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41891-341900 / 342,2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독일 영상철학' .. 동숭씨네마텍 '뉴저먼시네마 영화제'

      ... 통념때문에 희생되는 사람들을 주인공으로 그 불합리성을 비판한 작품이 대부분이다. "불안은 영혼을 잠식한다"는 뉴저먼 시네마의 주요감독 파스빈더의 대표작 (74년)으로 칸영화제 비평가상을 받았다. 50대후반 독일여성과 20년연하 아랍노동자의 사랑이라는 극단적 설정을 통해 독일의 극심한 인종차별주의와 소외계층의 외로움을 그렸다. 아랍인의 독일어를 못알아듣는 척 외면하는 가게주인, 냉랭하게 쏘아보는 레스토랑 웨이터, 아랍인과 결혼하자 공공연히 따돌리는 ...

      한국경제 | 1997.11.13 00:00

    • [취재여록] 신설 버스노선의 허와 실

      ... 포장이 너무 화려하다는 비판도 제기되고 있다. 포장이 지나치면 알맹이는 빈약하기 마련이다. 14개 신설노선만 봐도 그렇다. 이들 노선은 무조건 적자가 나게 돼 있다. 업계에선 벌써 아무도 운행을 안할 것이라는 말을 공공연하게 하고 있다. 그렇다면 시영버스가 투입되야 한다는 결론이 나온다. 그러나 시는 시영버스 운영계획을 철회해 버렸다. 그러니까 노선만 생겼지 버스는 없다는 얘기다. 시민들에게 신설노선은 그야말로 보는 것으로 만족할 수 밖에 없는 ...

      한국경제 | 1997.11.11 00:00

    • ['1달러

      ... 올리지 못했다. 식품업체들은 지난주들어 원료공급업체로부터 가격을 올려달라는 요구에 시달리고 있다. 과자류의 경우 소비자가격을 자주 올릴 수도없는데다 마진이 적어 원료회사들의 가격인상요구를 받아들이기 힘든 실정이라고 하소연하고 있다. 그나마 롯데제과 해태제과같이 큰 회사들은 협상력이 있는데다 재고가 있어 버틸 수있으나 중소업체들은 원료회사들의 요구를 받아들이지않을 수없는 입장이다. 식품회사들은 지난 7월 인상한 재료가격을 적용하고있어 연말까지는 별도의 ...

      한국경제 | 1997.11.03 00:00

    • 성탄 국제우편 발송 일정 발표

      아프리카지역에 연하장이나 선물을 선편으로 보내려면 이달 하순까지 접수해야 한다. 또 극동지역에 항공편으로 보내는 경우 12월14일까지 부치면 성탄을 전후해 받아볼수 있다. 정보통신부는 이같은 내용의 성탄및 연하 국제우편물 발송일정을 20일 발표했다. 정통부는 또 21일부터 내년 1월10일까지를 "성탄및 연하 국제우편물 특별취급기간"으로 정해 전국의 모든 우체국에서 특별소통체제를 갖췄다고 설명했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10월...

      한국경제 | 1997.10.21 00:00

    • [한국경제신문 창간33돌] 월드기업 : IBM .. 관료체질 혁파

      ... 감량에 이어 손을 댄 것이 회사 내부에 만연돼 있던 관료 주의를 털어내는 작업이었다. 당시 IBM의 관료주의가 어느 정도로 심각한 상태였는지 "인파이팅 (infighting)을 잘해야 IBM에서 살아 남는다"는 말이 공공연하게 나돌고 있었을 정도였다. 예를 들어 일선 사업부서가 신규 바이어를 발굴해도, 새로운 거래를 시작 하기 위해 몇개 관련 부서의 승인을 받는데만 최고 1년 이상 걸리기 일쑤였다 그 사이에 힘겹게 잡았던 바이어는 다른 경쟁사로 ...

      한국경제 | 1997.10.13 00:00

    • [한국경제신문 창간33돌] 세계 변화 : (대담) '한국의 역할'

      ... 아시아의 많은 나라들은 금융개방이 곧 나라경제의 총체적 위기로 이어지지 않을까 우려하고 있습니다. 일례로 최근 말레이시아의 모하메드 마하티르 총리는 동남아 통화위기가 조지 소로스등 대규모 투기꾼들의 공격으로 촉발된 것이라고 공공연하게 지적한 바 있습니다. 시장질서에 혼란이 닥쳤을때 효과적으로 대처할만한 노하우를 갖지 못한 상황에서 금융시장을 개방할 경우 또다른 위기가 초래될 것이라는 걱정이 지배적인 분위기입니다. 존스턴 사무총장 =물론 대자본의 공격이 ...

      한국경제 | 1997.10.13 00:00

    • [단신] '투캅스' 강우석 감독 박정은씨와 화촉

      "투캅스 시리즈"로 흥행 돌풍을 일으킨 영화감독 강우석(37)씨가 이화여대 미대 대학원 조소과에 재학중인 열네살 연하의 박정은(23)양과 10일 오후 서울 평창동 예능교회에서 화촉을 밝혔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10월 11일자).

      한국경제 | 1997.10.11 00:00

    • 다단계판매시장 "찬바람" .. 이미지 추락...회원 이탈...

      ... 턱없이 비싸다는 정부발표로 수요가 더욱 줄어들고 있다" 고 밝혔다. 다단계판매업체 관계자들은 지금의 매출감소보다도 앞으로가 더 문제라고 지적한다. 경기가 풀리더라도 다단계판매의 이미지 손상은 만회하기 어려울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벌써부터 합법적인 다단계판매를 포기하고 불법적인 피라미드판매로 돌아서는 군소업체들이 속출, 다단계판매업체은 이미지 회복이 더욱 어려워지고 있다고 하소연하고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10월 5일자).

      한국경제 | 1997.10.05 00:00

    • [기아 처리방향] 정부-채권단 막바지 의견 조율

      ... "불개입"이다. 하지만 화의에 강한 거부감을 보이고 있어 사실상 법정관리를 선택한 것이나 다름없다. 강경식 부총리도 "정부가 나서지는 않겠지만 화의가 대기업의 회생에는 취약한 절차"라고 말해 법정관리가 불가피하다는 시각을 공공연하게 내비쳤다. 강 부총리는 기아와 채권금융단이 부도유예협약이후 자력갱생방안을 논의 하고 있는 과정에서 기아가 독자적으로 화의신청을 한 이상 모든 문제가 법원으로 넘어가 버렸다고 말했다. 법원의 의견조회가 있을때 개별금융기관 ...

      한국경제 | 1997.09.25 00:00

    • [별미집] '태능 배밭갈비' .. 역도 국가대표 김태현씨 추천

      ... 불포화지방 위주의 돼지갈비가 좋은 음식"이라고 말한다. 숯불갈비는 1인분 7천원으로 갖은 양념을 한 돼지갈비를 숯불에 구워 상추에 싸서 먹는 맛이 그만이다. 화학조미료를 전혀 쓰지 않으면서도 혀를 녹이는 감칠맛이 일품. 육질이 연하고 쫄깃하고 씹는 맛이 고소해 많이 먹어도 질리지 않는다. 냄새가 없으며 소갈비와 맛이 비슷하다. 파무침 물김치 깍두기뿐 아니라 과일.야채샐러드에 된장국이 곁들여 나온다. 배밭갈비 맛의 비결은 양념과 우수한 육질. 배즙 청주 ...

      한국경제 | 1997.09.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