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3731-63740 / 67,7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002 대선 여론조사] (정부 경제정책 평가) '외환위기 극복' 성과

      여야 대선주자들은 외환위기 극복을 현 정부 경제정책의 가장 큰 성과로 꼽았다. 민주당 노무현, 김근태, 한화갑, 김중권 최고위원 등은 특히 경상수지 흑자와 외환보유고 1천억달러 등을 근거로 제시하며 정부의 치적을 높이 평가했다. 그러나 한나라당은 "단기적인 성과에 자만해 경제가 또다시 위기에 빠졌다"며 문제를 제기했다. 특히 금융.기업 구조조정에 대해서는 여야는 물론 여권 주자들간에도 엇갈린 분석이 나왔다. 여권 주자들중 노무현 고문은 ...

      한국경제 | 2001.10.10 17:37

    • [2002 대선 여론조사] (경제위기 극복책) 구조조정 '공감'

      여야 대선주자들은 현재의 경제위기를 벗어나기 위해서는 구조조정을 지속적으로 추진해야 한다는데 한목소리를 냈다. 그러나 구조조정 작업과 병행해 경기부양책을 도입하는 방안에 대해서는 시각차를 드러냈다. 경기부양을 찬성한 쪽에서도 그 속도와 방법에 있어서는 의견을 달리했다. 민주당 노무현 상임고문은 경기부양책에 반대하는 대표 주자다. 노 위원은 경기부양책을 '마약'에 비유한후 "철저한 구조조정을 통한 체질개선만이 우리 경제가 살아남는 길"이라...

      한국경제 | 2001.10.10 17:36

    • [2002 대선 여론조사] (대선주자 경제관) 기업규제 대폭 완화

      ... 대한 시각이 외환위기 직후와는 크게 달라졌음을 단적으로 보여주는 대목이다. 그러나 시장실패시 정부의 개입 정도에 대해선 여야 주자간에 현격한 견해차를 드러내고 있다. 이는 한국경제신문이 여야 대선주자 후보군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 분석한 결과다. 한나라당 이회창 총재는 설문에 응하지 않아 경제관에 관한 그의 평소 발언을 중심으로 각색했다. 경제관 및 정부역할 =대선주자들은 한결같이 시장원리가 존중돼야 한다고 역설했다. 정부는 경제주체들간에 공정경쟁이 ...

      한국경제 | 2001.10.10 17:33

    • [2002 대선 여론조사] (제3후보 나온다면) JP 31%

      여론조사 결과 유권자 10명중 6명은 내년 대선이 민주당과 한나라당 후보간 양자대결이 아닌 다자대결 구도를 띨 것으로 예상했다. 또 제3의 후보로는 자민련 김종필 총재의 출마 가능성을 꼽는 응답자가 가장 많았다. 내년 대선에서 '제3후보'의 등장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 58.6%가 '그렇다'고 응답했다. 지난 87년 대선 이후 한번의 예외도 없이 다자간 대결로 이뤄진 전례가 유권자들의 판단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현재의 여야 후보군 모두에 ...

      한국경제 | 2001.10.10 17:31

    • [2002 대선 여론조사] (정당별 지지도) 한나라 33%..민주 31%

      정당 지지도는 오차범위 내의 근소한 차로 한나라당이 민주당을 앞선 것으로 드러났다. 응답자중 33.7%는 한나라당, 31.9%는 민주당을 지지한다고 말했고,자민련에 대한 선호도는 4.3%에 그쳤다. 그러나 응답자중 30.2%가 '지지하는 정당이 없다'고 답한 사실을 감안할때 각 정당의 향후 행보에 따라 지지율은 상당한 가변성을 나타낼 것으로 예측된다. 지역별로는 당초 예상대로 한나라당이 대구 경북(65.8%) 및 부산 경남(46.8%)에서...

      한국경제 | 2001.10.10 17:30

    • [2002 대선 여론조사] '이총재 對 여후보 5명 가상대결'

      여야 후보의 가상 대결에서는 한나라당 이회창 총재가 여권 후보를 모두 압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론조사 결과 이 총재는 여권주자들과의 대결에서 적게는 8.5%포인트에서 많게는 38%포인트 이상 앞서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 64.3%대 19.2%로 김 위원을 압도했고, 한 위원은 출신지인 광주.호남지역에서만 이 총재를 앞섰다. 이상의 조사에서 나타난 가장 주목되는 점은 이 총재의 영남지지 독식현상 등 확연한 지역대결구도다. 이 총재는 영남출신을 포함한 ...

      한국경제 | 2001.10.10 17:28

    • "대선 제3후보 찍겠다" 17% .. 2002년 대선 여론조사

      ... 가상대결에서 야권에서는 이회창 총재(69.5%), 여권에서는 이인제 최고위원(33%)이 다른 주자들을 상당한 격차로 따돌리고 1위를 달렸다. 한국경제신문이 창간 37주년을 맞아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코리아리서치에 의뢰, 지난 4∼5일 전국의 성인남녀 1천30명을 대상으로 전화 여론조사(오차범위 ±3.1%)를 실시한 결과 이같이 밝혀졌다. 조사 결과 내년 대선에서 '제3후보가 나올 것'이란 응답자는 절반이 넘는 58.6%로 '나오지 않을 것'(32.8%)이란 ...

      한국경제 | 2001.10.10 17:27

    • 극단 치닫는 파키스탄 과격시위대 목소리

      ... 들어오면 파키스탄은 결국 그들의땅이 되고 말 것이다. 여기에 우리가 항의하면 그들은 아프간 형제들과 마찬가지로우리에게도 무자비한 폭격을 가할 것"이라고 위기감을 불어넣고 있다고 전했다. 현지 NNI통신이 시위사태 이틀째 실시한 한 여론조사에 따르면 파키스탄 국민들중 70%가 미국의 아프간 공습이 즉각 중단돼야 한다는 데 공감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75% 이상이 미국에 의해 제시된 오사마 빈 라덴의 테러 연루증거가 믿지못할 수준이라는 견해를 보였다. 반면 ...

      연합뉴스 | 2001.10.10 14:02

    • 네티즌 26%, "차기 대통령감 없다"

      ... 불과 18.4%인 것으로 나타났다. e-메일 마케팅 업체 ㈜인포웹(www.infoweb.co.kr)은 최근 온라인 여론조사업체 보트코리아, 시사주간지 시사저널과 함께 실시한 `2002년 대통령선거 예상 온라인 설문조사'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0일 밝혔다. 선거권을 가진 네티즌 5만9천여명을 대상으로 실시된 이번 조사에서 유효 응답자 3만6천254명 가운데 18.4%인 6천671명이 이회창(李會昌) 한나라당 총재를 차기 대통령감으로 지목했다. ...

      연합뉴스 | 2001.10.10 09:28

    • 코스닥위, `퇴출강화방안' 시안 마련..내달 공청회

      ... 경우 상당수의 기업들이 퇴출될 것으로 보인다. 김형곤 코스닥위원회 상무는 그러나 "현재 한국갤럽에 의뢰해 일반투자자나 증권회사 실무자를 대상으로 시안내용에 대한 반응을 조사하고 있다"면서 "이번 시안내용은 말그대로 시안이며, 의견수렴 과정에서 내용이 수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 상무는 여론조사 내용을 감안해 시안을 이달말께 최종 확정한 뒤 내달 20일께 공청회를 열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이우탁기자 lwt@yna.co.kr

      연합뉴스 | 2001.10.10 08: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