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2101-22110 / 23,7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파트 가격 상승세...서울서 수도권 확산 .. 소형 중심

      ... 아파트들이 최근 일주일~열흘새에 분양가 수준을 회복하고 소형을 중심으로 프리미엄이 오르고 있다. 특히 입주일이 임박한 아파트의 소형물건의 경우 전세는 물론 매매물건이 완전히 바닥나 거래형성이 안될 정도다. 아파트 브랜드와 평형에 따른 양극화 현상이 뚜렷하다. 삼성 등 유명 브랜드는 다른 아파트에 비해 거래가 빨리 이뤄지고 시세도 10% 이상 높다. 30평형대를 중심으로 중소형은 손바뀜도 빠르고 거래가격이 하루가 다르게 오르는데 비해 40평형대 이상의 거래는 아직 ...

      한국경제 | 2001.07.25 17:13

    • "주택건설업계 `중립'으로 상향조정"..대신증권

      ... 의미있는 내용"이라면서 "하반기에는 상반기보다 주택공급이 더 확대될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나 이러한 현상은 서울 및 일부 수도권 지역에 한정되는 것이며, 특히 대부분 재건축에 의한 일반분양이 주종을 이루고 있어 건설업체간 양극화가 심화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에 따라 최근 건설경기 호조에 따른 수혜가 예상되는 업체는 LG건설, 대림산업, 삼성물산, 현대산업개발 등의 대형건설업체와 서울 및 수도권지역에 자체분양을 집중시키고 있는 중앙건설 등이라고 밝혔다. ...

      연합뉴스 | 2001.07.25 08:27

    • [국내 기업들 '다이어트 경영'] 死活건 감량경영 .. '실태.전망'

      ... 상당수 업체들이 뚜렷한 수익모델을 찾지 못하고 있는데다 자금줄마저 끊겨 도산 일보 직전으로 내몰려 있다. 서비스를 중단하거나 사이트를 폐쇄하는 곳이 부지기수다. 다만 다음 인터파크 네오위즈 옥션 등 극히 일부 선발업체들만 선전하면서 양극화 현상이 뚜렷하다. 가종현 라이코스코리아 사장은 "기술력이 뛰어난 곳마저 어려움에 처해 있다"며 "경기 전반이 회복세를 보일 때까지 닷컴기업 경영이 본궤도에 오르기는 어려울 것"으로 내다봤다. ◇ 휴대폰 및 통신장비 =휴대폰 업체들은 ...

      한국경제 | 2001.07.24 17:46

    • 신토불이형 외식 프랜차이즈 뜬다

      신토불이형 외식 프랜차이즈가 뜨고 있다. 소득 계층의 양극화 현상이 심화되면서 실속파 소비자를 겨냥한 토속 음식 체인점이 전국적으로 생겨나고 있다. 주머니가 가벼워진 중산층이 값이 싸면서도 옛맛을 내는 보쌈 순대국밥 황태국 등을 파는 음식점을 다시 찾고 있기 때문이다. 이들 음식점은 인테리어도 깔끔하게 꾸며 놓아 다양한 맛을 즐기려는 젊은층의 발길도 늘고 있다. ◇보쌈 전문점=보쌈을 주메뉴로 하면서 국수류를 함께 파는 경우가 많다. 대표적인 ...

      한국경제 | 2001.07.24 13:49

    • 중부 집중호우..남부 무더위 양극화

      23일 새벽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강원 홍천 등지에 집중호우가 쏟아진 데 이어 24일 오전까지 중북부지방을 중심으로 최고 10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돼 비 피해가 우려된다. 반면 남부지역에서는 장마가 끝난 뒤 대부분 지역에서 열대야 현상이 나타나는 등 무더위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은 23일 "중북부지방에 위치한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중부지방에서는 내일오전까지 흐리고 비가 내리겠으며, 지역에 따라서는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많은...

      연합뉴스 | 2001.07.23 10:39

    • 중부 장맛비..남부 무더위 양극화

      23일 새벽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강원 홍천 등지에 집중호우가 쏟아진 데 이어 24일 오전까지 중북부지방을 중심으로 최고 10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다. 반면 남부지역에서는 장마가 끝난 뒤 대부분 지역에서 열대야현상이 나타나는등 무더위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은 23일 "중북부지방에 위치한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중부지방에서는 내일오전까지 흐리고 비가 내리겠으며, 지역에 따라서는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많은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고...

      연합뉴스 | 2001.07.23 09:54

    • 의원 10.1% '월 외래진료 수입 5천만원' 육박

      ... ▲소아과(102곳) ▲정형외과(37곳) ▲안과(31곳) ▲피부과(25곳) 등으로나타났다. 반면 하루 환자수가 30명 미만인 의원이 3천404곳(22.4%)이고 이 가운데 하루환자수 10명 미만인 곳도 1천17곳(6.7%)이나 돼 뚜렷한 양극화 현상을 보였다. 특정 진료과목을 표시하지 않는 일반 의원의 경우 전체 4천243곳 중 9.2%인 392곳이 하루 150명 이상의 환자를 진료했고, 200명 이상을 보는 의원도 177곳(4.2%)이나 돼 눈길을 끌었다.

      연합뉴스 | 2001.07.22 09:58

    • 비관리종목 상장사도 32%%가 이자보상배율 1 미만..LG硏

      관리종목에 편입되지 않은 상장사 가운데서도 100개사중 32개사는 영업이익으로 이자비용조차 감당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이자보상배율이 3이 넘는 우량기업의 비중도 36%에 달해 상장사들의 부채상환능력이 양극화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21일 LG경제연구원에 따르면 관리종목이 아닌 423개 12월 결산 비금융상장사들의 1.4분기 실적을 바탕으로 부채상환능력을 분석한 결과 전체의 32%인 136개사가 이자보상배율 1 미만이었다. 또 ...

      연합뉴스 | 2001.07.21 15:07

    • 10社중 3社 벌어 利子못내 .. '韓銀.LG경제硏 분석'

      국내 기업들의 부채 상환 능력이 갈수록 양극화 현상을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LG경제연구원은 20일 상장기업들 가운데 이자보상배율(영업이익/금융비용)이 상위 10%인 기업의 평균 이자보상배율은 지난 98년 이후 꾸준히 상승,올 1·4분기중 약 40에 달했다고 밝혔다. 반면 하위 10%인 기업은 지난 96년 이후 계속 마이너스를 기록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LG경제연구원은 이날 '부채상환능력 양극화 심화되고 있다'는 보고서에서 4백23개 ...

      한국경제 | 2001.07.20 17:20

    • LG경연,부채상환능력 양극화 심화되고 있다

      LG경제연구원은 20일 "부채상환능력 양극화 심화되고 있다"는 보고서를 통해 올 1.4분기 실적을 기준으로 상장기업의 부채상환능력을 조사해 본 결과 이 기간중 이자보상배율 1미만인 기업이 42.3%에 달했다고 밝혔다. 반면 상위 10% 상장기업의 평균 이자보상배율은 지난해 21에서 올 1.4분기 무려 40까지 높아졌다고 분석했다. 이자보상배율 1미만인 기업 줄어들지 않고 있는 가운데 이자보상배율 3 이상인 기업수는 크게 증가하는 등 부채상환능력 ...

      한국경제 | 2001.07.20 09: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