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0061-180070 / 195,6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아름다운 인품=최고의 리더십" .. '리더십 유산'

      개관사정(蓋棺事定)이라는 고사성어가 있다. 두보가 친구의 아들을 격려하기 위해 보낸 시에 있는 말로 사람은 죽은 뒤에야 정당한 평가를 받는다는 뜻이다. 살아있을 땐 지위나 재력 인맥 등이 합당한 평가를 방해할 수 있기 때문이다. '리더십 유산'(마르타 브룩스 외 지음,조천제 옮김,넥서스비즈)은 지위나 신분 업적과 관계 없이 진정으로 다른 사람의 신뢰와 존경을 얻는 길을 청년 더그 로만의 이야기를 통해 제시한다. 어릴 때 부모를 잃고 평생 고모의 ...

      한국경제 | 2005.01.28 00:00

    • 한달된 아들, 침대서 떨어진 어머니와 부딪쳐 숨져

      27일 오전 5시께 인천시 계양구 효성동 모 빌라 지하 1층 가정집에서 문모(31.여)씨가 약 50cm 높이의 침대에서 생후 1개월된 아들 위에 떨어지면서 아들이 의식을 잃고 쓰러져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문씨는 경찰에서 "침대에서 잠을 자던 중 몸을 뒤척이다가 침대 아래로 떨어져 잠들어 있던 아들 머리와 부딪치면서 아들의 코에서 피가 나왔다"고 말했다. 문씨가 잠을 잔 침대에는 난간이 없었으며 아들은 침대 바로 옆 바닥에 누워 잠을 ...

      연합뉴스 | 2005.01.27 00:00

    • "아들 죽은후 형님 자살.아내 우울증"

      "아들이 죽은 뒤 형님이 자살하고 아내는 우울증에 시달리는 등 내내 집안 분위기가 말이 아닙니다" 함께 놀러 나간 지 16일만인 지난해 1월30일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된 부천 D초등학교 윤모(당시 13.6년).임모(" 12.5년)군 피살사건 발생 1년을 앞두고 임군의 아버지(44)는 27일 고통의 나날을 보내고 있는 근황을 이렇게 표현했다. 경찰은 사건발생 즉시 수사본부를 차리고 연인원 2만여명을 동원해 피해 학생들의 주변과 마을 우범자 등을 ...

      연합뉴스 | 2005.01.27 00:00

    • '교사가 출제하고 그 아들은 시험봤다'

      서울 강서구 사립 M고등학교에서도 교사가 시험을 내고 그 아들은 시험을 보는 등 교사들이 자녀의 내신을 체계적으로 관리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민주노동당 최순영 의원측은 M고에 재직 중인 교사 5명의 자녀 중 2명은 그 학교에 다니다 졸업했고 3명은 재학 중이며, 이들 교사 중 일부는 자녀의 성적을 관리했다는 제보가 들어왔다고 26일 밝혔다. 최 의원 측은 M고 교사들이 시험문제를 알아내 자녀에게 알려준 것은 물론 자녀와 같은 학년을 맡아 성적을 ...

      연합뉴스 | 2005.01.27 00:00

    • "주먹질한 아들 부모도 법적 연대책임"..법원

      고교생 아들이 싸워 친구를 다치게했다면 부모도 미성년인 아들을 감독하고 남을 다치게 하지 말도록 주의를 줘야 할 의무를 소홀히 했으므로 법적인 연대책임을 져야 한다는 법원의 판결이 나왔다. 서울 남부지법 민사6단독 박진영 판사는 27일 친구 A(20)군에게 맞아 청력을 잃은 피해를 당했다며 B(20)군의 부모가 A군과 그 부모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소송에서 "피고는 연대해 원고에게 3천372만원을 배상하라"고 원고 일부 승소 판결했다. 중학교 ...

      연합뉴스 | 2005.01.27 00:00

    • MBC '생방송 일요토픽', 안면장애인 삶 조명

      ... 불리며 살아왔다. 선천성 정맥기형을 가지고 태어난 그녀는 부모에게까지 학대받으며 자라는 아픈상처를 겪기도 했다. 20살까지 집에서 갇혀 지내며 우울증으로 정신장애까지 생기게 된 그녀는 정신지체 2급인 남편 권인기(57) 씨를 만나 아들 권희태(22) 군을 낳으면서 진정한 가족을 얻어 새로운 삶을 살게 됐다. 40여년 간 얼굴 때문에 마음놓고 외출 한번 제대로 못한 그녀는 최근 수술을 하기로 결심했다. 역시 정신지체 2급인 아들에게 "예쁜 엄마를 둬야 여자친구도 ...

      연합뉴스 | 2005.01.27 00:00

    • SBS, 40대 부부의 교차된 사랑 '사랑공감' 28일 방영

      ... 내용 속에서 시청자들의 공감을 이룰 수 있는 주인공의 감정선과 현실적인 상황이 등장한다는 점에서 관심이 모아진다. 강희수(이미숙)는 결혼 15년차. 경제적으로 넉넉한 가정에 언제나 다정한 남편 김동우(황인성),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아들과 함께 살고 있다. 그는 대학시절 박치영(전광렬)과 사귀었으나 군대 간 사이 동우를 만나 결혼했다. 박치영은 희수의 친구 윤지숙(견미리)과 결혼했으나 지숙으로부터 이혼 통보를 받게 된다. 10년의 결혼 생활을 하는 동안 단 ...

      연합뉴스 | 2005.01.27 00:00

    • "동거녀의 자녀 학대 방치한 아버지 유죄"

      ... 매를 맞고 학대당하는 것을 알면서도 이를 적극 제지하거나 관계당국에 신고하지 않은 점이 인정된다"며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신씨는 전처와 헤어진 뒤 2001년 장모(30.여)씨와 동거하면서 여섯살된 딸과 4살된 아들을 부양했다. 그러나 이듬해 신씨가 실직하자 장씨는 혼자 가정을 꾸려나가는 것에 불만을 품고 신씨의 두 자녀를 `밤에 귀가가 늦는다'는 이유로 온 몸에 멍이 들 만큼 둔기로때리는 등 상습적으로 폭행했다. 신씨는 장씨가 혼자 가정을 ...

      연합뉴스 | 2005.01.27 00:00

    • thumbnail
      [새영화] '말아톤'‥ '다섯살 청년' 세상향해 달린다

      ... 초원은 아무렇지도 않지만 타인들은 그를 장애인으로 부른다. 정윤철 감독의 '말아톤'은 독특한 방식으로 장애인에 대한 편견을 다룬 영화다. 대수롭지 않은 말 한마디가 장애인의 인격을 훼손한 것은 아닌지,헌신적인 어머니마저 아들에 대해 편견을 지니지 않았는지,어머니의 지극한 사랑이 오히려 아들의 성장을 방해한 것은 아닌지 등 여러가지 질문을 던진다. 이 영화에 장애인 주변 사람들의 잘못을 꼬집는 에피소드들이 나열되지는 않는다. 무심코 지나칠 수 있는 ...

      한국경제 | 2005.01.27 00:00

    • 구-허씨 동업관계 반세기만에 마침표

      ... LG그룹의 모체 락희화학공업사(현 LG화학)창립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고 구인회 창업회장의 장인인 고 허만식씨의 6촌이자 만석꾼이었던 고 허만정씨가 당시 사돈가의 젊은 사업가였던 구인회 회장에게 출자를 제의하면서 자신의 셋째아들(고 허준구 LG건설 전 명예회장)의 경영수업을 의뢰한 것. LG화학 창립 직후 구인회 회장은 허 전 명예회장을 영업담당 이사로 기용하면서구.허씨 가문은 LG그룹의 기초를 다지기 시작했고 뒤이어 허 전 명예회장의 형제들도 경영에 합류하게 ...

      연합뉴스 | 2005.01.2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