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5841-25850 / 29,5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안보리, 17일 佛-獨-러 사찰연장안 협의

      ...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이 이라크 무장해제를 위한 외교적 노력이 17일 종료될 것이라고 못박은 상황에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는 17일 비공개 회의를 열고 프랑스와 독일, 러시아가 제안한 사찰연장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유엔 대변인은 ... 사찰이 계속 될 것이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그렇다"고대답하고 그러나 "우리는 상황을 예의주시하고 있으며, 사찰단의 안전이 가장 중요하다"고 말했다. 블릭스 단장은 또 17일 열리는 안보리 회의에 참석할 것이라고 확인했다. (유엔본부.베를린 ...

      연합뉴스 | 2003.03.17 00:00

    • 체니, 프랑스 사찰 30일 연장안 일축

      ... 대통령을 무장해제시키고 축출하려는 미국 행정부의 강공책으로 균열이 생겼다. 파월 장관은 게르하르트 슈뢰더 독일 총리가 조지 W. 부시 대통령의 계획에 반대한 이후 독일과의 문제들이 "좀 어렵게 됐다"고 지적했다. 러시아도 유엔 안보리에서 거부권을 행사할 가능성을 내비치고 있다. 파월 장관은 "우리는 러시아와의 관계를 해결할 수 있다"면서 "우리들 관계에는 어떤 단기적인 손상도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프랑스와의 관계는 보다 심각하다. 부시 대통령은 16일 ...

      연합뉴스 | 2003.03.17 00:00

    • "18일 이라크에 최후통첩".. 부시, 외교적노력 17일 끝내

      ... 관련,CNN방송은 "부시 대통령이 이르면 17일밤(한국시간 18일 오전) 백악관에서 대국민 연설을 통해 사담 후세인 이라크 대통령에 대한 최후 통첩을 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관련기사 A4면 한편 미국 영국 스페인은 17일 이라크 무장해제를 위한 유엔 안보리 결의안을 철회했다. 제레미 그린스톡 유엔주재 영국대사는 "안보리에서 합의가 불가능할 것으로 결론을 내렸다"고 말했다. 워싱턴=고광철 특파원 gw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3.17 00:00

    • [월드투데이] 이라크 민주화에 동참을

      [ The Economist 본사 독점전재 ]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은 지난해 이라크공격을 결심했다. 하지만 당시 부시 대통령은 상황이 이렇게 전개될 것으로 예상하지 못했다. 유엔 안보리는 분열되고,터키는 미군주둔을 거부했다. 북한은 미국이 이라크사태에 신경을 쏟고 있는 점을 이용,핵카드를 들고 나왔다. 전세계에 만연된 테러불안도 여전히 가시지 않고 있다. 상황은 이러하지만 오늘날의 국제적 위기강도는 구소련 붕괴 이전의 냉전시대보다는 ...

      한국경제 | 2003.03.17 00:00

    • 교사 3천100명 이라크 침공반대 평화선언

      ... '미국의 이라크 침공에 반대하는 한국 교사들의 평화선언'을 발표했다. 교사들은 선언에서 "이라크 침공계획은 평화와 상생의 21세기를 열어가고자 하는 인류 보편의 여망을 짓밟는 폭거"라며 침공계획 중단을 주장했다. 이와 함께 유엔 안보리의 결의안 통과 반대, 한국 정부의 이라크 침공 지원 계획 백지화, 한반도 평화체제 보장을 위한 북미간의 성실한 대화 협상 등을 촉구했다. 이번 선언은 지난 11일 전국모임의 대표인 김민곤 교사(50.서울 광양고)의 인터넷 발의로 ...

      연합뉴스 | 2003.03.17 00:00

    • 日총리 "유엔결의 없어도 이라크공격 가능"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 일본 총리는 17일 유엔 안보리의 새로운 결의가 없어도 이라크에 대한 무력 공격은 가능하다는 견해를 밝혔다. 고이즈미 총리는 이날 이라크 정세에 대해 기자들에게 "(일본은) 전부터 미국을 지지해 왔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후쿠다 야스오(福田康夫) 관방장관도 오전 기자 회견에서 이라크의 태도에 변화가 없을 경우 전쟁은 피할 수 없을 것이라는 견해를 밝혔다. 그는 미국, 영국, 스페인 3국 정상회담 결과에 대해 "사담 ...

      연합뉴스 | 2003.03.17 00:00

    • 푸틴 "이라크 무력 공격은 실수"

      ... 표명하기는 최근 수주일 내 이번이처음이다. 그동안 푸틴 대통령은 이라크 무력 공격을 위한 새 이라크 결의안에 대한 유엔안전보장이사회내 거부권 행사 방침을 천명한 외무부와 달리 신중한 입장을 보여 이라크전 계획을 밀어붙이는 미국 및 영국과 ... 외무차관도 이날 "러시아는 더이상의 추가 결의안은필요 없다고 믿는다"면서 이라크 무력 공격을 위한 결의안이 유엔 안보리를 통과할가능성은 없다고 잘라 말했다. 페도토프 차관은 또 "러시아는 안보리에서 한스 블릭스 유엔 감시.검증....

      연합뉴스 | 2003.03.17 00:00

    • 美, 유엔 사찰단 이라크 철수 요청

      ...NMOVIC)에도 전달됐다"고 말했다. 이런 가운데 이라크 현지에 파견돼 있는 유엔사찰단은 이날 밤 자정(한국시각)뉴욕에서 시작되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회의 직후 철수명령이 떨어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바그다드의 유엔 관리들이 밝혔다. 익명의 한 유엔 관리는 "아직 철수 명령이 없으며 명령이 있다면 안보리 회의이후가 될 것"이라면서 철수명령은 현지시간으로 오후 7시(한국시각 18일새벽3시)에내려질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우에키 히로 유엔사찰단 ...

      연합뉴스 | 2003.03.17 00:00

    • 부시, "17일이 외교적 해결 시한"

      ... 대통령이 "이웃 국가들에게 위험이자,테러리즘의 후원자이며 중동 평화의 장애물"이라고 강력히 비난했다. 그는 또 "만일 군사력이 요구된다면 이라크 국민들이 자유 이라크를 건설하는과정에 광범위한 동참을 독려하기 위해 새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안을 신속히 추구할 것"이라고 말했다. 부시 대통령은 유엔 안보리 표결시 프랑스의 거부권 행사 방침에 대해 프랑스는거부권 행사를 언급했을 때 이미 카드를 보인 셈이며 국제사회는 내일(17일) 프랑스가 그 약속을 이행하는지를 ...

      연합뉴스 | 2003.03.17 00:00

    • 파월, 戰後 미 외교 실패 책임 뒤집어쓸듯 .. 가디언

      조지 W. 부시 행정부의 유엔 안보리 설득 실패로 미국 외교가 사상 최악의 난관에 직면한 데 대한 책임론이 일고 있는 가운데 콜린 파월 국무장관이 책임을 뒤집어쓸 것이라고 영국 가디언지가 17일 내다봤다. 미 정부에 밀접한 한 소식통은 가디언지 회견에서 이라크 무장해제를 위한 미국의 유엔외교가 "미 외교 역사상 최악의 대실패"였다고 시인한 뒤 이에 대한 책임론제기는 이라크전 이후 쏟아질 외교담당자들에 대한 유혈 사태의 서곡으로 파월 장관이 첫 희생자가 ...

      연합뉴스 | 2003.03.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