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0301-180310 / 195,6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워싱턴 새해정국] 부시 백악관 집무 시작

      ... 갖고 있다면서 "그러나 체니는 이겼던 반면,나는 1978년 선거에서 두사람중에서 2등을 했다"고 말했다. 부시 대통령은 이번에 하원의원중 4명이 부모에 이어 의회에 진출하게 됐다면서자신과 아버지 부시의 예를 염두에 둔듯, "아들이 아버지를 따라간다는 것은 조금신경이 쓰이는 일"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콜로라도주에서는 형제가 의회에 진출했다면서 "나도 형제가 정계에 함께 있는 것이 어떤 것인지 알고 있다"며 동생인 젭 부시 플로리다 주지사를 간접적으로 언급. ...

      연합뉴스 | 2005.01.04 00:00

    • 소재미확인 198명으로 줄어

      ...72.여).이모(37.여)씨와 오모(11).박모(4)군, 푸껫에서 사망한 배모(75.여)씨, 푸껫 카오락에서 신혼여행 중 숨진 이모(31.여)씨, 말레이시아 교민 임모(33)씨 등이다. 실종자는 가수 고(故) 고복수씨의 아들로 알려진 고모(41)씨와 그의 예비신부이모(31.여)씨를 포함해 카오락 지역 5명, 피피섬 1명, 인도네시아 아체지역 거주자인 은모(61)씨 부부 등이다. (서울=연합뉴스) 이상헌 기자 [email protected]

      연합뉴스 | 2005.01.04 00:00

    • 신임 교육부총리 `도덕성' 시비

      ... 과다지출 물의로 이어졌고, 이 과정에서 총학생회가 총장퇴진을 요구하며 총장실을 점거하는 사태가 빚어지기도 했다. 국제화, 세계화 강조에 따른 잦은 외국방문은 판공비 과다 지출의 한 요인으로 떠오르면서 도마 위에 올랐고, 큰 아들의 병역 단축 의혹이 일면서 곤혹스러워 하기도 했다. 서울대 총학생회는 지난 2002년 병무청이 서울대쪽에 보낸 `공익요원 복무기간 단축대상 검토'(99년 8월) 제하의 문서를 공개, 이 당시 총장이 지난 99년 공익근무요원으로 ...

      연합뉴스 | 2005.01.04 00:00

    • 노대통령 6개부처 중폭개각 단행

      ... 발탁 배경에 대해 "교수 성과평가제 도입 등 대학개혁을 주도했다"며 "대학구조 조정과 사교육비 경감, 2만불시대 도약을 위한 인적자원 개발 등 현안을 잘 해결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정 수석은 그러나 이 교육부총리 아들의 병역문제, 국적, 사외이사 등 논란에 대해 "사람에게는 모두 흉이 있기 마련이며 다만 그것이 결정적이냐의 문제"라면서 "병역이나 이중국적 문제 등은 넓게 갈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정 수석은 `이 부총리가 총장에서 학생정원 감축, ...

      연합뉴스 | 2005.01.04 00:00

    • 푸껫지휘본부, 신원확인 DNA 검사 계속

      ... 관련기관에 사망신고서를 제출, 유족들이 호적을 조속히 정리할 수 있도록 도와주기로 했다. 조 본부장은 사망신고서와 관련해 이미 유족들과 합의를 한 상태라고 밝혔다. 앞서 지휘본부측은 3일 크라비 시체안치소에서 이미옥(37)씨와 아들 오모(11)군의 시신을 DNA 검사 등을 통해 신원을 확인했다고 발표했다. 이와 관련, 현지에 파견돼 수색ㆍ복구작업을 벌이고 있는 중앙 119구조대는 이번 사태로 가장 피해가 극심한 피피섬에 헬기를 통해 투입돼 희생자 수색작업을 벌이기로 ...

      연합뉴스 | 2005.01.04 00:00

    • 샤론은 이스라엘 사상 최고 富者 총리

      ... 샤론 총리는 1970년대 70만달러를 주고 1천 에이커의 농장을 사들였는데 현재 시가가 약 1천만달러를 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스라엘 남부 가자지구 인근에 있는 이 농장은 팔레스타인 무장세력의 공격 사정권에 들어있다. 샤론 총리는 아들 길라드 소유로 돼 있는 호화 맨션 한채를 비롯해 3채의 주택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예루살렘 구시가의 무슬림 지역에 샤론 총리 소유의 주택 한채가 있고 크파르 말랄에도 부동산이 있다. 일반인들은 이미 총리를 지낸 에후드 ...

      연합뉴스 | 2005.01.04 00:00

    • 李교육, "대학 인재배출 유인책 강화할 것"

      ... 부총리는 참여정부의 교육혁신과 관련, "우선순위 등에서 다소 조정이 있을수는 있지만 기본 기조는 변함이 없을 것"이라고 향후 교육정책 기조를 설명했다. 그는 그러나 서울대 총장 재임 당시 불거졌던 사외이사 겸직, 판공비 과다지출,아들의 병역기간 단축 의혹 등 교원단체들이 제기한 문제점에 대해 "부족한 점이 있었기 때문에 그런 일이 있었다고 본다"며 "그런 일이 없도록 노력하겠지만 오늘은얘기하고 싶은 생각이 없다"고 언급을 회피했다. 이 부총리는 교원단체들과의 ...

      연합뉴스 | 2005.01.04 00:00

    • 알-자지라 전사장, 후세인 아들에 감사 테이프 발견

      알-자지라 위성방송의 전 사장이 사담 후세인의 아들우다이가 지원을 해준데 대해 감사를 표시하는 내용이 담긴 녹화 비디오 테이프가 바그다드에서 발견됐다고 아랍어 일간지 아샤르크 알-아우사트가 2일 보도했다. 지난 2000년 3월13일 회의를 녹화한 이 테이프는 당시 알-자지라 사장인 자셈알-알리가 우다이에게 감사하는 발언을 하는 광경을 보여주고 있다. 알-알리 사장은 우다이에게 "알-자지라는 당신의 채널"이라고 말했고, 우다이는지난 회의들에서 자신이 ...

      연합뉴스 | 2005.01.03 00:00

    • 소재미확인 296명으로 줄어..942명 '무사'

      ...(40).임모(20.여).김모(72.여)씨와 박모(4)군, 푸껫에서 사망한 배모(75.여)씨, 푸껫 카오락에서 신혼여행 중 숨진 이모(31.여)씨, 말레이시아 교민 임모(33)씨등이다. 실종자는 가수 고(故) 고복수씨의 아들로 알려진 고모(41)씨와 그의 예비신부이모(31.여)씨를 포함해 카오락 지역 5명, 피피섬 3명, 인도네시아 아체지역 거주자인 은모(61)씨 부부 등이다. (서울=연합뉴스) 이상헌 기자 [email protected]

      연합뉴스 | 2005.01.03 00:00

    • 이집트, 대통령 국민투표ㆍ총선 일정 확정

      ... 방해를 받고 정부 관리들이 선거인 명부작성에 개입하는 등 광범위한 관권 개입이 이뤄졌다는 의혹을 받았다. 당시 총선에서 무바라크 대통령이 이끄는 NDP는 전체 의석의 85%를 석권했다. 항간에는 무바라크 대통령이 자신의 아들이며 NDP 정책위원회 위원장인 가말 무바라크를 후계자로 내세울 것이라는 소문이 나돌고 있으나 무바라크 대통령은 부자권력 승계설을 누차 부인했다. 야당과 진보적 지식인, 종교 지도자들과 인권단체들은 대통령 간선제를 폐지하고 복수후보가 ...

      연합뉴스 | 2005.01.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