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50 / 49,7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 축구 '두 번째 임시 선장' 김도훈 "2경기에 대해서만 결정"

      6월 A매치 기간 한국 축구대표 임시 사령탑을 맡는 김도훈 감독은 "두 경기에 대해서만 (임시 사령탑을 하는 걸) 결정했다"고 잘라 말했다. 김 감독은 6월 열리는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두 경기에서 대표팀을 ... 사령탑에 올리는 방안이 유력해졌다. 그러나 이 방안은 그가 이끌던 23세 이하(U-23) 대표팀이 2024 파리 올림픽 본선 진출에 실패하면서 어그러졌다. 축구협회는 외국인 사령탑 선임으로 방향을 틀었으나 여의찮은 상황이 이어지고 ...

      한국경제 | 2024.05.20 17:21 | YONHAP

    • thumbnail
      축구대표, 또 임시 사령탑…김도훈 선임

      ... 싱가포르 원정으로 2차 예선 5차전을 치르고, 11일 홈에서 중국을 상대로 6차전을 벌인다. 협회는 “대표 감독 선정을 위한 협상이 계속 진행되고 있어 6월 A매치 전까지 감독 선임이 마무리되지 않을 가능성이 있다”며 ... 번째다. 당초 황 감독이 정식 사령탑 유력 후보로 꼽혔으나 그가 지휘한 23세 이하(U-23) 대표팀이 2024 파리 올림픽 최종예선에서 충격적으로 탈락하면서 전력강화위는 외국인 사령탑을 선임하는 쪽으로 방향을 틀었다. 그러나 외국인 사령탑 ...

      한국경제 | 2024.05.20 16:18 | 서재원

    • thumbnail
      여자핸드볼 주장 신은주 "우생순 보며 꿈 키워…발자취 잇겠다"

      ... 신은주(인천시청)가 "저도 '우생순'을 보며 꿈을 키웠다"며 "선배들 발자취를 따라가고 싶다"고 7월 개막하는 파리 올림픽을 앞둔 각오를 전했다. 신은주는 20일 충북 진천 국가대표선수촌에서 열린 여자핸드볼 국가대표 선수단 훈련 개시 ... 저녁에 중계를 지켜본 온 국민이 함께 울음바다가 돼 결국 영화로도 제작됐다. 1993년생인 신은주는 이번이 첫 올림픽 출전이다. 신은주는 "유럽 들의 전력이 상향 평준화됐기 때문에 힘든 경기가 예상된다"며 "강한 의지와 좋은 워크로 ...

      한국경제 | 2024.05.20 15:54 | YONHAP

    • thumbnail
      女핸드볼 시그넬 감독 "스피드 살려야…스웨덴 꼭 이기고 싶어"

      한국 여자 핸드볼 국가대표 헨리크 시그넬(스웨덴) 감독이 파리 올림픽에서 "한국만이 가진 스피드와 영리한 경기 운영 능력 등을 살려 좋은 결과를 내겠다"고 다짐했다. 시그넬 감독은 20일 충북 진천 국가대표선수촌에서 열린 여자핸드볼 ... 빠르고 민첩한 플레이와 영리한 경기 운영 능력"이라며 "또 전통적으로 2대2 플레이와 도움 수비 등에서도 유럽 들에 뒤지지 않는다"고 평가했다. 시그넬 감독은 이번 올림픽에서 구체적인 목표를 묻는 말에는 "어떤 결과도 가능하다고 ...

      한국경제 | 2024.05.20 15:38 | YONHAP

    • thumbnail
      수영 강국 호주, VR고글이 '비밀병기'

      ... 주자들이 언제 어떻게 더 빨리 물에 뛰어들지 판단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것이다. 호주 수영대표팀의 경기력 지원 관계자는 가디언과의 인터뷰에서 "도쿄 올림픽을 준비하면서 선수들이 휴대전화에 비디오 동영상을 담아 앞 주자의 영법을 ... 환경을 조성해 영자 교대 기술을 더 높은 수준으로 올릴 것"이라고 전망했다. 호주 계영대표팀은 2020 도쿄 올림픽에서 여자 400m 계영, 여자 400m 혼계영 금메달 2개를 획득하고 남자 400m 계영, 남자 800m 계영, ...

      한국경제TV | 2024.05.20 15:31

    • thumbnail
      단체 구기 유일한 올림픽 종목 여자핸드볼 "1차 목표는 8강"

      7월 개막하는 파리 올림픽에서 단체 구기 종목으로는 유일하게 태극마크를 달고 출전하는 여자 핸드볼 대표팀이 훈련 개시 미디어데이 행사를 통해 1차 목표를 8강으로 내걸었다. 헨리크 시그넬(스웨덴)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 핸드볼 ... 우리가 가진 장점을 잘 살린다면 상대를 놀라게 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각오를 전했다. 지난해 4월 한국 여자 대표 지휘봉을 잡은 시그넬 감독은 "파이팅, 감사합니다"라는 한국말로 인사하기도 했다. 대한핸드볼협회는 올림픽 금메달을 ...

      한국경제 | 2024.05.20 15:23 | YONHAP

    • thumbnail
      '계영 강국' 호주, 가상현실 고글로 파리올림픽 금메달 정조준

      ... 패드를 찍으면 다음 주자가 블록을 차고 입수한다. 앞 주자가 패드를 찍기 전에 다음 주자가 먼저 입수하면 그 은 부정 출발로 실격 처분을 받는다. 계주나 계영의 경우 앞 주자에서 다음 주자로 연결되는 동작 자체가 기록 단축과 ... 규정을 준수하면서 언제 더 빨리 물에 뛰어들지 판단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기재다. 호주 수영대표팀의 경기력 지원 관계자는 가디언과의 인터뷰에서 "도쿄 올림픽을 준비하면서 선수들이 휴대전화에 비디오 동영상을 담아 앞 주자의 영법을 ...

      한국경제 | 2024.05.20 14:46 | YONHAP

    • thumbnail
      대한핸드볼협회, 올림픽 1승 300만원·2승 500만원 수당 지급

      대한핸드볼협회가 파리 올림픽에 승리 수당 제도를 도입했다. 대한핸드볼협회는 20일 충북 진천 국가대표선수촌에서 여자 국가대표 선수단 훈련 개시 미디어데이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미디어데이 행사에서 대한핸드볼협회는 이번 파리 ... 1인당 받게 된다. 우리나라는 이번 파리올림픽 본선에서 노르웨이, 독일, 슬로베니아, 스웨덴, 덴마크 등 유럽 들과 함께 A조에 편성됐다. 한국 여자 핸드볼이 올림픽에서 메달을 딴 최근 사례는 2008년 베이징 대회 동메달이다. ...

      한국경제 | 2024.05.20 14:31 | YONHAP

    • thumbnail
      축구대표, 6월 월드컵 예선도 임시 사령탑으로…김도훈 지휘봉(종합)

      1순위 마쉬 놓친 축구협회, '감독 매물' 많아질 여름 기다리나 U-19 대표 감독엔 이창원 전 동명대 감독 새 국가대표 사령탑 선임에 난항을 겪는 대한축구협회가 결국 6월 A매치도 임시 사령탑 체제로 치르기로 했다. ... 당초 황 감독이 정식 사령탑 유력 후보로 꼽혔으나 그가 지휘한 23세 이하(U-23) 대표팀이 2024 파리 올림픽 최종예선에서 충격적으로 탈락하면서 전력강화위는 외국인 사령탑을 선임하는 쪽으로 방향을 틀었다. 그러나 1순위였던 ...

      한국경제 | 2024.05.20 13:55 | YONHAP

    • thumbnail
      양궁 월드컵, 21일 예천서 개막…파리 금메달 '영점' 맞춘다

      올림픽 앞두고 국내서 열리는 유일 국제대회 2024 파리 올림픽에 출전할 태극궁사들이 총출동하는 2024 현대 양궁 월드컵 제2차 대회가 21일부터 엿새 동안 경북 예천 진호국제양궁장에서 펼쳐진다. 한 시즌에 걸쳐 펼쳐지는 월드컵 시리즈는 2년에 한 번 열리는 세계선수권대회 다음으로 권위가 높은 양궁 국제대회다. 올해 월드컵은 7월 개막하는 파리 올림픽 전 1∼3차 대회를 치른 뒤 10월 멕시코 틀락스칼라에서 열리는 왕중왕전 성격의 파이널 대회로 ...

      한국경제 | 2024.05.20 11: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