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4321-194330 / 195,0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전세방 보러왔다' 속여 강도 ... 모자 흉기찔려 숨져

      26일 오후 6시께 대구시 중구 삼덕 1가 22-15 천사레 스토랑건물 4 층 내실에 30대 강도 1명이 들어와 내실에 있던 최술이씨 (여.55)씨와 아들 조우재씨(22)에게 흉기로 얼굴과 복부등을 수차례 찔러 최씨는 그 자리에서 숨지고 조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30대 강도범은 이날 오후 전세방을 보러왔다며 4층 내실까지 들어온 뒤 갑자기 흉기로 최씨모자를 수차례 찌른후 장농을 뒤져 현금 12만원 을 털어 달아났다. 경찰은 ...

      한국경제 | 1993.01.27 00:00

    • 전자오락 발작 국내 첫 발생...심한 경련,거품물고 쓰러져

      ... 어린이들이 전자오락게임을 하다 광과민 성 간질 발작증세를 일으킨 사례가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국내에서도 광 과민성 발적환자가 처음으로 발견됐다. 26일 오전 11시반경 서울 강서구 공항동 강모씨(35.회사원) 집에서 강 씨의 외아들(6.유치원생)이 TV화면에 연결된 가정용 전자오락기로 일본 닌텐도사 제품인 `스트리트 파이터2'' 게임을 하다 갑자기 온몸에 경련을 일으키며 발작증세를 보여 신촌세브란스병원으로 옮겨 입원치료 중이다. 아버지 강씨에 따르면 ...

      한국경제 | 1993.01.27 00:00

    • < 오늘의 영어유머 > 패디와 대디

      ... : 아주 좋아하다 * not bat an eyelash : 조금도 놀라지 않다 ================================================================= 그집에는 딸(9세)와 아들아이(7세)가 무척 좋아하는 패디라는 이름의 개 가 있었다. 어느날 개가 트럭에 치여죽었다. 아이들이 학교에서 돌아오자 엄마는 "애 들아 패디가 죽었어"하고 알렸다. 뜻밖에도 아이들은 눈썹하나 까딱 않았다. 그런데 얼마후 ...

      한국경제 | 1993.01.26 00:00

    • 지난해 3남 숨진 방에서 3형제 또다시 연탄가스 중독사망

      ... 마을 주민들에 따르면 당시 서울등지에서 생활하다 고향집에 머 물던 형찬씨는 작년 2월6일 이 방에서 잠을 자다 연탄가스에 중독돼 숨진 채 발견됐다는 것이다. 이어 김씨의 장남 영희씨(44.장흥군 장동면사무소 산업계장),차남 영민 씨(37.농업),사남 승철씨(30.회사원)등 3형제도 지난 22일 설을 쇠기위해 고향집에 와 이 방에서 함께 잠을 자다 연탄가스에 중독돼 숨져 김씨의 네 아들이 모두 이방에서 잠을 자다 연탄가스에 변을 당했다.

      한국경제 | 1993.01.25 00:00

    • 강원도 문막에서 승용차끼고 충돌...2명 죽고 5명 다쳐

      ... 1즈5779호 르망승용차(운 전자 우태명.47.서울 삼성동)가 중앙선을 침범,마주오던 경기 4두2757호 르망승용차(운전자 변용섭.42.성남시)를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가해 승용차 운전자 우씨(산림청 연구원)와 우씨 아들 종기군 (15)이 숨지고 뒷자리에 탔던 우씨의 차남 종선군과 김명남씨(40),피해 승 용차의 운전자 변씨와 변씨의 동생 정숙씨(25.여),양인주씨(54.여)등 5명 이 중경상을 입고 원주 기독병원에 입원 치료를 받고 있다.

      한국경제 | 1993.01.23 00:00

    • 임시번호 승용차-가로수 들이받아 2명 사망...충남 홍성

      ... 충남 대천시 신흑동18)가 도로변의 가로수를 들이받고 전복됐다. 이 사고로 승용차 운전자 강씨와 함께 타고 있던 김인환씨(24.경기도 의정 부시 의정부동 436의6)등 2명이 그 자리에서 숨지고 김씨의 부인 이미영씨 (25)와 아들(3)등 3명이 중상을 입어 홍성의료원에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 다. 경찰은 이날 운전자 강씨가 앞서 가던 차량을 추월하려고 중앙선을 넘어섰 다가 마주오던 차량과의 충돌을 피하기 위해 핸들을 왼쪽으로 꺾으면서 가 로수를 들이받아 ...

      한국경제 | 1993.01.22 00:00

    • `뺑소니'트럭운전사 가족과 동반자살...충남 예산

      ... 동반자살했다. 20일 오후 2시경 충남 예산군 덕산면 둔리 도립공원 덕숭산 다락바위 부근에서 홍성군 광천읍 소재 광일화물 소속 운전사 허용우씨(31.홍성군 갈산면 행산리 378)와 허씨의 부인 김선옥씨(27), 딸 미진양(5) 아들 웅 군(1) 등 일가족 4명이 숨져 있는 것을 토끼잡이 갔던 이 마을 신현식씨 (38) 등이 발견했다. 신씨 등에 따르면 이날 도로변에서 1백50m쯤 떨어진 산중턱에 허씨는 나무에 묵을 맨 채, 부인 김씨는 극약을 마신 채 ...

      한국경제 | 1993.01.21 00:00

    • 고모 납치 감금 재산상속 강요한 부자 영장

      서울 청량리경찰서는 18일 재산을 상속받기를 위해 병원에 입원중인 자신의 7순 고모를 납치, 20여일간 감금한 한칠성씨(65/농업/전남 담양 군 고서면 원강리)와 아들 길환씨(23)에 대해 폭력행위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한씨 부자는 83년 KBS 이산가족찾기로 상봉한 고모 한모씨(72/무직/경기도 안양시 박달동)가 지난해 9월 김모씨(49/육군 대령)를 양자로 입적, 재산을 상속받기 힘들 것으로 ...

      한국경제 | 1993.01.19 00:00

    • 현대그룹, 극동정유 경영정상화 추진

      ... 정사장이 내부업무를 포함,실질적인 경영권 을 행사하게 될것으로 알려졌다. 석유개발공사가 위탁경영을 위해 내세운 최동규사장등 현 경영진은 대폭 교체될것이 확실시된다. 정사장은 정주영국민당대표의 동생인 신영씨(작고)의 외동아들로 미UCLA대에서 수리경제학을 전공한후 지난89년 극동정유부사장(수급담당)을 맡았다가 외삼촌인 장홍선전 극동정유사장과 현대그룹간 경영권분쟁으로 극동에서 물러났었다. 현대측은 회장 사장이외에도 3명을 이사로선임 할 예정인 것으로 ...

      한국경제 | 1993.01.16 00:00

    • 아들살해누명 재미동포 송종순씨 5년만에 석방

      언어장벽과 문화적 차이 때문에 아들을 살해한 누명을 쓰고 20년형을 선고받아 복역중이던 재미동포 송종순(33.여)씨가 동포들의 애정어린 지원으로 석방됐다. 송씨는 14일오후의 국제전화통화에서 자신이 지난해 12월29일 노스캐 롤라이나주 랠리시의 감옥에서 수감생활 5년만에 감형석방됐음을 알리 고, 그동안 석방을 위해 애써준 동포들에게 "눈물겹도록 고맙다"는 감 사의 말을 전했다. 송씨는 87년 5월28일 종업원으로 일하던 레스토랑에서 일을 ...

      한국경제 | 1993.01.1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