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2211-22220 / 23,7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News & Views] 노동계 파업 확산여부 '촉각'

      ... 주장들이다. 오는 7일 열리는 금융통화위원회는 그래서 관심이다. 외국 금융기관들부터 금통위의 금리 인하 필요성을 제기하고 있다. 그러나 한은 관계자들은 금통위가 금리를 내리지 않을 것으로 보고 있다. 금리 인하는 채권시장의 양극화 현상만을 부채질할 뿐 자금경색을 완화하는데 큰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게 이유다. 실제로 채권시장에서는 국고채 금리가 17개월만에 최저 수준인 연 7.00%까지 떨어져 있다. 국고채 금리는 연 6.8%까지 떨어질 것이라는 견해도 나오고 ...

      한국경제 | 2000.12.04 00:00

    • [월가 주간리포트] 기술주 침몰...전통주 강세

      월가에 첨단기술주와 전통우량주의 양극화현상이 뚜렷해지고 있다. 거의 한달째 끌고있는 대통령선거의 연장전이 다우지수의 상승기류를 틀어막고 있다면 나스닥시장은 이와 전혀 관계없이 침몰하고 있는 것.선거결과가 최종 확정된다 해도 나스닥을 반등시키기에는 역부족일 것이란게 전문가들의 견해다. 지난 한주만도 나스닥 주가지수는 9% 가까이 떨어졌다. 지난 3월의 최고치에 비하면 꼭 반토막이다. 12월에도 떨어진다면 3개월 연속하락이다. 반면 다우지수(-0.92%)와 ...

      한국경제 | 2000.12.04 00:00

    • [경기부양 논란 가열] '해외에선 어떻게 보나'

      ... 대해서는 무엇보다 정책수단이 제한돼 있는 점을 지적하고 있다. 한국의 경제구조상 최근처럼 금리와 투자와의 관계가 ''비탄력적''인 상황에서는 금리를 인하하더라도 기업들의 투자가 늘어나지 않을 것이라는 견해다. 민간소비도 최근과 같은 양극화 현상이 해소되지 않는 한 금리인하가 소위 ''있는 계층''의 소비에 별다른 영향을 주지못한다는 시각이다. 동시에 재정적자가 지속되고 있는 점을 감안할 때 경기부양에 필요한 재원을 마련하기가 쉽지 않을 뿐만 아니라 설사 재원을 마련해 ...

      한국경제 | 2000.12.02 00:00

    • [여론광장] 척결 시급한 각계 '도덕 불감증' .. 이광수 <교수>

      ... 수요에 힘입어 소비재 수입이 35%나 폭증함으로써 IMF 이전 수준을 능가했다고 하니,부유층의 과시적 소비 정도가 지나친 것 같다. 한편 전반적인 소비심리는 급랭,평가지수 80으로 99년 1월 이후 최저치를 기록하며 경기의 양극화 현상이 심화되고 있다. 이러한 사회 각계각층의 도덕적 불감증 상태는 오래전부터 내려온 우리의 최대 병폐인 정실주의(情實主義·Favoritism)에서 기인한다. 부정을 서로 눈감아 주고,나눠먹고 뽑아 먹는 부조리,부정·부패의 ...

      한국경제 | 2000.12.02 00:00

    • 아랫목 景氣도 급속 냉각 .. 10월 산업활동동향 분석

      ... 소비심리를 살려야 한다고 제안했다. 또 내년 봄까지 증시를 띄우지 않으면 소비심리와 체감경기 침체도 계속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삼성경제연구소 윤종언 이사는 "경제전체에 공급되는 유동성의 총량은 부족하지 않지만 일부에 몰리는 것이 문제"라며 "금융구조조정을 철저히 추진해 자금시장의 양극화를 해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여론을 너무 의식하지 말고 원칙적인 구조조정을 추진할 것"을 권고했다. 윤기동 기자 yoonkd@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11.30 00:00

    • [알짜아파트] 불황에도 돈되는 아파트 있다 .. 분양시장 침체기 투자요령

      ... 바닥에 있을 때 투자를 생각해 볼 수 있다는 것이다. 깊은 골이 있으면 다음에는 높은 산이 예상된다는 논리다. 다만 아파트 투자로 향후 수익을 기대한다면 분양시장 흐름을 머릿속에 두고 있어야 한다고 전문가들은 조언한다. 양극화 현상 심화 =올해 아파트분양 시장의 가장 큰 특징이다. 지난해도 양극화 현상이 나타나기는 했지만 올해는 더욱 뚜렷하다. 양극화 현상은 지역별, 회사별, 상품별로 나타나고 있다. 지역별 양극화 현상은 수요자들의 입지여건 선호도를 그대로 ...

      한국경제 | 2000.11.30 00:00

    • 고가 소비재 수입급증 여전 .. 지난달 경상흑자 11억달러

      소비가 얼어붙고 있는 가운데 일부 고가 소비재 수입은 오히려 급증, 소비 양극화 현상이 심화되고 있다. 한국은행이 28일 발표한 ''10월중 국제수지 동향''에 따르면 수입은 작년 같은 기간보다 24.1% 늘어 올들어 가장 낮은 증가율을 기록했다. 공장가동률이 떨어지면서 산업생산에 필요한 원자재(23.7%) 및 자본재(22.5%) 수입이 둔화됐기 때문이다. 이에 비해 소비재 수입은 33.2%나 늘었다. 9월(24.4%)보다 증가율이 확대됐다. ...

      한국경제 | 2000.11.29 00:00

    • [한상춘의 국제금융읽기] 경제력 漏水현상과 한국경제

      ... 비롯한 경제통계가 더 이상 경제실상을 반영하는 얼굴이 못된다. 그 결과 경제통계와 경제실상이 따로 노는,이른바 지표경기와 체감경기간의 괴리가 세계경제의 보편적 현상으로 자리잡고 있다. 가장 큰 원인은 세계 각국간·산업간·계층간 양극화 현상이 폭넓게 발생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이번 세계경기처럼 부의 효과(wealth effect:주가상승→자산소득 증대→민간소비 증가→경제성장)와 정보기술(IT)산업이 주도될 때에는 양극화 현상이 과거 경기하강기에 비해 심하게 나타난다. ...

      한국경제 | 2000.11.20 00:00

    • [상반기 기업경영 분석] '제조업 성적표 자세히 들여다 보면...'

      ... 및 운송장비(2백99.9%), 의복모피(2백90.9%), 섬유제품(2백68.5%), 음식료품(2백59.6%) 등의 업종의 경우 부채비율이 여전히 2백%를 웃돌았다. 수익성이 좋은 업체는 더 좋아지고 나쁜 업체는 더 나빠지는 양극화 현상도 심화됐다. 경상이익률이 20%를 넘은 우량업체 비중은 6.2%로 작년 동기보다 0.9%포인트 늘어난데 비해 적자업체 비중도 20.2%로 1.0%포인트 증가했다. 이에 따라 정보통신제조업을 제외한 기타 제조업의 매출액 영업이익률은 ...

      한국경제 | 2000.11.15 00:00

    • [사설] (13일자) 국고채 시세 급등의 의미

      국고채 가격이 연일 폭등하는데 반해 회사채 시장은 매수부진에 허덕이는 등 채권시장이 극명한 양극화 현상을 보인다고 한다. 11.3 기업퇴출 이후에는 더욱 두드러지고 있다는 얘기고 당분간은 정상화될 가능성도 없다는 지적들이다. 일부에서는 시중금리가 안정세를 보이는 징표라고 해석하는 모양이지만 민간부문의 신용위험이 최고조에 달하면서 금융시장이 사실상 붕괴되고 있음을 드러낸 것에 다름 아니라고 보는 것이 옳다고 하겠다. 정부가 신용을 보증하고 국가가 ...

      한국경제 | 2000.11.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