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74461-474470 / 537,7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치권 'CEO 표방' 바람

    대선후보와 시도지사 후보들 사이에 ''최고경영자(CEO)형 지도자'' 표방 바람이 불고 있다. 이는 최근 정치권 안팎의 `제왕적 대통령''이나 `제왕적 총재''로 상징되는 1인보스체제의 타파와 집단지도체제 구축 요구, 지배형 지도자 대신 조정.협력형 지도자요구에 경제문제가 정책의 최우선 과제로 부상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특히 시도지사 후보 가운데는 실제 기업 최고 임원진을 지낸 인사들이 자신들의 기업 경력을 CEO형 지도자 이미지를 부각시키는 ...

    연합뉴스 | 2002.01.19 00:00

  • 比정부, 미군 戰線배치 재검토

    ... 보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특히 미군은 18일 7명의 미군을 1진으로 전쟁이 벌어지고 있는 바실란섬에 파견해 주둔지 물색에 나섬으로써 아부사야프와 직접대결을 하려는 것이 아닌가 하는 의심을 사고 있다. 헌법으로 외국군의 주둔을 금지하고 있는 필리핀의 야당은 시민단체와 함께 미군주둔에 대한 청문회를 하자고 글로리아 아로요정부에 요구하며 반대투쟁을 계속하겠다는 입장을 보이고 있다. (하노이=연합뉴스) 권쾌현특파원 khkwon@yna.co.kr

    연합뉴스 | 2002.01.19 00:00

  • 김해 경전철사업 우선협상대상자 변경

    김해-부산간 경전철사업 우선협상대상자가 금호산업 컨소시엄에서 현대산업 개발컨소시엄으로 변경됐다. 건설교통부는 19일 민간투자사업심의위원회를 열고 금호산업 컨소시엄이 정부협상단이 제시한 요구수준을 충족시키지 못해 더 이상 협상진행 및 타결이 어려워 차순위자인 현대산업 개발 컨소시엄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김해-부산간 경전철 사업은 부산지하철 2호선 사상역에서 김해시 삼계동을 잇는사업으로 총연장은 23.9㎞이며 2000년 ...

    연합뉴스 | 2002.01.19 00:00

  • 미국, WTO서 잇단 패소로 무역보복 직면

    ... 중재패널이 구성된지 60일내에 보복조치의 내용과 수준을 결정하도록 되어 있으나 이 기간에 분쟁 당사자들의 원만한 합의가 있을 경우에는 보복절차를 피할 수도 있다. 그러나 미국의 패소판쟁 내용은 주로 미의회의 관련법 폐기 내지 개정이 요구되고 있어 원만한 타협을 모색하는데 적지 않은 어려움이 뒤따를 것으로 보인다. 한편 WTO는 오는 29일 DSB 특별회의를 소집해 EU-미국의 FSC 분쟁과 관련한 상소기구의 판정에 따른 후속조치를 논의한다. (제네바=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1.19 00:00

  • [現投 매각협상 결렬] 정부 不在 .. '우리측 문제는'

    ... 투자컨소시엄을 협상대상으로 선정한 것부터 잘못이었다는 지적도 설득력이 있다. AIG컨소시엄의 성격상 금융회사 경영에 대한 장기 목표가 아닌 단기 투자수익을 추구한다는 것은 상식에 속한다. 결국 끊임없이 투자수익에 대한 사전 보장을 요구한 끝에 그것이 무산되자 협상을 깨는 수순으로 갔다는 것. 이와관련, 가장 납득하기 어려운 대목은 상대방에 대한 기본적인 정보조차 확보하지 못하고 있었다는 점이다. 이근영 위원장은 18일 협상결렬을 밝히는 자리에서까지 "AIG측의 ...

    한국경제 | 2002.01.18 19:58

  • [現投 매각협상 결렬] (일문일답) 이근영 <금감위원장>

    ... 부분에 대해 우리측 입장을 밝혔는데 AIG가 받아들이지 않은 것이다. 윌버 로스측은 정부안을 상당부분 받아들인 것으로 알고 있다" -협상결렬에 정부가 책임질 부분은 없나. 또 MOU를 깬 AIG의 책임은. "AIG측 요구사항을 다 들어주면 지금이라도 협상을 끝낼 수 있다. 그러나 그렇게 하면 국민들이 가만히 있겠나. AIG와의 MOU 기한은 작년말로 끝났다" -또 다른 곳에서 투자의사를 밝혔다고 하는데. "미국의 유수 금융그룹이 최근 투자의향서(LOI)를 ...

    한국경제 | 2002.01.18 17:49

  • [現投 매각협상 결렬] 우발채무 손실 보전 이견..'최대쟁점' 무엇이었나

    ... 비롯 서울보증보험이 보증한 리스채권 등에서 우발채무가 발생할 개연성이 있어 이 문제는 협상당사자들에게 적지 않은 부담요인이 된 듯하다. 또다른 금감위 고위관계자는 "우발채무 1백% 부담도 문제였고 그나마도 현금으로 내 달라고 요구해 왔다"고 밝혔다. 이밖에도 공적자금 투입에 따라 완전 자본감축이 불가피한 현대투신의 소액주주에 대해 과연 완전감자를 할 것인지, 차등감자한다면 그 비율과 부담처리를 어떻게 할 것인지도 서로 의견이 팽팽히 맞서는 사안이었다. AIG는 ...

    한국경제 | 2002.01.18 17:49

  • [現投 매각협상 결렬] AIG 변덕에 끌려다니다 '원점'..원인과 전망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AIG컨소시엄과 현투증권 매각협상이 결국 불발로 끝났다. 끊임없이 제기되는 AIG측의 무리한 요구도 문제였지만 우리 정부도 제대로 된 협상력을 발휘하지 못했다. 지난해 8월23일 ''IMF 지원체제 조기졸업'' 축하를 위해 무리하게 매각 양해각서(MOU)발표를 서둘렀다는 비판을 받았던 당국자들은 스스로 협상진행 경과에 대해 ''중대한 착각''을 했거나 협상의 실상을 알고도 국민들에게 제대로 알려주지 않았다는 비판을 면키 ...

    한국경제 | 2002.01.18 17:46

  • TV홈쇼핑 "얌체고객 골치 아프네" .. 경품사냥.상습반품族 기승

    ... 한 고객이 "한달 주문건수가 1천만원이 넘는데 왜 한번도 경품에 당첨되지 않느냐"며 항의 메일을 보내오는 황당한 일도 있었다고 전했다. 홈쇼핑업체들은 그동안 업종 자체가 성장기에 있어 신뢰 확보가 중요하다고 보고 반품.취소 요구를 모두 받아들여 왔다. 하지만 최근 고객수 증가와 함께 불량 반품족이 급격히 늘어남에 따라 업체의 피해가 커지자 나름의 방식을 개발해 대응에 나서고 있다. 현재 LG CJ39 현대 우리 등 대부분의 홈쇼핑 업체는 의류나 장신구에 ...

    한국경제 | 2002.01.18 17:33

  • 심재륜고검장 '아름다운 퇴장' .. 복직 5개월만에 사퇴

    ... 물러나겠다는 약속을 지키기 위해서는 지금이 적당한 시기라고 판단했다"며 "퇴직후 당분간은 아무일도 하지않고 쉴 것"이라고 말했다. 심 고검장은 98년말 대전 법조비리 당시 김태정 총장 등의 부당한 사건처리에 불복,수뇌부 동반퇴진을 요구했으나 항명으로 비춰져 99년 2월3일 면직됐다. 지난해 8월 대법원의 복직 판결로 2년7개월만에 복귀한 심 고검장은 부보직 고검장으로 있다가 지난해 10월 이용호 게이트에 연루되어 물러난 임휘윤 고검장의 후임으로 부산고검장으로 전보돼 ...

    한국경제 | 2002.01.18 17:29