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671-8680 / 9,4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독일인, 정부에 대한 불만 높아..여론조사

    ... 다음주에 총선이 실시되면 어느 정당에 투표할 것이냐는 질문에서 기민-기사당연합은 41%, 사민당 32%, 자민당 11%, 녹색당 7%, 민사당 6%의 지지를 얻었다. 이에 따라 이번 총선을 통해 사민당과 녹색당의 `적-녹 연정'이 기민-기사당 연합과 자민당의 `흑-황 연정'으로 교체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전망된다. 그러나 총리후보 개인에 대한 지지율에서는 아직도 슈뢰더 총리가 41%의 지지를 얻어 31%를 얻는 데 그친 야당연합 총리후보인 에드문트 슈토이버 ...

    연합뉴스 | 2002.05.17 00:00

  • 네덜란드 총선, 극우파 제2당 부상..출구조사

    ... 얻었다. 극우정당인 리스트당은 26석을 확보하며 제2당에 오름으로써 몇 달 전만해도 상상할 수 없었던 정치적 약진을 했다. 반면 빔 콕 총리가 이끄는 집권 노동당은 의석이 45개에서 22개로 줄어드는 참패를 당했으며, 노동당과 연정을 구성중인 자유당도 38개였던 의석이 23개로 축소됐다. 또다른 좌파 정당인 `사회민주 D'66' 도 의석이 10석에서 8석으로 줄었다. 네덜란드 노동당의 참패는 이탈리아, 프랑스, 덴마크, 포르투갈에 이어 유럽 좌파가 또다시 선거에서 ...

    연합뉴스 | 2002.05.16 00:00

  • 네덜란드 15일 총선 .. 정치불안 전망

    네덜란드는 15일 실시되는 총선에서 집권 연정세력이대패하고 지난 6일 암살된 극우파 지도자 핌 포르투완이 이끌던 리스트당이 제2당으로 부상할 것이 확실시됨에 따라 정치적 불안에 휘말릴 것으로 보인다. 포르투완이 암살된 뒤 처음으로 실시된 여론조사 결과 리스트당이 150석을 선출하는 이번 총선에서 28석을 차지해 기민당에 이어 제2당으로 부상할 것으로 나타났다. 포루투완 암살 전에 실시된 여로조사들에서는 리스트당이 26석을 차지할 것으로전망됐었다. ...

    연합뉴스 | 2002.05.15 00:00

  • 부시, 팔레스타인 독립국가 지지 재천명

    ... 동의가 필요한 사항이 아니다"고 말했다. 한편 콜린 파월 미 국무장관은 "샤론 총리가 팔레스타인 국가 창설이란 궁극적인 목표 달성을 위해 매진할 것 임을 확인했다"면서 "근본적인 틀에는 변화가 없다"고 말했다. 이스라엘 연정의 한 축을 구성하고 있는 노동당도 연정에 남을 것임을 밝혀 궁지에 몰린 샤론 총리에게 그나마 힘을 실어 주었다. 노동당을 이끌고 있는 시몬 페레스 외무장관은 "정부가 정치일정을 존중하고 정치적 과정을 지속하는 한 우리는 연정에 ...

    연합뉴스 | 2002.05.14 00:00

  • 이스라엘서 인티파다 이후 최대 평화시위 벌어져

    ... 사리드는 "평화시위에 수많은 이스라엘 시민이 참석한 것은 이스라엘 내에 평화를 원하는 사람들이 많다"는 사실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샤론 총리는 이제 군사작전에 대한 국민적인 동의가 있었다고 주장할 수 없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스라엘 연정에 동참하고 있는 노동당 출신 국회의장인 아브라함 부르그도 집회에서, 노동당은 대부분 우파로 구성된 연정에서 탈퇴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집트와 시리아, 사우디 정상들도 이날 샤름 엘-셰이크에서 정상회담을 갖고 "아랍국가들은 모든 ...

    연합뉴스 | 2002.05.12 00:00

  • 수지여사 연금해제로 미얀마 정치 새장 맞아

    ... 지원중단을 해제하지말 것을 촉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군사정부가 수지 여사를 가택연금에서 해제했다 해서 40년간 군사통치해온 미얀마 미얀마 정부가 빠른 시일내로 민주화 일정을 대폭 앞당길 가능성은 없어 보인다. 수지 여사측과 연정 구성이나 총선 실시에 합의하는 것은 기대할 수 없으며 더구나 지난 90년 총선결과를 수용해 정권을 이양하는 일은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수지 여사는 "곧 여행에 나서고 싶지만 아직은 조금 이른 것 같다"고 말해 본격적인 정치 ...

    연합뉴스 | 2002.05.06 00:00

  • [佛대선 국내외 반응]

    ... 무바라크 이집트 대통령과타보 음베키 남아공 대통령도 시라크 대통령에게 축하의 뜻을 전했다. 오스트리아 극우당인 자유당은 1차 대선결과를 언급하면서 "프랑스는 전체 유권자 가운데 20%만의 지지를 받는 대통령에 의해 통치될 것"이라며 시라크 대통령의승리를 평가절하했다. 프랑스 정부는 지난 2000년 2월 자유당이 연정에 가담할 당시오스트리아에 대한 EU 제재를 주도한 바 있다. (파리.워싱턴 AP.AFP=연합뉴스) youngbok@yna.co.kr

    연합뉴스 | 2002.05.06 00:00

  • [수지여사 연금해제로 미얀마 정치 새장 맞아]

    ... 인도주의 정책 분야에서 상호 협력한다는 조건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군사정부가 수지 여사를 가택연금에서 해제했다고 40년간 군사통치해온 미얀마정부가 빠른 시일 내로 민주화 일정을 대폭 앞당길 가능성은 없어 보인다. 수지 여사측과 연정구성이나 총선실시에 합의하는 것은 기대할 수 없으며 더구나 지난 90년 총선결과를 수용해 정권을 이양하는 일은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군사정부는 총선 후 정권을 이양할 것을 약속하면서도 갑작스런 정권 이양으로 혼란이 야기될 것이 ...

    연합뉴스 | 2002.05.06 00:00

  • 프랑스대선 세계반응..환영과 우려 교차

    ... '코리에레 델라 세라'의 논평기사에서 밝혔으며 미국의 뉴욕 타임스는 "시라크 대통령의 통치는 눈에 보이는 것 보다 약해졌다"고 말하고 차기정부는 분열된 정파간 화합을 이뤄야 할 숙제를 안고 있다고 지적했다. 한편 극우 자유당이 연정에 참여하고있는 오스트리아에서는 볼프강 쉬셸 총리가 자신의 보수적 성향에 걸맞게 프랑스의 대선 결과가 주는 메시지는 "변화의 열망이존재한다"는 것이라고 지적하면서 "주변부가 아닌 정치 중심부를 강화하라는 경종"이라고 꼬집었다. ...

    연합뉴스 | 2002.05.06 00:00

  • [장석주의 '한국문단 비사'] (12) '청마 유치환' <上>

    ... 향해 쉬지 않고 편지를 보내고, 숱한 연모의 시를 썼다. 청마의 이영도에 대한 사랑은 매우 고통스러운 사랑이다. '쉬이 잊으리라/그러나 쉬이 잊히지 않으리라' 그들은 같이 있을 수 없었다. 그의 가슴 속에 남아 있는 '연정의 조각'은 '가슴을 저미는 쓰라림'으로 그를 찔렀다. '지워도 지워지지 않는 마음의 어룽'은 마침내 다음과 같은 명편의 시를 낳기도 했다. '오늘도 나는/에메랄드빛 하늘이 환히 내다 뵈는/우체국 창문 앞에 와서 너에게 편지를 ...

    한국경제 | 2002.04.30 17: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