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1-90 / 23,6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집 사겠다고 진짜 돈다발을 들고 왔네요"…중개사도 놀랐다

      ...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강남권 거래 활성화를 본격적인 부동산 경기 회복 신호로 보기는 어렵다는 게 업계 설명이다. 일부 상급지에 주택 수요가 몰리면서 신고가 거래가 이뤄지고 있지만, 서울 전체를 봤을 땐 가격 양극화가 심해지고 있다는 것이다. 실제 KB부동산 월간주택가격동향 시계열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 아파트 상위 20%의 평균 매매가격은 24억6383만원에 달했다. 반면 하위 20%는 4억9690만원에 그쳤다. 두 차이를 나타내는 5분위 배율은 ...

      한국경제 | 2024.04.17 08:45 | 유오상

    • thumbnail
      신생 VC 행정업무 지원하는 미라파트너스, 업계 주목

      벤처캐피탈(VC) 시장이 양극화하는 상황 속에서 미라파트너스는 자사의 펀드관리 서비스가 안정성과 신뢰성을 제고할 수 있는 솔루션을 통해 신생 VC로부터 주목받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경기 불황에 따라 스타트업 업계가 한파를 맞으며 VC 시장은 양극화하고 있는 실정이다. 2023년 기준 AUM(운용 규모) 기준 상위 3%의 대형 VC 14곳이 운용하는 자금(20조7000억원)은 국내 전체 운용자금의 36%에 달하지만, 하위 26%인 95개사가 운용하는 ...

      한국경제 | 2024.04.16 15:20 | 강홍민

    • 경북도, 사회적경제기업위해 '배워야산다' 아카데미

      ... 단계별(초기·도약·성장)로 교육과정을 편성해 가을학기까지 운영한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개최하는 사회적경제기업 역량강화사업 ‘배워야산다 아카데미’는 초기 기업과 성숙 기업 간의 양극화 해소를 위해 실시한다. 특히 이번 교육은 기업별 당면 문제에 맞춰 필요한 교육 프로그램을 즉시 만들어 제공하는 ‘소문난 교육 맛집’이라는 콘셉트로 진행한다. 기업은 조직 및 재무관리, 온라인 마케팅 전략 ...

      한국경제 | 2024.04.16 14:42 | 오경묵

    • thumbnail
      "AI 기술, 노동시장 전체 아닌 동종업계 양극화 야기할것"

      산업연구원, 'AI 혁명' 주제 산업정책포럼 인공지능(AI) 기술이 노동시장 전체의 양극화가 아니라 동종업계 내 양극화를 야기할 것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산업연구원은 16일 서울 서초구 L타워에서 'AI 혁명'을 주제로 제3차 산업정책포럼을 개최했다. 산업연구원 길은선 연구위원은 'AI 기술의 특이점과 핵심인재 인센티브 전략의 필요성'을 주제로 한 포럼 발제에서 AI가 미래 노동 시장에 미치는 영향에 ...

      한국경제 | 2024.04.16 14:33 | YONHAP

      #AI
    • thumbnail
      서울 아파트값 양극화 심화…"강남3구 1채값이면 그외 지역 2채"

      서울과 경기·인천 간 격차도 꾸준히 확대 최근 부동산 시장 침체기를 거치며 강남·서초·송파 등 강남 3구와 서울 그 외 지역 간 아파트 가격 격차가 확대된 것으로 분석됐다. 16일 우리은행 자산관리컨설팅센터에 따르면 강남 3구와 그 외 지역 간 아파트 3.3㎡당 매매가격 격차가 2022년 3천178만원에서 2023년 3천309만원, 올해(3월 집계 기준) 3천372만원 등으로 확대됐다. 올해 강남 3구 아파트 3.3㎡당 평균 매매가는 6천...

      한국경제 | 2024.04.16 10:03 | YONHAP

    • thumbnail
      "강남 아파트는 계속 오르는데 우리집은 왜…" 영끌족 눈물

      서울 내 집값 양극화가 심화한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우리은행 자산관리컨설팅센터에 따르면 지난달 기준 강남 3구와 이 밖의 서울 지역 아파트 가격은 3.3㎡당 3372만원 차이 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22년 3.3㎡당 3178만원에서 2023년 3309만원 등으로 커진 격차는 올해 더 벌어졌다. 강남 3구 집값으로 나머지 서울 자치구 집값을 나눈 배율을 살펴보면 집값 호황기인 2020~2022년 이 배율이 1.9배로 줄어들었지만, 집값이 ...

      한국경제 | 2024.04.16 08:56 | 이송렬

    • thumbnail
      보릿고개 넘은 가상자산 거래소들 '빈익빈부익부' 심화

      ... 가상자산 거래소 운영사(두나무·빗썸코리아·코인원·코빗·스트리미)의 지난해 영업수익(매출)은 총 1조1천785억원으로 전년보다 26.8% 줄었다. 영업이익도 5천586억원으로, 전년보다 33.5% 감소했다. 회사별로 보면 '양극화'가 뚜렷해졌다. 업비트를 운영하는 두나무는 영업수익이 1조154억원으로 18.7%, 영업이익이 6천409억원으로 20.9% 각각 감소했지만, 당기순이익이 8천50억원으로 515.4% 급증했다. 회사 관계자는 순이익 변동에 대해 ...

      한국경제 | 2024.04.15 06:30 | YONHAP

    • thumbnail
      "美대선 앞두고 불확실성 커져…韓정치 총선 후폭풍 벗어나야"

      “미국도 정치권에서 공화당과 민주당 간 양극화가 일어나고 있습니다. 하지만 외교 경제 안보와 관련된 국익 앞에선 초당적으로 협력하고 있죠. 한국 정치권도 분열할 때가 아닙니다.” 지난 11일 미국 뉴저지 포트리에서 만난 김동석 미주한인유권자연대(KAGC) 대표는 자리에 앉자마자 이 말부터 꺼냈다. 김 대표는 1985년 유학 차 미국으로 건너간 뒤 1996년 KAGC를 설립해 미국 내 한인 권익 향상을 위해 활동해왔다. 그 과정에서 ...

      한국경제 | 2024.04.14 18:27 | 박신영

    • thumbnail
      "직장인 90%, 5인 미만 사업장 근로기준법 전면 적용 동의"

      ... 가장 우선 적용되어야 할 근로기준법 조항으로 '연장·야간·휴일근로 수당'(34.8%)을 꼽았다. '주 최대 52시간 적용'(31.9%), '공휴일 유급휴일'(27.7%) 등이 뒤를 이었다. 직장갑질119 5인미만특별위원회 신하나 변호사는 "5인 미만 사업장의 근로기준법 배제는 한국 노동의 양극화, 노동시장의 이중구조를 만들어내는 중요 장치"라며 "지금이라도 5인 미만 사업장의 근로기준법 적용에 대해 해법을 내놓아야 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4.14 12:00 | YONHAP

    • thumbnail
      작년 자동차보험 영업익 16%↑·5천539억원…3년째 흑자행진

      ..., KB손해보험(719억원) 등 대형 4사는 7천384억원의 흑자를 냈지만, 메리츠(-257억원)·한화(-185억원)·흥국(-114억원)·롯데(-87억원)·MG(-84억원) 등 중소형사는 일제히 727억원 적자를 내는 등 양극화가 심화했다. 대형 4사(삼성·현대·KB·DB)의 지난해 시장점유율은 85.3%로 전년보다 0.4%포인트(p) 확대됐고, 중소형사(메리츠·한화·롯데·MG·흥국)의 점유율은 8.9%에서 8.4%로 축소됐다. 악사·하나·캐롯 등 비대면 채널 ...

      한국경제 | 2024.04.14 12: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