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391-8400 / 9,6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샤론 총리, 야당당수와 연정협상

      아리엘 샤론 이스라엘 총리가 12일 예루살렘 공관에서야당인 노동당 시몬 페레스 당수와 오찬을 함께 하며 거국연정 구성 방안을 협의했다. 이날 회동은 샤론 총리가 페레스 당수를 초청하는 형식으로 한시간동안 이뤄졌으며 양측 모두 대화에 만족한다고 밝혔다. 페레스의 대변인인 요람 도리는 "샤론 총리가 페레스 당수에게 연정 구성을 위한 협상을 가능한한 빨리 시작할 것을 요청했다"고 말했다. 페레스 당수는 샤론 총리와의 회동내용을 대변인인 요람 도리 ...

      연합뉴스 | 2004.07.12 00:00

    • 샤론, "연정 반대하면 총선 치를 것"

      아리엘 샤론 이스라엘 총리는 12일 자신이 속해 있는리쿠드 당 강경파들이 계속 여야 연정 구성에 반대할 경우 총선거를 치르겠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스라엘 정부 관계자들에 따르면 샤론 총리는 이날 야당인 노동당과의 연정 추진과 관련해 리쿠드 당 의원들과 가진 모임에서 당이 자신을 밀어주지 않을 경우 새선거를 강행할 수도 있다는 뜻을 밝혔다. 샤론 총리는 가자지구와 요르단강 서안지구내 네 곳의 유대인 정착촌 철수를 위해 야당인 노동당과의 연대를 ...

      연합뉴스 | 2004.07.12 00:00

    • 에이즈회의, 각국 정상 거의 불참

      ... 따르면 정상들에게 초청장이 발송됐으나 맘모한 싱 인도총리 등 일부 지도자들은 선거와 다른 국내 문제를 이유로 불참을 통보했고 원자바오(溫家寶) 중국 총리는 12일 연설분을 비디오 테이프에 담아 보내는 것으로 대체했다. 다만 인도 연정을 이끄는 소니아 간디 국민회의당 당수와 넬슨 만델라 전 남아프리카공화국 대통령은 회의 폐막 때 연설할 예정이다. 지난 2002년 바르셀로나 회의에는 빌 클린턴 전(前) 미국 대통령과 만델라 전남아공 대통령, 폴 카가메 르완다 ...

      연합뉴스 | 2004.07.12 00:00

    • 日 민주당 대약진 .. 고이즈미 입지 좁아질듯

      ... 제1야당인 민주당이 대약진했다. 집권 자민당은 목표의석을 채우지 못했다. 총 1백21개(지역구 73명,비례대표 48명) 의석중 1백18석의 개표가 끝난 가운데 민주당은 기존 의석수 38석을 크게 웃도는 50석을 확보했다. 집권 연정중 자민당은 48석(기존 50석),공명당이 10석(기존 9석)을 얻어 기존 의석수를 가까스로 방어했다. 그러나 자민당은 목표 의석수(51석)에 미달할 가능성이 높은데다 민주당의 거센 도전에 직면하게됐다. 일본 언론들은 국민의 부담은 ...

      한국경제 | 2004.07.12 00:00

    • 印정부, 장관월급 대폭 삭감

      인도 정부가 장관들의 월급과 출장경비 등을대폭 삭감하기로 했다고 현지 언론들이 10일 보도했다. 새 집권연정은 지난 8일 제출한 예산안에서 장관들의 출장경비를 지난 회계연도의 8억8천만루피보다 거의 절반이 줄어든 4억6천만루피로 책정했다. 또 내각장관과 각 부처에 소속된 국무장관, 부장관 등의 월급도 지난해의 총 2천910만루피에서 올해는 1천510만루피로 대폭 삭감했다. 아울러 장관들에게 지급되는 판공비와 각종 수당도 작년의 총 2천730만루피에서올해는 ...

      연합뉴스 | 2004.07.10 00:00

    • 샤론, 노동당과 연정협상 공식 발표

      아리엘 샤론 이스라엘 총리는 거국연정 구성을 위해 노동당의 시몬 페레스 당수와 협상에 나설 것이라고 8일 공식 발표했다. 샤론 총리는 이날 예루살렘에서 열린 경제포럼에서 "연정 확대 문제를 논의하기위해 11일 페레스 당수와 만나기로 했다"고 밝혔다. 샤론 총리는 이날 거행된 시온주의 운동 창시자 시어도어 헤르츨 100주기 기념행사에 페레스 당수와 함께 참석해 연정협상을 제의했다고 말했다. 그는 "가자지구와 북부 사마리아 지역에서 철수하는 계획은 ...

      연합뉴스 | 2004.07.09 00:00

    • 獨 개정이민법 상원통과.. 내년 1월 시행

      ... 개정 이민법은 특히 범죄를 저지른 혐의가 없어도 향후 테러나 종교적 극단주의를 유포할 가능성이 있다는 정황증거만으로 외국인을 추방할 수 있도록 합의함으로써 향후 독일 국내외에서 인권침해 논란을 계속 야기할 것으로 보인다. 적녹연정은 2000년 국적법을 개정해 독일 혈통이 아니더라도 국적을 취득할 수있도록 한데 이어 외국인 전문 인력, 특히 정보통신 부문 인력의 유입을 늘리기 위한 이민법 개정안을 만들었다. 이에 대해 보수 야당인 기독교민주연합은 비숙련 노동자의 ...

      연합뉴스 | 2004.07.09 00:00

    • 印집권당, 親빈민 성향 첫 예산안 공개

      향후 5년간 인도 경제정책의 기조를 가늠할수 있는 새 집권당의 첫 예산안이 8일 공개됐다. 새 집권연정이 이날 의회에 제출한 예산안은 연간 7-8%의 경제성장을 유지하는가운데 부유층보다는 다수의 빈민들을 배려하고 광범위한 시장 자유화를 지속적으로추진하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고 있다. 좌파 성향의 새 집권당이 시장에 역행하는 경제정책을 내놓을 가능성을 우려했던 해외 투자자들은 새 예산안을 일제히 환영했다. 팔라니아판 치담바람 재무장관은 예산안 ...

      연합뉴스 | 2004.07.08 00:00

    • 인도 집권연정 8일 '개혁예산안' 공개

      인도 집권연정인 통일진보연합(UPA)은 8일 재정적자를 철저하게 통제하는 동시에 농업분야의 인센티브를 담고 있는 개혁성향의첫 예산안을 공개할 전망이다. 국민회의당이 주도하는 UPA 정권은 앞서 지난 5일 재정적자 해소를 위해 책임재정 및 예산관리에 관한 법률((FSBMC)을 운용키로 결의, 난맥상에 빠진 공공재정 부문의 해결 의지를 분명히 했다. FSBMC는 오는 2006년 4월부터 정부의 중앙은행(RBI) 차입을 금지하고 2008년 3월까지 ...

      연합뉴스 | 2004.07.07 00:00

    • 클레스틸 오스트리아 대통령 사망

      ... 뽑혔고 98년 재선됐다. 대통령시절 그는 전임자이자 전 UN사무총장이었던 쿠르트 발트하임 대통령의 나치 경력으로 실추된 오스트리아의 대외적인 신뢰를 회복하는데 기여했으며 오스트리아의 EU가입을 성사시켰다. 극우정당인 자유당의 연정 참여로 EU가 오스트리아에 대해 제재를 가했을때는특유의 능란한 외교술을 발휘, 7개월만에 제재해제를 유도해 내기도 했다. 유족으로는 부인과 2남1녀가 있다. 한편 그의 입원중에는 볼프강 쉬셀 총리가 임시 대통령직을 대행해 왔으며 ...

      연합뉴스 | 2004.07.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