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5891-25900 / 29,5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여야의원 이라크전 반대성명

      ...주당 김근태(金槿泰) 한나라당 김홍신(金洪信)의원 등 여야 국회의원 35명은 13일 이라크 사태의 평화적 해결을 촉구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이들은 성명에서 "이라크 전쟁은 프랑스.독일 등 미국의 전통 우방이 반대하고 있고, 유엔 안보리에서도 결의안 통과 가능성이 낮으며, 무기사찰단장인 한스 블릭스는 이라크가 협조적이고 몇달이면 사찰을 분명히 끝낼 수 있다고 보고하고 있다"며 "그런데도 부시 행정부가 유엔 동의 없이 전쟁을 강행한다면 세계평화와 국제질서는 어떻게 ...

      연합뉴스 | 2003.03.13 00:00

    • [뉴욕증시] 막판 상승세 반전

      미국주가가 12일에는 상승세로 마감됐다. 이날 장중 한 때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이 100포인트 이상 떨어지는 등 전반적으로 큰 폭의 하락세를 보이던 주가는 미국이 이라크문제와 관련 안보리에서 새 결의안 지지 국가를 많이 확보했다는 소문이 돌면서 상승세로 돌아섰다. 막판에 매수세가 달라붙으면서 거래량도 급격히 늘었다. 나스닥종합지수는 0.60%(7.67포인트) 상승한 1,279.14에 거래가 종료됐다. 다우지수는 0.37%(28.01포인트) 추가한 ...

      연합뉴스 | 2003.03.13 00:00

    • 美, '프랑스 거부권 행사 말라' 경고

      ... 있다"고 지적했다. 바우처 대변인은 또 지난해 총선에서 반전정책에 힘입어 재선에 성공한 게르하르트 슈뢰더 독일 총리에 대해서도 프랑스와 마찬가지로 이라크 문제를 책임있고 진지하게 받아들이지 않는다고 비난을 날렸다. 미 백악관도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안에 거부권을 행사하는 나라는 미국과의 관계를 손상시킬 수 있음을 최초로 암시했다. 애리 플라이셔 백악관 대변인은 조지 W. 부시 미 대통령이 새로운 결의안과 관련해 시라크 대통령과 통화할 계획이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

      연합뉴스 | 2003.03.13 00:00

    • 러, 이라크戰 반대 입장 재확인

      ... 대(對) 이라크 무력 공격을위한 새 결의안은 수용할 수 없으며, 사담 후세인 이라크 대통령 강제 축출에도 반대한다는 입장을 재확인했다. 유리 페도토프 외무차관은 이타르-타스 통신과 회견에서 "미국과 영국, 스페인이 지난 7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 제출한 새 이라크 결의안을 수정할 계획이라는보도가 있다"면서 "그러나 러시아는 이라크에 대한 무력 공격을 정당화하는 결의안을 수용할 수 없다"고 말했다. 페도토프 차관은 또 "우리는 아직 변경된 결의안 문구를 받아보지 ...

      연합뉴스 | 2003.03.13 00:00

    • 블레어 "새 결의안 통과 가능성 희박"

      ... 표시하면서 유엔에 제출한 2차 이라크 결의안은 그 어느때보다도 통과될 가능성이 낮은 것 같다고 말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그러나 블레어 총리가 새 결의안을 관철시키기 위한 노력을 계속 경주할 것이라고 했다고 밝혔다. 그는 프랑스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 상정된 거의 모든 안건에 대해 거부권을 행사하겠다고 위협하는 등 철저히 비타협적인 자세를 보이고 있다는 사실에 블레어 총리가 당혹스러워하고 있다면서 이는 "군사행동 가능성이 더욱 높아졌음을 의미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

      연합뉴스 | 2003.03.13 00:00

    • 클린턴, 이라크사태 관련 부시에 `쓴소리'

      부시 행정부의 이라크 정책을 지지해온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이 프랑스, 러시아 등의 대(對)이라크 2차 결의안 반대로 궁지에 몰린 조지 W. 부시 대통령에게 '쓴소리'를 했다. 클린턴 전 대통령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다수의 지지를 얻는 대가로 이라크 무장해제 시한 조정 요구를 받아들이라고 조언하고 나선 것. 워싱턴포스트 인터넷판은 클린턴 전 대통령이 공개적으로 부시 행정부와 다른 입장을 취한 것은 이번이 처음인 것으로 보인다고 13일 보도했다. ...

      연합뉴스 | 2003.03.13 00:00

    • 백악관 "안보리 이라크 처리 北에 영향"

      미국 백악관은 11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이라크 문제 처리가 북한에 영향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애리 플라이셔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북한은 핵문제의 안보리상정이 어떤 의미를 갖는지를 유엔의 이라크 문제 처리를 보고 판단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만일 유엔이 실행할 의미가 없는 결의안을 통과시키고 배후에 아무런 힘이 없음을 북한에 보여준다면 북한은 유엔이 무엇을 하든 상관없다고 말할 것"이라고 말했다. (워싱턴=연합뉴스) 김대영 ...

      연합뉴스 | 2003.03.12 00:00

    • 안보리, 이라크 결의안 타협 모색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이사국들이 무력에 의한 이라크의 무장해제를 요구하는 새 결의안을 놓고 타협을 모색하기위해 최종노력을 경주하고 있다. 안보리 의장인 기니의 마마디 드라오레 외무장관은 이와관련, 3월17일로 돼 있는 최종시한을 안보리 이사국들이 수용할 수 없다는 점을 알고 있기 때문에 미국과영국, 스페인 등 새결의안 상정국가들이 새 결의안에 대한 수정작업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11일 말했다. 이와 함께 영국의 주도로 미국과 영국도 이날 새 결의안 ...

      연합뉴스 | 2003.03.12 00:00

    • <뉴욕환시> 달러화, 전쟁지연 전망 반등

      ... 기록, 전날의 1.1054달러에 비해 0.17센트 올랐으며 엔화에 대해서도 117.07엔으로 전날의 116.84엔에 비해 0.23엔 올라 7일만에 반등에 성공했다. 시장관계자들은 제레미 그린스톡 유엔 주재 영국 대사가 전날 유엔 안보리 비공개 회의에서 이라크가 무기사찰에 전적으로 따른다는 조건으로 사찰 기한을 연장하는 방안을 추가로 제시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전쟁이 지연될 것이라는 분석으로 모처럼 달러화가 올랐다고 전했다. 또 이날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이 ...

      연합뉴스 | 2003.03.12 00:00

    • 부시, 이라크사태와 유엔 무관 경고

      프랑스와 러시아 등의 반대로 이라크에 대한 무력사용을 승인하는 새 결의안의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통과 가능성이 줄어든 가운데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은 안보리가 무력 사용을 승인하지 않는다면 이는 스스로를 `부적절한 것(Irrelevant)'으로 만들 수 있다고 경고했다. 부시 대통령은 지난달 "유엔이 인내와 용기를 보여주지 않는다면 이는 안보리를부적절한 것으로 만들 수 있다고 생각한다. 그리고 그것은 문명세계가 직면한 새로운 위협을 다루는데 있어 위험한 것이다"라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3.03.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