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511-23520 / 29,2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치난쟁이 일본, 주제넘은 처사" .. 北 신문

      북한 노동신문은 19일 일본의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 진출 시도와 관련해 "책임적인 지위에 앉을 자격이 없다"고 맹비난했다. 신문은 `정치난쟁이의 주제넘은 처사'라는 제목으로 된 개인 논평을 통해 "일본이 안보리 상임이사국 자리를 차지하기 위해 돈주머니를 흔들며 구걸외교를 하는 작태는 꼴불견으로, 아시아 나라들의 조소와 비난을 불러 일으키고 있다"고 말했다. 신문은 "중국에서 일본의 상임이사국 진출에 반대해 1천만명 이상이 서명하고 베이징(北京)에서는 ...

      연합뉴스 | 2005.04.19 00:00

    • 내주 칠레서 한미외교장관회담 열려

      ... 회동하는 형식으로 이뤄질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이번 회담은 북핵 6자회담이 장기표류하고 있는 가운데, 북한이 영변 5㎿원자로의 가동을 중단하고 핵 재처리 의지를 비치는 가 하면, 부시 미 행정부는 6자회담에 끝내 응하지 않을 경우 유엔 안보리행이 불가피하다며 서로 압박 수위를 높이고 있는 상황에서 열리는 것이어서 주목된다. 한미 양국은 지난 2월 10일 북한이 외무성 성명에서 `핵무기 보유 및 6자회담 무기한 중단' 선언을 한 직후 반 장관의 워싱턴 방문을 계기로 외교장관회담을 ...

      연합뉴스 | 2005.04.19 00:00

    • "日사과 요구 중국인에겐 어림없어" .. LAT

      ... 리자오싱(李肇星) 중국 외교부장이 "중국 정부는 일본에 사과할 만한 어떤 일도 하지 않았다"며 일축했다고 전했다. 이 신문은 중국의 반일 시위가 2차세계 대전 당시 중국을 침공한 사실을 미화한 일본의 역사 교과서 문제 외에 일본의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 진출 시도, 동중국해 가스전 분쟁, 미국의 대만 방어를 돕기로 한 일본의 결정 등이 얽혀 있다고 분석했다. 이 신문은 팡중잉 톈진(天津) 난카이(南開)대 교수(국제관계)의 말을 인용, "마치무라가 단지 불만을 ...

      연합뉴스 | 2005.04.19 00:00

    • 쉬퍼 주일 美대사 "일본 안보리 진출 지지"

      토머스 쉬퍼 신임 주일 미국대사는 18일 미국은 유엔 기구 확대에 시한을 설정하는 것을 원하지 않지만, 일본의 안보리 상임이사국 진출 노력은 지지한다고 밝혔다. 지난 8일 부임한 쉬퍼 대사는 이날 첫 기자회견을 갖고 "개인적으로 일본의 상임이사국 진출을 지지하지만, 보다 중요한 것은 미국 정부도 지지한다는 점"이라면서 "유엔이 어떤식으로 개혁되더라도 종국적으로 일본은 안보리에 진출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쉬퍼 대사는 또 "일본이 국제사회에서 ...

      연합뉴스 | 2005.04.18 00:00

    • 일본국민 76% '對韓ㆍ中관계 고이즈미 노력 부족'..마이니치

      ... "불충분하다"고 평가했다. 중국에서 계속되고 있는 반일시위의 원인으로는 `중국의 내부사정'을 든 사람이 34%로 가장 많았고 `일본 정부의 역사인식'이 26%, `고이즈미 총리의 야스쿠니(靖國)신사참배문제' 13%, `일본의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 진출문제' 11%, `센카쿠(尖閣)열도 영유권 문제' 9%의 순이었다. 일ㆍ중관계 악화를 어떻게 보느냐는 질문에는 응답자의 47%가 `일시적일 것'이라고 대답한 반면 `더 악화될 것'으로 예상한 사람도 44%에 달했다. ...

      연합뉴스 | 2005.04.18 00:00

    • 중국, 전국 10개 도시서 '반일시위'

      ... 청두(成都), 창사(長沙), 샤먼(廈門), 닝보(寧波), 난닝(南寧), 광저우(廣州), 둥관(東莞), 주하이(珠海)에서 반일시위가 열렸다고 보도했다. 특히 중국 최대 경제특구인 선전시 학생과 시민 3만여명은 일본의 역사교과서 왜곡과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 진출 반대를 외치며 밤늦게까지 폭력적으로 가두시위를 벌였다. 이들은 선전시체육관 앞에서 반일 집회를 갖고 일본 저스코백화점까지 가두행진을 벌인 다음 백화점 앞에서 "일본제품을 사지 말자" 등의 구호를 외친 다음 선전시 ...

      연합뉴스 | 2005.04.18 00:00

    • 독일 방송 "중국시위는 亞패권다툼 전초전"

      ... 뒤늦게 갖춘 경제력을 바탕으로 대외 정치적 영향력 확대를 모색하고 있으며, 역사왜곡 교과서 문제를 일본을 국제적으로 망신시키기 위한 실력행사의 방편으로 삼고 있다는 것이 ARD의 시각이다. ARD는 결국 이번 시위와 일본의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 지위 부적합 공방은 "거대한 일본과 중국이 아시아의 패권을 차지하기 위해 씨름판에서 맞붙는 장기적 다툼이라는 맥락 속에 놓인 하나의 작은 사건"이라고 규정했다. ARD는 그러나 "이미 양국 경제의 상호 의존도가 높고 점점 ...

      연합뉴스 | 2005.04.18 00:00

    • 일본, 실질적 조치 필요한 때다

      ... 지도자들의 야스쿠니 신사참배 등은 어떤가. 일본은 또 한국과는 독도 영유권문제로, 중국과는 동중국 가스전 개발문제 등 영토분쟁까지 빚고 있다. 이처럼 역사왜곡을 서슴치 않고 이웃 나라들과의 선린관계조차 무시하는 국가가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에 진출해 세계 지도국의 반열에 오를 수는 없는 것이다. 그러나 일본 국가지도자 누구도 이웃나라들과의 갈등에 대한 본질에 대해 자성하는 태도를 보이지 않고 있는 것은 지극히 유감스런 일이 아닐 수 없다. 일본의 가시적인 ...

      연합뉴스 | 2005.04.18 00:00

    • 뉴스위크 "후진타오, 반일시위 '반체제사태' 변질 우려"

      ... 억누르지 못한 것이며, 추후 사태는 중국 정권이 예상한 범위를 넘어 전개된 것이라고 분석했다. '뉴스위크'는 후 주석의 우려 표명이 "너무 늦었다"면서 "돌이켜보면 이는 양국 관계의 전환점으로 위치시킬 수 있었다"는 미국 연구기관 전문가의 분석을 소개했다. 특히 이 잡지는 양국의 대립이 격화됨에 따라 "일본은 유엔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의 자리를 얻는 꿈을 버려야할지 모른다"고 지적했다. (도쿄=연합뉴스) 신지홍 특파원 shin@yna.co.kr

      연합뉴스 | 2005.04.18 00:00

    • 중국 '반일시위' 노동자 파업으로 확산

      ... 상하이(上海)와 항저우(杭州) ,톈진(天津) 등으로 번진데 이어 17일 랴오닝(遼寧)성 선양(瀋陽), 쓰촨(四川)성 청두(成都), 선전, 광시ㆍ좡주(廣西壯族)자치구 난닝(南寧) 등 전국으로 확산됐다. 일본의 군국주의 과거사 비난과 유엔 안보리 상임 이사국 진출에 반대하는 시위는 17일 홍콩에서도 1만2천여명의 시민과 학생들의 참가 속에 벌어졌다. 중국에서 시위가 전국으로 확산되며 3주째 계속되고 있는 것은 극히 이례적이며, 지난 1999년 유고슬라비아 주재 중국 대사관 ...

      연합뉴스 | 2005.04.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