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8661-48670 / 49,2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농구대잔치] 선경증권, 공동 1위 복귀 .. 한국화장품 제압

    ... 상업은행을 1점차로 제쳐 단독 4위에 오르는 상승세를 보였다. 지난 시즌 11위에 그쳤던 서울은행은 17일 올림픽공원 제1체육관에서 계속된 한국통신배 95~96 농구대잔치 여자부 정규리그에서 상업은행과 사력을 다한 접전끝에 ... 87-54로 꺾고 7승1패를 마크, 국민은행과 공동선두를 이뤘다. 선경의 센터 정선민(21득점)은 혼자 한국화장품 전체 리바운드 수 (17)보다 많은 23개의 리바운드를 잡아내 올시즌 여자부 한경기 최다 리바운드 기록을 세웠다. ...

    한국경제 | 1995.12.17 00:00

  • [농구대잔치] 삼성생명, 현대산업개발 제치고 공동선두

    ... 정은순(187 )이 이끄는 삼성생명이 갈수록 진가를 드러내고 있다. 3년만에 정상을 노리는 삼성생명은 16일 올림픽공원 제1체육관에서 계속된 한국통신배 95~96농구대잔치 여자부 풀리그에서 현대산업개발을 67-58로 가 볍게 ... 반대로 지난해 6위 현대산업개발은 올해초 5연승 행진을 벌이기도 했으나 국민은행, 선경증권, 삼성생명등 "3강"에 연패를 당해 5승3패를 기록, 중 위권으로 밀려났다. 시즌초반 왼쪽 발목을 다친후 예전같지 않은 플레이로 코칭스태프를 ...

    한국경제 | 1995.12.16 00:00

  • [농구대잔치] 신용기금, 8강 보인다 .. 대웅제약 제압

    신용보증기금이 대웅제약을 누르고 8강 플레이오프 진출을 향한 희망을 되살렸다. 신용보증기금은 15일 올림픽공원 제1체육관에서 계속된 한국통신배 95~96 농구대잔치 여자부 풀리그에서 중위권 맞수 대웅제약을 74-57로 제압, ... 남은 경기에서 선전할 경우 8강에 진출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또 지난 시즌 최하위 (1승11패)에서 일약 4승 (3패)으로 부상한 대웅제약은 8강진출의 고비인 이날 경기를 놓침으로써 8강 진출 확정을 다음경기로 미루게 됐다. ...

    한국경제 | 1995.12.15 00:00

  • [핸드볼] 한국 여자, 사상 첫 4강 올라 .. 세계선수권대회

    ... 결승 길목에서 격돌한다. 지난 대회 준우승국이자 올해 유럽선수권자인 텐마크와는 올해 2차례 맞붙었는데 8월 프레올림픽에서는 한국이 졌고 9월 서울컵에서는 한국이 신승, 1승1패의 호각세를 이루고 있다. 경기 초반4~2로 좋은 출발을 ... 내주지 않고서 특유의 속공과 조직적인 플레이로 역전에 성공했다. 게임 미이커 임오경 (일본 이즈미)은 6골로 승리의 견인차가 됐으며 왼손잡이 골게터 홍정호 (4골.한체대)와 신예 거포 이상은 (4골.진주햄), 바르셀로나 ...

    한국경제 | 1995.12.15 00:00

  • [농구대잔치] 외환은, '8강 교두보' .. 김은정 32점 맹활약

    만년 하위 외환은행이 태평양을 물리치고 8강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했다. 올해부터 실업 최연소 박건연 감독(33)을 영입한 외환은행은 14일 올림픽공원 제1체육관에서 벌어진 한국통신배 95~96 농구대잔치 여자부 풀리그에서 김은정이 3점슛 4개를 포함, 32점을 터뜨리며 맹활약으로 태평양을 67-55로 제압했다. 지난 87년부터 농구대잔치에서 태평양에 단 한번도 이기지 못했던 외환은행은 이로써 3승째(3패)을 기록하며 상업은행과 함께 공동7위를 ...

    한국경제 | 1995.12.14 00:00

  • 올 프로축구 MVP, 신태용 선정

    ... 그랜드볼룸에서 열렸다. 스포츠서울이 제정하고 프로스펙스가 협찬하는 올해의 프로축구 대상중 최고의 영예인 올해의 선수(MVP)에는 전체 투표인단 50명중 22표를 얻은 신태용 (25.일화)이 황선홍 (포항)을 2표차로 제치고 선정됐다. 팬들의 투표로 가려지는 올해의 인기선수에는 올림픽팀 스트라이커 최용수(22.LG)가 뽑혔다. 또 올해의 감독상은 일화를 리그 3연패로 이끈 박종환 감독이 받았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2월 9일자).

    한국경제 | 1995.12.09 00:00

  • [한국의 산업 '96 기상도] (1) 전기/전자 .. 성장세 둔화

    ... 사정이 여의치 않을 것이란 지적이다. 특히 일반기계 철강은 설비투자 둔화로, 자동차와 석유화학 섬유 등은 국내 수요의 포화상태와 대외 경쟁력 약화 등으로 나라 안팎의 시장에서 고전할 것으로 예상되고있다. 그러나 애틀랜타 올림픽 특수가 기대되는 가전 산업용전자 전자부품 등은 높은 수요 신장세가 계속될 것으로 전망됐다. 멀티미디어 붐을 타고 있는 정보통신 쪽도 국내의 수요가 크게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주요 업종별로 올해 경기를 되짚어보고 내년도 기상도를 ...

    한국경제 | 1995.12.07 00:00

  • [핸드볼] 한국여자, 러시아에 "속공일격"..세계 선수권 대회

    올림픽 3연패를 시험하는 한국여자핸드볼이 제12회 세계핸드볼선수권 대회에서 전통의 강호 러시아를 이겨 산뜻한 출발을 했다. 한국은 6일 새벽 (한국시간) 헝가리 기외르에서 막이 오른 예선C조 첫 경기에서 게임메이커 임오경 ... 주전 골게터 스베틀라나(6골)를 앞세운 장신의 러시아를 막지 못해 12-13, 1점차로 뒤졌으나 후반들어 특유의 플레이와 속공이 살아나면서 전세를 뒤집었다. 임오경 오성옥 홍정호 외에 한국에서는 김은미 (한체대)와 이상은 ...

    한국경제 | 1995.12.06 00:00

  • [축구] 하석주, 황금의 왼발슛 .. 스웨덴프로 초청대회

    ... 한국 프로선발팀은 1일 포항전용구장에서 벌어진 IFK클럽 초청친선 축구대회에서 빠른 스피트로 우세한 경기를 벌이며 하석주가 후반 선 취골을 넣었으나 종료 5분을 남기고 동점골을 허용,무승부를 기록했다. 이로써 한국은 지난 29일 올림픽대표팀의 2-1승리를 포함,스웨덴의 명문클럽인 IFK클럽과의 두차례 친선경기를 1승1무로 끝냈다. 김도훈과 황선홍을 번갈아 원톱으로 세운 한국은 초반부터 좌우 측 면을 신속히 뚫어 북유럽강호 IFK를 일방적으로 몰아붙였으나 막판 ...

    한국경제 | 1995.12.01 00:00

  • [축구] 올림픽팀, 스웨덴 챔피언 제압 .. 초청 평가전

    한국 올림픽축구팀은 29일 저녁 창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스웨덴 프로리그 챔피언인 예테보리 IFK클럽 초청 평가전에서 윤정환-최용수 "황금콤비"와 이기형 박충균이 맹활약, 2-1로 역전승을 거둬 96 애틀랜타 올림픽 아시아지역 ... 들어가 혼전중인 틈을 타 최용수-이기형으로 이어지는 동점골을 성공시켜 역전의 발판을 만들었다. 주도권을 쥔 올림픽팀은 전반 33분에 다시 박충균이 왼쪽 외곽에서 휘어찬 볼을 최용수가 GK라벨리와 동시에 솟아오르면서 헤딩슛, 상대의 ...

    한국경제 | 1995.11.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