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0101-180110 / 195,8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노대통령 제주서 휴식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이 설연휴를 이용해 모처럼 외부에서 휴식을 취했다. 지난해 말 해외순방 후 재충전의 기회를 갖지 못했던 노 대통령은 지난 10일 오후 부인 권양숙(權良淑) 여사와 아들 건호, 딸 정연씨 내외와 함께 제주도로 내려가 서귀포의 한 호텔에서 2박한 뒤 12일 낮 귀경했다. 노 대통령이 휴가차 제주도를 찾은 것은 당선자 시절인 2002년 12월말 서귀포의한 콘도형 민박집에서 가족과 함께 1박한 이후 처음이다. 노 대통령은 당초 ...

      연합뉴스 | 2005.02.12 00:00

    • 검찰, 서강대교수 아들 부정입학 의혹 수사착수

      서강대 전 입학처장 김모 교수 아들의 부정입학 의혹에 대해 검찰이 본격 수사에 착수한다. 서울서부지검 곽무근 차장검사는 11일 "대검에서 관련 사건을 넘겨받아 다음주부터 관련 수사를 진행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검찰은 이에 따라 다음주 초부터 교육부 감사관 등을 불러 고발 내용의 사실 관계를 파악하는 한편 김 교수 등 관련자를 소환해 부정입시 의혹에 대한 수사에 나설 방침이다. 교육부는 지난해 감사에서 2005학년도 서강대 수시1학기 모집에 ...

      연합뉴스 | 2005.02.11 00:00

    • 기억잃은 50대女 24년만에 가족은 찾았지만...

      ... 부산에 왔다가 불의의 교통사고를 당하고 말았다. 사고 후유증으로 기억을 잃은 A씨는 사고 당시 자신을 구조하고 간호해준 B(53)씨와 결혼해 B씨의 고향인 영월에서 새 삶을 살게 됐다. 그러던 중 B씨와의 사이에서 낳은 아들의 군입대 때문에 호적정리가 필요해졌고 무적상태였던 A씨는 경찰의 도움으로 신원파악에 나섰다. 3개월여간의 추적 끝에 경찰은 제주도 서귀포시에 사는 A씨의 가족들을 찾아냈고 A씨는 24년간 재혼도 하지 않은 남편과 세 자녀가 오랫동안 ...

      연합뉴스 | 2005.02.11 00:00

    • 세뱃돈 못준 50대 귀성객 자살

      11일 오전 10시 30분께 충북 청원군 현도면 인근 야산 전기 철탑에 오모(53.대전시 서구)씨가 목을 매 숨져 있는 것을 아들(25)이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아들은 "설을 쇠러 고향을 찾았던 아버지가 9일 밤 술이 취한 채로 전화통화를 한 후 연락도 되지 않고 돌아오지도 않아 고향마을 인근을 찾아보니 야산에 목을 맨채로 숨져있었다"고 말했다. 경찰은 목수일을 하던 오씨가 겨울이라 일거리가 없는데다 명절날 조카들의 세뱃돈을 주지못해 괴로워 ...

      연합뉴스 | 2005.02.11 00:00

    • 피오리나 전격퇴진 ‥ 무리한 M&A에 발목 잡혔다

      ... 쌓아온 피오리나는 HP로 옮긴 초기에 방만한 사업부문을 집중화하는 등 HP에 변화의 바람을 불러일으켰다. 그러나 2002년 컴팩 인수를 강행하면서 이사회와의 틈새가 벌어지기 시작했다. 특히 HP 공동 창립자 윌리엄 휴렛의 아들인 월터 휴렛 이사와는 정면 대결을 벌여 그를 이사회에서 쫓아내기도 했다. 당시 피오리나는 컴팩 인수로 컴퓨터 시장에서 1위 자리를 고수할 수 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PC 부문의 영업이익이 2004년 전체 매출의 3%를 차지하고,프린터 ...

      한국경제 | 2005.02.10 00:00

    • 포천 아도니스 골프장 "김우중씨 소유 아니다"

      ... 사실상 김우중 전 대우그룹 회장 소유라며 옛 대우그룹의 채무를 반환받기 위해 김 전 회장 가족들을 상대로 소송을 냈던 한국자산관리공사가 항소심에서도 패소했다. 서울고법 민사21부(김진권 부장판사)는 자산관리공사가 김씨 부인 정희자씨와 아들 선협ㆍ선용씨를 상대로 "아도니스 골프장과 서울 방배동 대지 1천5㎡는 김씨가 가족들 앞으로 명의만 돌려놓은 것"이라며 제기한 소유권 확인 소송에서 원심과 같이 원고패소 판결했다고 8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골프장 주식 매입대금도 ...

      한국경제 | 2005.02.10 00:00

    • M고교 성적조작 '검은 공생' 전모 드러날까

      ... 직접해당 교사들을 수사기관에 고발했더라면 진상이 조기에 규명될 수 있었을 것이라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답안지 대리작성 통상적 방법인가 = M고교에서 저질러진 비리유형은 답안지를대리작성하거나 일부 고쳐줬다는 점에서 최근 검사아들 시험답안 대리작성이 빚어졌던 서울 강동구 배재고 사건과 유사하다. 배재고 교사 오모씨는 7개 과목에 걸쳐 검사 아들의 답안지를 대리작성해 바꿔치기하거나 일부 고쳐줬고, M고 교사들도 답안지를 대리작성해 교체하거나 일부를 고쳐주는 ...

      연합뉴스 | 2005.02.10 00:00

    • 스타 여성기업인 피오리나 전격 사임

      ... 중역들의 거센 반발에도 불구, 190억 달러를 들여 컴팩 컴퓨터 인수를 강행한 뒤 인수 조건 및 효과 등을 놓고 이사회 핵심관계자들과 분란을 일으켜온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특히 당시 반대자들 가운데는 HP 공동창업자 중 한 사람의 아들인 월터 휴렛도포함돼 있었고, 그는 컴팩 인수에 너무 많은 돈을 지불했으며, 컴팩은 경영위험을감내하면서까지 인수할 가치가 없다고 주장해 왔다. 이에 앞서 피오리나 회장은 지난달 스위스에서 열린 다보스 포럼에서 `HP 이사회가 피오리나의 ...

      연합뉴스 | 2005.02.10 00:00

    • "올 가을 북한후계자 등장 조짐" .. 아에라

      ... 지난달 27일 북한 조선중앙방송이 '선군의 길'이라는 정론을 내보낸 사실 등을 당대회 개최 가능성의 근거로 들었다. 정론은 "나(김일성)는 우리 아버님(김형직)께서 말씀하신 그대로 내가 이 성스러운 과업을 다하지 못하면 대를 이어 아들이 하고 아들이 못한다면 손자 대에 가서라도 기어이 이 과업을 수행하고야 말 것"이라고 고 김일성(金日成) 주석이 언급한내용을 새삼 보도했다. 이같은 보도에 대해 일부 북한 전문가들은 북한이 제2의 권력세습을 시사한 것으로 해석했다. ...

      연합뉴스 | 2005.02.10 00:00

    • 뮤지컬 '사운드 오브 뮤직' 부부배우 설날 양친방문

      ... 역)이 지난 9일 한국에 거주 중인 양친집에서 설을 보내 화제다. 매트의 어머니 메리 프렌치 여사(맨 왼쪽)는 이화여대 교수로 16년째 한국에서 남편 월터씨(오른쪽)와 함께 살고 있다. 프렌치 여사는 10년만에 한국을 찾은 아들 부부를 맞아 "한국 음식은 맵지만 구수하고 깊은 맛이 있다"며 "한국음식이 최고"라고 소개했다. 박술녀 원장이 선물한 빨간 치마와 초록 당의를 입은 제니퍼는 "한복을 입으니 공주가 된 것처럼 우아해진 기분"이라며 활짝 웃었다. ...

      한국경제 | 2005.02.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