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1-240 / 550,3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노총 "최저임금 아쉬운 결정"…민주노총 "못 받아들여"

      ... 최저임금 제도의 취지를 반영하지 못할뿐더러 근거가 빈약한 제시안"이라며 "논의를 무력화하는 공익위원의 '답정너' 권고안을 최저임금 결정 기준으로 받아들일 수 없다"고 말했다. 민주노총은 "최저임금 동결이라는 기만적인 최초 요구안부터 최종안도 고작 1.7% 인상으로 저임금 노동자들을 우롱한 사용자 위원들에게 깊은 분노를 표한다"며 "저임금 노동자의 생활 안정, 모든 노동자의 임금 인상을 위한 투쟁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7.12 03:19 | YONHAP

    • thumbnail
      최저임금 1만원 시대 활짝…노동계 요구보다는 9년 늦어

      ... 인상률은 2020년 8천590원(2.87%), 2021년 8천720원(1.5%), 2022년 9천160원(5.05%), 2023년 9천620원(5.0%), 올해 9천860원(2.5%)이다. ◇ 노동계는 2016년부터 1만원 요구…10번 도전 끝에 달성 이번 1만원 돌파는 노동계의 기대와 요구에 비해서는 한참 늦게 이뤄진 것이다. 최저임금위원회 근로자위원들은 2016년도 최저임금을 결정하는 2015년 심의 때 처음으로 '최저임금 1만원' 최초 요구안을 제시했다. ...

      한국경제 | 2024.07.12 03:06 | YONHAP

    • thumbnail
      佛유산위, 노트르담 대성당에 현대식 스테인드글라스 반대

      ... 계획은 로랑 울리히 파리 대주교의 아이디어다. 그는 마크롱 대통령의 대성당 방문 전날 보낸 서한에서 "우리가 모두 상처로 느낀 2019년 화재의 흔적을 복원된 건물에 새기고 싶다"며 21세기의 스테인드글라스를 일부 설치하자고 요구했다. 그러나 이 같은 계획에 문화계에선 "문화유산에 대한 존중 부족"이라며 거센 반발이 일었다. 착공 시점 기준 860년 역사의 노트르담 대성당은 2019년 4월 15일 보수공사 도중 불이 나 높이 96m의 첨탑이 무너지고 목조 ...

      한국경제 | 2024.07.12 02:47 | YONHAP

    • thumbnail
      최저임금 처음으로 '1만원' 넘겼다…1.7% 오른 1만30원

      ... 최저임금을 월급으로 환산하면 209만6270원 (주 40시간, 월 209시간 근무 기준)이다. 최저임금위원회는 전날 오후 3시 열린 10차 전원회의에 이어 자정 지나 이어진 11차 회의까지 마라톤 회의를 이어가며 최저임금 요구안 간격 좁히기에 나섰다. 최저임금위는 최초요구안에서 수정안 제출을 거듭하며 금액차를 좁혀가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지난 9일 최초 요구안에서 27.8% 인상안을 제시했던 노동계와 동결을 제시했던 경영계는 11일 4차 수정안을 제시하면서 ...

      한국경제 | 2024.07.12 02:44 | 곽용희

    • thumbnail
      이스라엘 국방 "하마스 기습 사건 관련 네타냐후 조사해야"

      ... 10년간 있었던 모든 일을 조사해야만 한다"고 말했다. 이 같은 발언을 두고 갈란트 장관이 행사에 동석한 네타냐후 총리를 공개적으로 저격한 것이라는 해석이 나온다. 갈란트 장관은 지난 5월 가자지구 전후 구상과 관련해서도 네타냐후 총리를 비판한 바 있다. 네타냐후 총리는 갈란트 장관 연설에 앞서 "나는 인질 석방을 위한 협상에 전념하고 있다"면서도 "하마스 살인자들은 이스라엘을 위험에 빠뜨리는 모순된 요구를 고집하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4.07.12 01:53 | YONHAP

    • thumbnail
      최저임금 1만원 시대 열린다…'1만∼1만290원' 내에서 결정(종합)

      공익위원이 심의 촉진구간 제시…노사 최종안 내고 표결 수순 내년도 최저임금이 처음으로 1만원을 넘어서게 됐다. 12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최저임금위원회 제11차 전원회의에서 공익위원들은 노동계와 경영계 요구안 간의 격차를 줄이기 위한 '심의 촉진구간'으로 1만∼1만290원을 제시했다. 노사 합의로 심의 촉진구간 제시를 요청한 만큼 노사 모두 이 구간을 받아들여야 한다. 양측은 이 구간 내에서 최종안을 제시하게 되며, 이 최종안을 바탕으로 ...

      한국경제 | 2024.07.12 01:32 | YONHAP

    • thumbnail
      최저임금 1만원 넘는다…촉진구간 "1만~1만290원" 제시

      ... 1.4%, 4.3% 인상된 금액이다. 노사 의견 차가 좁혀지지 않는 경우엔 공익위원이 심의촉진 구간을 제시해 그 구간 안에서 양측에게 추가 수정안을 내달라고 요청할 수 있다. 노사 양측은 5차 수정안을 제시할 것으로 보인다. 최초 요구안에서 27.8% 인상을 원하던 노동계는 13.6%→13.1%→11.6%→9.9%로 인상폭을 낮춰왔다. 동결을 원하던 경영계는 0.1%→0.4%→0.6%→0.8%로 최저임금 인상률을 ...

      한국경제 | 2024.07.12 01:09 | 곽용희

    • thumbnail
      '나는 솔로' 20기 영호♥정숙 결혼 발표 "내년 5월 결혼식장 계약"('나솔사계')

      ... 그러더라. 너는 어떤 남자랑 결혼할지 상상이 안 간다고. 근데 내가 '나는 솔로' 나가서 결혼할 남자를 찾은 게 신기하다"고 소감을 얘기했다. 이어 정숙이 "취소 수수료가 30만 원이다. 취소 못 한다"고 말하자 데프콘은 "이번에 취소하면 영호 씨한테 (정숙이) 조항 100가지 요구할 거다"고 얘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조나연 텐아시아 기자 nybluebook@tenasia.co.kr

      텐아시아 | 2024.07.12 00:00 | 조나연

    • thumbnail
      노동계 1만840원·경영계 9천940원…최저임금 4차 수정안

      마라톤 회의 끝 격차 900원까지 좁혀…계속 추가 논의 중 내년 최저임금 결정을 위해 마라톤 논의를 이어가고 있는 노동계와 경영계가 최저임금 수정 요구안으로 각각 시간당 1만840원, 9천940원을 내놓았다. 1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최저임금위원회 제10차 전원회의에서 근로자와 사용자위원들은 이 같은 4차 수정안을 제시했다. 이날 앞서 내놓은 3차 수정안에서 노동계는 160원 내리고, 경영계는 20원 올린 것이다. 지난 9차 회의 최초 ...

      한국경제 | 2024.07.11 23:18 | YONHAP

    • thumbnail
      노 "1만840원" vs 사 "9940원"…최저임금 4차 수정안 제시

      ... 전년 대비 9.9% 인상된 1만840원을, 경영계는 0.8% 인상된 9940원 제시했다. 최저임금위원회는 11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제10차 전원회의를 열고 심야까지 내년도 최저임금 인상 수준 논의를 이어갔다. 최저임금 심의는 노사가 최초 요구안을 제출한 뒤 회의를 거듭하며 간격을 좁히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이로써 양측이 요구하는 내년도 최저임금 제시안의 간극은 8100원까지 좁혀졌다. 이날 최저임금 인상률 심의는 속도를 내고 있다. 토론 없이 수정안 요구가 계속될 ...

      한국경제 | 2024.07.11 23:13 | 곽용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