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4041-84050 / 84,38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단신] 기업 임직원 자녀 다양한 하계 캠프

      여름방학을 맞아 많은 회사들이 임직원 자녀를 위한 각종 학습교실과 하계캠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있다. 놀고 배우며 아빠의 회사도 아는 이들 캠프는 ''1석3조''의 즐거움에 참가희망자들이 줄을 잇고 잇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8월 9일자).

      한국경제 | 1997.08.09 00:00

    • [사회면톱] "통곡의 수요일"..'KAL기 참사' 유가족/공항표정

      전국이 비통함과 경악에 휩싸인 하루였다. 엄마 아빠의 손을 잡고 부푼 해외여행길에 올랐다가 함께 눈을 감은 어린이들. 노부모를 모시고 효도관광을 떠났다가 3대가 모두 참변을 당한 가족. 아버지를 잃고 슬픔에 잠긴 어머니를 위로하기 위해 함께 여행을 떠났다가 어머니와 같이 참사를 당한 자매. 결혼을 앞둔 예비 신랑신부들. 6일 새벽을 찢어놓은 참사는 수많은 단란한 가정을 한꺼번에 파괴해버리고 말았다. .서울 양천구 목3동에 사는 이경한씨(32)는 ...

      한국경제 | 1997.08.06 00:00

    • "아빠 회사에서 컴퓨터 배워요" .. 부산/경남지역 기업

      부산 경남지역 기업들이 과외비용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직원 부인과 자녀들을 대상으로 무료 과외교실과 교양강좌를 잇따라 개설하고 나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같은 과외교실 운영은 학원수업 등에 따른 직원의 가계지출을 줄이는 데다 주부와 미래의 주역들에게 기업을 홍보하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두고 있다. 부산 삼성자동차는 직원부인들이 컴퓨터를 배워 자녀들에게 가르쳐 교육비를 절감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지난달초부터 신호공단 공장에서 주...

      한국경제 | 1997.07.30 00:00

    • [금융가레이더] 태평양생명 ; 제일화재

      태평양생명은 여름휴가철을 맞이해 8월1일부터 5일까지 설악산국립공원 에서 아빠를 위해 사랑의 엽서를 보내는 아빠사랑캠페인을 벌인다. 제일화재는 30일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사업의 하나로 안전생활실천시민 연합(대표 송자)에 어린이 교육용 신호등을 비롯 8천여만원어치의 관련 교육 교재를 기증.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31일자).

      한국경제 | 1997.07.30 00:00

    • [케이블TV 하이라이트] (27일) '느닷없이 떠나요' 등

      ... 지배가 시작된 국가로 발전시켰으며 서기 7세기에는 12대 왕인 스모크 재규어와 그의 아들18토끼의 활약으로 전성기를 맞이했다. "느닷없이 떠나요" (오후 11시) = 민태는 간호사로 일하는 엄마와 함께 괌에서 엔지니어로 일하는 아빠를 만나기 위해 괌으로 떠난다. 새벽에 아들과 아내의 느닷없는 방문으로 놀라움 반 즐거움 반인 김주형 대리는 비상근무 때문에 반가움의 표시도 제대로 못하고 집을 나선다. 이튿날부터 아빠가 일하는 한국중공업 괌 발전소에서부터 ...

      한국경제 | 1997.07.26 00:00

    • [레저/관광] '아빠! 우리도 놀이공원 가요' .. 이벤트 다양

      별다른 준비없이 가족끼리 오붓한 하루를 보내기엔 놀이공원이 제격이다.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놀이공원들은 어린이는 물론 가족들이 함께 즐길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와 신규시설을 마련, 피서객들을 유혹하고 있다. 백만송이의 백합꽃 향기가 그윽한 에버랜드 페스티발월드는 한밤의 무더위 를 가시게 하는 서머뮤직페스티벌을 연다. 26일부터 8월24일까지 약 한달간 열리는 이 페스티벌에서는 다양한 장르의 음악프로그램이 선보인다. 8월1일에는 요들...

      한국경제 | 1997.07.18 00:00

    • [단신] '아빠는 사자, 엄마는 호랑이' .. '라이거' 공개

      수사자와 암호랑이 사이에서 태어난 ''라이거''가 15일 오전 경기도 용인시 용인 에버랜드에서 처음으로 공개됐다. 지난 6월4일 아빠 사자 ''사룡''과 엄마 호랑이 ''명랑''의 피를 이어받아 태어난 수컷 아기 라이거는 체중 7백45g, 몸길이 26cm으로 ''라피도''라는 이름을 얻어 건강하게 자라고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16일자).

      한국경제 | 1997.07.15 00:00

    • [문단소식] 성석제씨 새 소설집 '아빠 아빠...' 펴내

      .소설가 성석제(36)씨가 소설집 "아빠 아빠 오, 불쌍한 우리 아빠" (민음사)를 선보였다. 허세와 연약함을 함께 지닌 가장, 오토바이로 음식배달하는 소년, 소읍을 주름잡는 깡패등의 얘기를 다룬 중단편 9편을 모았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7월 15일자).

      한국경제 | 1997.07.14 00:00

    • [장미섬우화] (154) 제3부 : 환상의 커플 <54>

      ... 오지 않는 그의 비밀스러운 삐삐가 요란스레 그의 왼손 손목에서 울렸기 때문에 그는 별장에 누가 왔는가를 알았고 정보원은 딸과 사위라고 알려주었던 것이다. "언제 집으로 돌아갈텐가?" 그 순간 영신이 급하게 소리쳤다. "아빠, 나는 집으로 가고 싶어요. 여기는 무서워요" 그 목소리는 김회장에게 정확하게 전달되었다. 그는 그들이 싸우고 있다고 직감했다. "알았다. 윤사장, 어서 영신을 집으로 데려가. 아니면 내가 조치를 취하겠다" "장인 어른, ...

      한국경제 | 1997.07.01 00:00

    • [TV하이라이트] (25일) '내가 사는 이유' 등

      ... 살게된다. 묘순의 처지를 딱하게 여기고 도와주는 민하사와 묘순 사이에는 어느새 애틋한 정이 피어난다. "윔지네 가족" (EBSTV 오후 4시50분) 윔지는 엄마를 그리워한 나머지 엄마가 직장에 다니지 말기를 바란다. 그런데 아빠처럼 엄마도 실직을 한 게 아닌가. 윔지는 자기가 빌었기 때문에 그런 일이 생겼다고 생각한다. 윔지는 그것을 자기 잘못으로 여긴 나머지 자기에게 그 상황을 타개할 책임이 있다고 생각하고 이웃에 전화를 걸어서 자기 집에 먹을 것이 ...

      한국경제 | 1997.06.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