지만 씨는 고인에 대한 명예훼손이라며 법원에상영금지 가처분신청을 제출했으며 법원은 지난달 31일 일부 장면 삭제를 조건으로상영을 허용하는 일부 인용 결정을 내린 바 있다. 영화는 법원이 지적한 3분 50초가량의 다큐멘터리 장면을 ...

      연합뉴스 | 2005.02.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