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82811-382820 / 416,19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Digest] "산업단지 투자종합안내서" 발간 .. 산자부

      ... 25개 산업단지 및 지방산업단지에 대한 입주 안내에서부터 단지 주변의 대기업 입주 여부,산업집적도,기술인력 공급기반,정보화 여건 등 기업들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정보가 수록될 예정이다. 산자부 관계자는 "입지 여건이 불리한 일부 미분양 단지와 외국인기업 전용단지에 대한 홍보가 필요해 발간하게 됐다"고 말했다. 산자부는 이 안내서를 국·영·일문으로 3천부 찍기로 했다. (02)500-2369 이정호 기자 dolp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05.11 00:00

    • SK텔레콤 22만원 회복, 통신주 동반 강세

      ... 유지하며 주가를 끌어올리고 있다. 11일 SK텔레콤은 오전 10시 59분 현재 전날보다 5,500원, 2.55% 오른 22만1,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지난 8일 이후 사흘만에 다시 22만원선을 회복했다. 최근 단기급락에 따른 외국인 저가매수세가 유입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SK텔레콤은 이날도 개장초 골드만삭스 창구를 통해 자사주 3만9,900주를 매입한 것으로 증권업계에선 파악하고 있다. 한국통신은 전날보다 600원, 0.99% 올랐다. 코스닥시장에서는 LG텔레콤이 ...

      한국경제 | 2001.05.11 00:00

    • 증시 혼조세로 출발, 삼성전자 하락

      ... 1.33% 낮은 22만2,000원을 가리키고 있다. 반면 SK텔레콤, 한국통신, 한국전력, 포항제철 등의 블루칩은 전날 옵션 만기부담을 벗고 강보합권을 나타내고 있다. 투자주체별로 개인은 143억원의 순매수세를 보이고 있으며 외국인은 초반 매도세에서 2억원의 매수우위로 돌아섰다. 반면 기관은 176억원의 순매도 양상을 나타내고 있으며 특히 증권사가 103억원에 이르는 매도우위를 기록중이다. 오른 종목은 상한가 7개 포함 399개, 내린 종목은 275개로 오른 ...

      한국경제 | 2001.05.11 00:00

    • [부동산] 오피스텔 : 거주 목적일땐 꼼꼼히 살펴야 .. '선택 요령'

      ... 지하철과의 거리, 대중 교통 수단 등도 빠짐없이 체크해야 한다. 가령 서울 강남지역은 업무용과 주거용 비율이 8대 2 정도로 단연 사무실 대용으로 사용하는 수요가 우세하다. 반면 일산 분당 같은 신도시는 주거가 우선시된다. 최근엔 외국인들을 대상으로 임대사업을 할 수 있는 오피스텔과 인천국제공항의 특수를 노린 오피스텔 분양이 봇물 터지듯 쏟아지고 있다. 오피스텔 분양도 흐름을 탄다는 사실을 명심해야 한다. 이밖에 오피스텔의 단점으로 지적된 전용률, 난방비를 포함한 ...

      한국경제 | 2001.05.11 00:00

    • 부산서 '국제 면세품 박람회' .. 11월8일부터 컨벤션센터

      ... 통해 면세 유통시장활성화를 촉진하기 위해 기획된 것이라고 케마측은 설명했다. 케마측은 또 인천 신공항의 개항과 더불어 한국관광공사와 롯데,애경,DFS 갤러리아 등 면세점 운영업체가 인천국제공항에 대형 면세매장을 운영하게 되면서 외국인들에게 한국 면세점을 보다 적극적으로 홍보하기 위한 것이라고 행사의 의미를 강조했다. 듀티프리코리아 21행사는 상대적으로 면세시장 진출이 어려운 국내 업체에 면세시장의 진입과 흐름을 파악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며 지자체와 중견기업들이 ...

      한국경제 | 2001.05.11 00:00

    • 코스닥, 개인매수 축소로 혼조세

      외국인이 매수폭을 크게 늘렸지만 개인이 매수폭을 줄이면서 코스닥시장이 혼조세를 보이고 있다. 11일 코스닥지수는 낮 12시 14분 현재 81.48로 전날보다 0.07포인트, 0.09% 올랐다. 외국인은 90억원의 순매수를 보이며 한통프리텔, 국민카드, 엔씨소프트 등 우량주를 대거 사들이고 있다. 반면 개인은 17억원의 순매수로 매수규모를 크게 줄였다. 기관은 86억원의 순매도를 보였다. 제조업과 유통서비스업종이 소폭 상승하는 가운데 한통프리텔은 ...

      한국경제 | 2001.05.11 00:00

    • [부동산] 오피스텔 : '임대 財테크' 안성맞춤...빅히트 예감

      "오피스텔 시장이 부활한다" 주택건설업계에 지난달 이변이 있었다. 그동안 대형업체들이 공급을 기피한 오피스텔 시장에서 대박이 연달아 터졌기 때문이다. 쌍용건설이 지난 3월말께 외국인 전용 임대사업용으로 분양한 "광화문쌍용플래티넘"의 경우 열흘 동안 2백29실 모두 계약 완료됐다. 계약을 하지 못한 소비자들을 중심으로 대기수요까지 형성됐다는 게 쌍용측 설명이다. 4월초 분양한 인천공항 "월드게이트오피스텔"은 이틀만에 98%가 팔려 나갔다. ...

      한국경제 | 2001.05.11 00:00

    • [커버스토리] 손 덜탄 알짜株 사볼까 .. 외국인들 저가 우량주 매집

      "기업내용은 좋지만 큰 손들이 건드리지 않은 종목은 없을까" 반도체 통신 등 일부 대형우량주의 외국인 지분율이 너무 높아지자 외국인도 요즘엔 손때가 묻지 않은 알짜종목을 찾아나서고 있다. 개인투자자의 지분이 많은 중저가 우량주에 외국인이 달려들면서 이들 종목이 짭짤한 수익을 내고 있다. 월가의 전설적 인물이었던 피터 린치도 큰 손의 손때가 묻지 않은 건실한 종목을 미리 사뒀다가 큰 손이 달려들 때 내게 되는 대시세를 활용해 대박을 터뜨리곤 했다. ...

      한국경제 | 2001.05.10 00:00

    • [외국인 대대적 '코스닥 사냥' ] '어떤 곳이 표적인가'

      현재까지 알려진 외국인의 코스닥기업 인수는 ''빙산의 일각''에 불과하다는 지적이 많다. 증권가에선 곧 외국인 손에 넘어갈 코스닥 기업이 적지 않다는 소문이 무성하다. 거론되고 있는 회사만 6~7개에 이른다. 코스닥 등록기업인 현대정보기술은 외국계 금융 및 IT(정보기술) 부문 업체와 회사 매각을 위한 협상을 진행중이다. 현대정보기술의 김선배 사장은 "하이닉스반도체(구 현대전자) 현대투자신탁증권 현대상선 현대엘리베이터 등 과거 현대그룹 계열사들이 ...

      한국경제 | 2001.05.10 00:00

    • 외국인 상장株 보유 35% 육박..선물 거래비중도 9.4%로 급증

      외국인이 보유한 상장주식 비중이 35%(시가총액 기준)에 육박했다. 또 주가지수 선물시장에서 외국인의 거래비중은 9.4%로 껑충 뛴 것으로 조사됐다. 9일 증권거래소와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이날 현재 외국인이 보유한 상장주식은 74조2천3백16억원으로 전체 시가총액(2백16조1백30억원)의 34.36%에 달하고 있다. 외국인의 상장주식 보유비율은 지난해 말 30.1%에서 지난 3월 말 30.2%로 소폭 늘었다가 4월 말에는 31.4%로 늘어났다. ...

      한국경제 | 2001.05.1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